2019.07.25 (목)

  • 흐림동두천 26.7℃
  • 구름많음강릉 32.5℃
  • 박무서울 27.3℃
  • 흐림대전 27.2℃
  • 흐림대구 29.8℃
  • 흐림울산 29.5℃
  • 구름많음광주 30.2℃
  • 박무부산 26.1℃
  • 구름많음고창 30.5℃
  • 구름조금제주 30.1℃
  • 구름많음강화 25.6℃
  • 흐림보은 25.9℃
  • 흐림금산 30.0℃
  • 구름많음강진군 29.2℃
  • 흐림경주시 30.1℃
  • 흐림거제 26.1℃
기상청 제공

HID 글로벌, 새로운 지문 판독기 iCLASS SE RB25F 4분기 국내 출시

지문 인식 어려운 환경서도 빠르고 안정적 지문 인식할 수 있도록 지원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HID 글로벌(HID Global)은 전세계적으로 특허를 받은 자사의 멀티스펙트럼 이미징 기술과 결합한 새로운 지문 판독기(iCLASS SE RB25F)를 오는 4분기에 국내에 정식 출시할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

고성능 iCLASS SE RB25F 지문 판독기는 이전의 생체 인식 솔루션의 주요 증상이었던 인식 지연을 감소시키고 이미지 캡처 성능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키며 지문 인식을 1초만에 가능하게 했다.

HID의 멀티스펙트럼 이미징 기술은 피부의 표면 및 표면 아래 이미지를 캡처하여 추위, 건조, 습기 및 기타 지문 인식이 어려운 환경에서도 빠르고 안정적으로 지문을 인식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위조 방지를 위한 탐지 기능과 함께 iCLASS SE RB25F 판독기가 지문의 진위와 인증 시점에 실제로 있는 실제 사람의 지문임을 실시간으로 검증할 수 있게 한다.

보안을 최대화하기 위해 지문 판독기에는 광학적 변조 방지 기능이 내장되어 있다. 판독기와 크레덴셜 간의 다중 인증을 위한 HID의 시오스(Seos) 기술과 OSDP(Open Supervised Device Protocol) 표준 통신 프로토콜을 지원한다.

보안 관리자는 하나 이상의 iCLASS SE RB25F 판독기를 구성하고 관리하는 무료 온프레미스 소프트웨어 툴인 HID 바이오메트릭 매니저(HID Biometric Manage™)를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HID 바이오메트릭 매니저는 서버 및 브라우저 기반 클라이언트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사용자의 지문 등록(1:1 확인과 1:N 확인 모드), 액세스 권한 할당 및 기타 다양한 기능을 수행하기에 적합하다.

또한 지문 판독기가 설치된 곳에서 안전하게 로그하고 TCP/IP 연결을 통해 원격으로 지문 판독기를 업그레이드하는데 사용할 수 있다.

전 세계의 여러 주요 지역에서 인증을 받고 다양한 시스템 아키텍처를 위한 다중 인터페이스 옵션을 제공하는 새로운 iCLASS SE RB25F은 HID 모바일 액세스(Mobile Access) 모바일 ID(Mobile ID), Seos, iCLASS SE, iCLASS, 미페어 데스파이어(MIFARE DESFire), 미페어 클래식(MIFARE Classic) 등 모든 업계 표준의 고주파 크레덴셜 기술과 함께 사용될 수 있다.

스티븐 카니 HID글로벌 물리적 액세스 제어 솔루션 마케팅 부사장은 "“기업의 보안 위협이 증가함에 따라, 생체 인증은 액세스 제어 시장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분야 중 하나"라며 "높은 안정성을 제공하는 HID의 루미다임(Lumidigm) 멀티스펙트럼 기술과 IP67 및 IK09 규격에 맞는 지문 판독기의 강력한 결합은 고객이 다양한 실제 환경에서 지문 인증을 구현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새로운 지문 판독기는 네트워크 상에서 필드 구성이 가능하며, 기존 지문 판독기 솔루션에서 간편하게 마이그레이션 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고 말했다.

redkims64@daum.net

좋은땅출판사, ‘식품창업·경영·법률 50가지 조언과 질의답변 20가지’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좋은땅 출판사가 식품영양학과를 전공하고 식품의약품안전처 근무 경험이 있으며 국내 1호 식품전문변호사인 김태민 변호사가 쓴 ‘식품창업·경영·법률 50가지 조언과 질의답변 20가지’를 출간했다. 식품과 관련된 사건이 발생하면 대기업의 경우 이미지 훼손, 매출 감소 등의 피해를 입고 대부분의 중소기업이나 일반음식점의 경우 폐업에 이르는 심각한 상황에 처할 수도 있다. 그러나 창업자들이나 영업자들에게 필요한 식품법 정보를 얻을 곳도 없고, 가르쳐 줄 전문가도 없는 것이 현실이다. 김태민 변호사는 이러한 현실 속에서 식품분야에 종사하는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고 싶은 마음으로 이 책을 집필하였다. 총 5장으로 되어 있는 이 책은 식품창업이나 경영에 심각한 영향을 끼칠 수 있는 다양한 법률문제 등을 짚어보고, 사전에 대비할 수 있도록 내용을 구성하였다. 1장에서는 식품창업 준비, 2장에서는 식품창업과 경영의 실제, 3장에서는 식품창업과 경영에 대한 지원과 규제에 대해 말하고 있으며 4장에서는 스타트업의 실제 사례를 통해 기존 식품창업과는 달리 새로운 플랫폼에서 진행되는 식품창업의 최신 정보를 담고 있다. 5장에서는 식품창업자들이 자주 물어보


포토리뷰



박순자 "당 징계 인정 못해…처벌받을 사람은 나경원"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박순자 자유한국당 의원은 25일 "해당 행위로 처벌받아야 할 사람은 박순자가 아니라 바로 나경원 원내대표"라고 반발했다. 박순자 의원은 국회 국토위원장직 사퇴를 거부해 당 윤리위원회로부터 당원권 6개월 정지 징계를 받자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윤리위의 결정을 받아들이기가 어렵고 인정할 수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박 의원은 "나 원내대표의 처신은 어디에서도 원칙을 찾을 수 없다"면서 "문제는 나경원 원내대표의 말바꾸기 탓에 벌어진 일"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나 원내대표가 경선 후보시절 제 방에 인사하러 왔을 때 '국토위원장은 임기를 나눠먹기 하지 않겠다. 분명히 2년으로 해달라'고 요청했더니 나 원내대표가 '알겠다'고 했다"며 "이후에 나 원내대표는 제 말을 듣지 않고 무시했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병원에 입원했을 때 연락도, 협의도 없이 불쑥 밤 찾아와서 국토위원장을 사퇴하라고 압박했다"면서 "(사퇴하지 않으면) 공천에 지장을 있을 것이라고 했다. 저는 협박하는 것이냐고 묻자, 제가 상임위원장으로 사회를 볼 때 한국당 소속 국토위원 1명도 들어가지 못하게 하겠다고 했다. 심지어 의총을 열테니 박순자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