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9 (목)

  • 맑음동두천 11.4℃
  • 맑음강릉 12.1℃
  • 맑음서울 13.2℃
  • 구름조금대전 12.7℃
  • 구름많음대구 15.6℃
  • 구름많음울산 14.4℃
  • 맑음광주 14.1℃
  • 구름많음부산 16.1℃
  • 맑음고창 12.1℃
  • 구름조금제주 15.9℃
  • 구름조금강화 12.9℃
  • 구름많음보은 9.5℃
  • 구름조금금산 10.6℃
  • 맑음강진군 13.5℃
  • 맑음경주시 13.7℃
  • 구름조금거제 15.2℃
기상청 제공

김성용 시인, 삶과 자연의 조화를 노래한 감성 시집 '가슴에 흐르는 강' 출간

자연스러움의 미학 속 강물처럼 흘러가는 우리의 삶을 바라보다

URL복사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물질적 가치만을 추구하는 삭막한 현실 속에서도 강물처럼 흘러가는 우리네 삶을 관조하고, 더불어 삶과 자연의 조화를 노래한 시집이 출간됐다.

분별없는 개발로 심각한 환경 파괴 문제에 직면한 현실에 굴하지 않고 우리 인생의 면면을 자연의 아름다움에 비유한 김성용 시인의 시집 '가슴에 흐르는 강'(북랩)을 펴냈다.

사람의 감정을 리듬감 있게 표현하는 시를 주로 써 온 시인의 이번 시집에는 총 116편의 시가 실렸다. 총 2부로 구성되어 계절의 흐름에 따른 아름다움을 간결한 언어로 그려 낸다.

1부에서는 사계절 중에서도 특히 봄과 가을에 주목한다. '가을과 연인', '봄비', '가을바람' 등의 시를 통해 인위적인 현실 대신 계절마다 바뀌는 풍경을 시인만의 시선에서 관찰한다.

2부에서는 계절감을 뒤로하고 1부보다 더욱더 깊은 내면에 자리한 감정을 끌어낸다. '잊힌 세월', '인생', '아픔도 모르는 세월' 등의 시는 지난 삶을 반추하며 떠오른 생각을 운율에 맞춰 정제된 시어로 노래한다.

이 책의 특징은 사람의 다채로운 감정을 자연물에 투영해 작품으로 승화했다는 점이다. 많은 사람이 물질적 가치만을 추구하는 삭막한 현실에서 자연을 음미하고 소중하게 여기는 삶의 태도는 어느 때보다 중요해졌다.

시인은 자연친화적 태도를 견지하면서도 우리 삶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사랑, 그리움, 후회 같은 감정에 귀를 기울인다. 표제작인 '가슴에 흐르는 강'에서는 사랑의 애틋함을 어디로 흐를지 모르는 강물에 비유하여 아름답게 표현한다.

시인은 무엇보다 자연과 공존할 수 있는 인간적 가치를 강조하며 그 조화 속에 자신만의 시 세계를 구축한다.

시인 김성용은 1995년부터 여러 동인지에서 활동했으며, 2005년에는 '한맥문학'에서 '가슴에 흐르는 강' 외 3편을 통해 등단했다.

i24@daum.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시립중랑청소년센터, 가을 맞이 온텍트 청소년 축제 펼쳐 (서울=미래일보) 최현숙 기자 = 시립중랑청소년센터는 오는 29일부터 31일까지 온라인으로 신청하고 오프라인으로 받아가는 워킹스루 형태의 청소년 축제를 온·오프라인으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청소년의 꿈을 응원해'라는 주제로 청소년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온텍트 활동꺼리'를 지원해 코로나로 지친 청소년들을 응원한다. 주요 활동으로는 청소년을 포함한 가족참여 프로그램인 '뚝딱이 메이커 축제'와 '우리가족텃밭나누기', '우리는 청소년 에너지 리더' 환경 사랑 실천 활동이 운영되며 우리가족 가훈 만들기 '무드등 만들기', 우리가족 눈 지킴이 '휴대폰 거치대 만들기', 우리가족 다 함께 다이어트 '투호 만들기', 우리가족 행복한 '화분 케이크 만들기', 할로윈 '휴대폰 거치대 만들기', 집 콕 실내식물 키우기 , 환경사랑 실천 체험키트 제공등이 진행된다. 또한 할로윈 시즌을 맞아 할로윈을 청소년들이 건강하게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청소년 드림 페스티벌'이 진행되며 할로윈 홈파티 키트 제공, 할로윈 타투 , 할로윈 포토존, 할로윈 이동형 코스튬, 센터 동아리 청소년들의 동아리 소개 활동 등으로 운영된다. 행사는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해 운영되며 26일부터

정치

더보기
문재인 대통령, 2021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 계획안 시정연설(전문 포함)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8일 "정부가 제출하는 2021년 예산안은 '위기의 시대를 넘어 선도국가로 도약'하기 위한 예산"이라며 "위기를 조기에 극복하여 민생을 살리고, 빠르고 강한 경제회복을 이루는 데 최우선을 두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10시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내년도 예산안 시정연설을 통해 "국민의 삶을 지키는 든든한 정부로서, 재정의 적극적 역할을 더욱 강화하여 위기를 빠르게 극복하고, 선도국가로 나아가는 2021년을 만들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정부는 내년도 예산을 국난극복과 선도국가 도약을 위해 총 555조8000억원으로 편성했다. 본 예산 기준으로는 올해 예산보다 8.5% 늘어난 확장 예산이다. 문 대통령은 "이제 내년부터 우리 경제를 정상적인 성장궤도로 올려놓기 위해 본격적인 경제활력 조치를 가동할 때"라며 "정부는 '한국판 뉴딜'을 더욱 강력히 추진하는 등 위기극복과 함께 미래를 선도하기 위한 노력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추격형 경제에서 선도형 경제로 대전환하기 위해 '한국판 뉴딜'을 본격 추진하는 데 역점을 두었다"며 "미래성장동력 확보와 고용·사회안전망 확충에 투자를 늘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