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2 (수)

  • 맑음동두천 25.6℃
  • 맑음강릉 20.6℃
  • 구름조금서울 26.0℃
  • 구름조금대전 25.6℃
  • 구름조금대구 25.3℃
  • 맑음울산 21.0℃
  • 맑음광주 23.8℃
  • 구름조금부산 21.0℃
  • 구름조금고창 23.0℃
  • 구름많음제주 21.3℃
  • 맑음강화 22.3℃
  • 구름많음보은 24.4℃
  • 구름많음금산 24.6℃
  • 맑음강진군 24.1℃
  • 구름조금경주시 23.9℃
  • 맑음거제 26.1℃
기상청 제공

정치일반

신보라 의원, '건강한출산 3종 패키지 법안' 발의

"실제 부모의 출산과 육아 고충에 충분히 호응 못하는 측면 있어"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산모의 건강한 출산을 위해 임신 중 근로시간단축 제도의 기간 제한 규정 삭제, 보건소 주말·야간 진료 확대, 정부의 산전검사 지원 의무 명시 등을 주요 내용으로 '건강한출산 3종 패키지 법안'이 발의됐다.

신보라 자유한국당 의원은 ▲임신 중 근로시간단축 제도를 임신 전 기간 동안 사용할 수 있게 한 '근로기준법 일부개정법률안' ▲보건소에서 주 1회 이상 야간진료 및 월 1회 이상 토요일 오전 진료를 실시하도록 한 '지역보건법 일부개정법률안' ▲정부의 임산부 및 가임기 여성에 대한 산전 검사 지원 의무를 명시한 '모자보건법 일부개정법률안'을 12일 발의했다고 밝혔다.

현행법상 임신 후 12주 이내 또는 36주 이후에 있는 여성 근로자만 근로시간단축제도를 이용 할 수 있다. 그런데 출퇴근 및 장시간 근무 등 작업환경의 변수를 고려할 때 12주 이후 36주 이내의 임산부 또한 안전하게 보호돼야 한다.

이번 개정안에는 임신기간에 따른 근로시간 단축제도의 제한 규정을 삭제하여 임신 중인 모든 여성 근로자를 더욱 두텁게 보호하도록 했다.

또한 대부분 보건소의 진료시간이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로 한정돼 있어 대다수 직장인들이 보건소를 이용하기 어렵고, 특히 맞벌이 가구의 경우 보건소의 다양한 보건의료 지원서비스에 대한 접근성이 현저히 떨어지는 실정이다.

신보라 의원은 이번 개정안에서 보건소에서 주1회 이상 야간 진료 및 월 1회 이상 토요일 오전 진료를 의무적으로 시행하도록 법률에 명시함으로서 보건소의 접근성을 높이고자 했다.

마지막으로 현행법은 임산부·영유아·미숙아 등에 대한 정기적인 건강진단·예방접종 실시 등 보건관리에 필요한 조치를 하여야 한다고 폭넓게 규정하고 있지만 산전검사에 대해서는 별도의 규정이 없다.

최근 고령임신 등으로 난임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가임기 여성에 대한 산전 검사의 중요성이 갈수록 커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산전검사 지원을 명문화한 법률이 없어 지자체별로 산전검사 지원 정도 및 방식이 상이하고 일부 지자체에서는 산전검사에 대한 안내와 지원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다.

신보라 의원은 이번 개정안을 통해 지자체장 또는 시장·군수·구청장의 산전검사 지원 의무를 명문화하여 여성의 안전한 출산을 지원코자 했다.

신보라 의원은 "정부의 저출산 정책이 실제 부모들의 출산과 육아 고충에 충분히 호응하지 못하는 측면이 있다"며 "육아정책의 사각지대를 지속적인 입법으로 보완해가겠다"고 말했다.

redkims64@daum.net

황금시간 출판사, ‘혼자서 떠나보겠습니다’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혼자 살고, 혼자 먹고, 혼자 놀고. 이제는 여행도 훌훌 자유롭게 혼자 가는 시대다. 다른 사람 눈치 보지 않고 자신에게 충실한 ‘나 홀로 여행’을 떠나는 사람들이 급증하는 추세이다. 이에 황금시간 출판사가 ‘혼자서 떠나보겠습니다’를 출간했다. ‘혼자서 떠나보겠습니다’는 나 홀로 여행객을 위한, 아니 그보다는 지금까지 한 번도 혼자 여행을 해본 적 없으나 조금씩 마음이 꿈틀대는 이들을 위한 책이다. 저자는 여행하면서 산전수전 다 겪은 호주의 여행작가이자 사진가인 벤 그라운드워터이다. 세계 각지로 나 홀로 여행을 15년 동안 해온 혼자 여행을 가는 데 있어서 모르는 게 없는 전문가다. 그는 자신의 경험을 바탕으로 혼자 여행을 잘하기 위해서는 어떻게 여행 계획을 짜야 하는지, 돈은 어떤 식으로 아껴야 하는지, 떠나기 전에는 어떤 것들을 준비해야 하는지 알려준다. 혼자 여행을 하기에 좋은 10개 도시를 꼽아주고, 혼자 가는 것은 말리고 싶은 도시들도 자신의 ‘어색했던’ 경험을 바탕으로 이야기한다. 오래 기억에 남을 자신의 나 홀로 여행을 추억하기도 한다. 그리고 무엇보다 혼자 여행을 떠나보라고 말한다. 끊임없이 독려한다. 떠나기 전


포토리뷰



신보라 의원, '건강한출산 3종 패키지 법안' 발의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산모의 건강한 출산을 위해 임신 중 근로시간단축 제도의 기간 제한 규정 삭제, 보건소 주말·야간 진료 확대, 정부의 산전검사 지원 의무 명시 등을 주요 내용으로 '건강한출산 3종 패키지 법안'이 발의됐다. 신보라 자유한국당 의원은 ▲임신 중 근로시간단축 제도를 임신 전 기간 동안 사용할 수 있게 한 '근로기준법 일부개정법률안' ▲보건소에서 주 1회 이상 야간진료 및 월 1회 이상 토요일 오전 진료를 실시하도록 한 '지역보건법 일부개정법률안' ▲정부의 임산부 및 가임기 여성에 대한 산전 검사 지원 의무를 명시한 '모자보건법 일부개정법률안'을 12일 발의했다고 밝혔다. 현행법상 임신 후 12주 이내 또는 36주 이후에 있는 여성 근로자만 근로시간단축제도를 이용 할 수 있다. 그런데 출퇴근 및 장시간 근무 등 작업환경의 변수를 고려할 때 12주 이후 36주 이내의 임산부 또한 안전하게 보호돼야 한다. 이번 개정안에는 임신기간에 따른 근로시간 단축제도의 제한 규정을 삭제하여 임신 중인 모든 여성 근로자를 더욱 두텁게 보호하도록 했다. 또한 대부분 보건소의 진료시간이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로 한정돼 있어 대다수 직장인들이 보건소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