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19 (화)

  • 구름많음동두천 12.6℃
  • 흐림강릉 14.7℃
  • 흐림서울 13.2℃
  • 구름많음대전 13.9℃
  • 흐림대구 17.4℃
  • 울산 16.7℃
  • 맑음광주 13.0℃
  • 흐림부산 16.7℃
  • 구름조금고창 12.2℃
  • 맑음제주 16.0℃
  • 구름많음강화 12.7℃
  • 흐림보은 13.8℃
  • 흐림금산 13.5℃
  • 맑음강진군 12.8℃
  • 흐림경주시 16.5℃
  • 구름많음거제 18.0℃
기상청 제공

소니코리아, ‘메시멜로' 상반기 워크샵 참가 기관 모집

6월 13일까지 타이드인스티튜트 홈페이지에서 참가 신청 가능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소니코리아는 오는 6월 13일까지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메이커스 전문 교육 기관 타이드인스티튜트(TIDE Institute, 이하 타이드)와 함께 ‘메시멜로(MESHMALLOW)’ 상반기 워크샵의 참가 기관을 모집한다고 20일 밝혔다.

메시멜로 워크샵은 사물인터넷 DIY 키트인 소니 ‘메시(MESH)’ 블록을 활용한 첨단 IT 교육 프로그램으로 메시 교육을 통해 아이들의 두뇌를 마시멜로처럼 말랑말랑하게 만들어 준다는 의미를 지녔다.

전문 강사들이 참가를 신청한 기관을 직접 찾아가 아동들이 스스로 생각한 것을 직접 디자인하고 구현할 수 있도록 ‘메시 로직 박스(MESH Logic Box)’를 제공, 최신 IT 기술을 쉽고 재미있게 체험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특히 참여 아동들은 전문 지식이나 프로그래밍 기술이 없어도 스마트폰과 무선으로 연결된 메시 블록을 활용해 나만의 디지털 사물인터넷 기기를 만들어 볼 수 있다. 워크샵 진행 시간 동안 아동들은 전문 강사들과 함께 움직임 센서, 밝기 센서, LED, 버튼 등 다양한 기능을 가진 메시 블록들의 기능에 대해 알아보고 컵, 막대, 박스, 안경 등 주변 사물에 연결하며 창의력과 문제 해결 능력을 함양시키는 시간을 가진다.

메시멜로 워크샵은 아동들의 여름방학 기간에 따라 7월 22일부터 8월 23일까지 약 1달 간 총 4회 진행될 예정으로, 참가를 원하는 기관은 타이드 홈페이지(www.tideinstitute.org/meshmallow)에서 참가 신청서를 작성한 후 등록하면 된다.


아동 20명 모집 및 운영이 가능한 경기, 강원, 충청 지역 복지관 또는 청소년 수련원 등의 아동이용시설이면 참가 신청이 가능하며, 교육 대상 아동은 초등학교 3학년에서 6학년이다. 해당 지역의 각 4개의 기관이 선발될 예정이며, 최종 참가 기관은 6월 14일에 개별 연락을 통해 공지된다.

오쿠라 키쿠오 소니코리아 대표는 “메시멜로 워크샵은 우리 사회의 미래인 아동들에게 최첨단 기술과 영감을 줄 수 있는 체험 교육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다양한 지역의 아동이용시설을 직접 찾아가 첨단 IT 기술을 자유롭고 재미있게 배워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며 “시대의 변화에 따라 필수 교육으로 자리잡은 사물인터넷 등의 최신 IT 기술 체험의 기회를 아이들에게 제공하고 싶은 관련 기관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redkims64@daum.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재인 대통령 "오월 정신, 정치·사회 넘어 경제 민주주의로 실현" (광주=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5.18 진상 규명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국가 폭력의 진상은 반드시 밝혀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대통령은 이날 오전 광주 5.18 민주광장에서 열린 5.18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식에 참석해 “지난 12일 본격적으로 활동을 시작한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가 남겨진 진실을 낱낱이 밝힐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文대통령 문 대통령은 특히 “5.18 진상 규명은 처벌이 목적이 아니라 역사를 올바로 기록하는 일”이라며 “이제라도 용기를 내 진실을 고백한다며 오히려 용서와 화해의 길이 열릴 것”이라고 밝혔다.文대통령 문 대통령은 “진실이 하나씩 세상에 드러날수록 마음속 응어리가 하나씩 풀리고 그만큼 용서와 화해의 길로 가까이 갈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文대통령 이어 “발포 명령자와 계엄군이 자행한 민간인 학살, 헬기 사격의 진실 등은 반드시 밝혀내야 할 것들”이라고 강조했다. 文대통령 문 대통령은 또 “헌법 전문에 5.18 민주화 운동을 새기는 것은 5.18을 누구도 훼손하거나 부정할 수 없는 대한민국의 위대한 역사로 자리매김하는 일”이라고 평가했다. 文대통령 그러면서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