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3 (수)

  • -동두천 27.5℃
  • -강릉 19.3℃
  • 구름많음서울 24.9℃
  • 구름많음대전 27.3℃
  • 구름많음대구 23.7℃
  • 흐림울산 20.8℃
  • 구름많음광주 27.5℃
  • 구름많음부산 22.7℃
  • -고창 27.4℃
  • 맑음제주 25.0℃
  • -강화 23.2℃
  • -보은 25.5℃
  • -금산 25.5℃
  • -강진군 24.3℃
  • -경주시 22.0℃
  • -거제 21.6℃
기상청 제공

호남

광주 북구, 사회적경제 활성화 위한 홍보지원 나서

오는 14일 오전 10시부터 전남대 도서관(백도)에서 대학생 및 주민 대상으로
사회적경제 홍보물 및 사회적기업 제품 및 서비스 쿠폰 배부, SNS 인증 포토존 설치 등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광주시 북구(청장 송광운)가 지역경제 근간을 이루는 사회적경제에 대해 이해하고 소통하는 자리를 마련한다.

북구는 오는 14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전남대 도서관 별관(백도)에서 사회적경제에 대한 다양한 체험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2018 사회적경제 활성화 지원’ 홍보활동에 나선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홍보활동은 ‘알아두면 힘이 되는 사회적경제’를 주제로 사회적경제에 대한 정확한 개념과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했으며, 홍보효과를 높이기 위해 접근성이 좋은 장소인 전남대 도서관 앞에서 진행한다.

이날 행사에는 북구 사회적경제연합회, 전남대학교 융합인재교육원, 고용복지 플러스센터 등 관내 유관기관·단체가 함께 참여하며, 사회적경제 개념 및 필요성을 알리는 홍보 리플릿과 물품을 배부하는 등 홍보·전시부스를 설치·운영한다.

또한 대학생과 주민들이 흥미롭게 사회적경제에 접근할 수 있도록 페이스북 등 SNS 인증 포토존 이벤트를 통해 휴대폰 보조배터리, 커피 및 음료 쿠폰 및 증명사진 촬영권 등 다양한 사회적경제 제품 및 서비스 쿠폰을 제공하는 등 자연스럽게 참여를 유도할 계획이다.

아울러 취업정보 부족으로 구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학생들의 발길을 이끌 수 있도록 구인·구직을 위한 다양한 일자리 및 취업정보를 함께 제공한다.

한편 사회적 기업은 취약계층에게 사회서비스 또는 일자리를 제공, 공익적 목적을 추구하면서 재화 및 서비스의 생산·판매 등 영업활동을 하는 기업으로 북구에는 마을기업이나 협동조합 형태의 사회적 기업 236개가 운영되고 있다.

송광운 북구청장은 “이번 홍보활동으로 지역 주민들이 사회적 경제에 대해 새롭게 인식하고 이해도를 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우리 지역 사회적기업의 자립기반 강화를 위해 다양한 홍보활동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chu7142@daum.net


포토리뷰



원희룡, "6.12 북미정상회담…트럼프·김정은 '또라이끼리 만나니까 일 저질렀지" 발언 파문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지난 4월 "특정 정당에 매이지 않고 당파적인 진영의 울타리를 뛰어넘어 진정한 민생과 통합의 정치로 거듭나겠다"며 바른미래당을 탈당, 무소속으로 출마한 원희룡 제주도지사 후보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6.12 북미정상회담을 언급하며 '똘아이'라는 표현을 사용해 논란이 되고 있다. 원희룡 제주도지사후보는 12일 싱가포르에서 6.12 북미정상회담이 진행된 가운데 이날 밤 제주시청 앞에서 열린 선거일 전 마지막 유세 현장에서 트럼프 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장을 '똘아이'라는 비하하는 표현을 사용했다. 원 후보는 "오늘 싱가포르에서 트럼프하고 김정은하고 회담하는 거 보셨느냐"고 물은 뒤 "누가 카톡으로 저한테 그렇게 보냈다. '또라이끼리 만나니까 일 저질렀지. 이것저것 쫀쫀하게 생각해가지고 어떤 역사적인 일을 헐 수 있겠냐'"라고 말했다. 원 후보는 이어 "말이 좀 거칠어서 죄송하다. 이건 제 용어가 아니라 저한테 보내준 사람이 쓴 용어"라며 "중요한 것은 역사적인 일들을 만들어나가려면 작은 계산이 아니라 통큰 결단 통큰 담판을 통해서 역사를 만들어가야 된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원 후보는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