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26 (토)

  • 맑음동두천 -0.3℃
  • 맑음강릉 1.8℃
  • 맑음서울 0.0℃
  • 맑음대전 0.8℃
  • 맑음대구 2.4℃
  • 맑음울산 2.0℃
  • 맑음광주 0.8℃
  • 맑음부산 2.9℃
  • 맑음고창 -0.8℃
  • 맑음제주 4.1℃
  • 맑음강화 0.3℃
  • 맑음보은 -1.2℃
  • 맑음금산 -0.6℃
  • 맑음강진군 0.7℃
  • 맑음경주시 2.3℃
  • 맑음거제 3.5℃
기상청 제공

한국문인협회 제27대 이사장에 이광복 소설가

부이사장에 노창수·이혜선·정성수·권갑하·김호운·최원현·하청호
분과회장에 강정화·김민정·김진중·이은집·김대현·장윤익·권남희·임동후·오순택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이광복 소설가(66)가 26일 대한민국예술인센터에서 열린 사단법인 한국문인협회 제27대 임원선거에서 임기 4년의 이사장에 선출됐다.

이광복 신임 이사장은 1977년 <현대문학>을 통해 등단했으며 한국문인협회 편집국장과 한국문인협회 소설분과 회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한국문입협회 부이사장, 한국소설가협회 부이사장, 국제PEN한국본부 자문위원, 문화체육관광부 문학진흥정책위원, 국립문학관 건립운영소위원회 위원으로 있다.

부이사장에는 노창수·이혜선·정성수 시인, 권갑하 시조시인, 김호운 소설가, 최원현 수필가, 하청호 아동문학가 각각 당선되었으며, 각 분과회장에 강정화 시인, 김민정 시조시인, 김진중 민조시인, 이은집 소설가, 김대현 희곡작가, 장윤익 평론가, 권남희 수필가, 임동후 청소년문학가, 오순택 아동문학가가 각각 당선됐다.

i24@daum.net

광주세계수영조직위, ‘세계체육기자연맹’ 총회서 최상의 대회 환경 제공 약속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는 전 세계 스포츠 전문기자들에게 “정부와 개최도시인 광주광역시, 조직위 등 관계기관은 참가자들이 최상의 환경에서 경기할 수 있도록 시설 공사 등이 마무리되는 대로 실전 체제로 전환하는 등 개최 준비에 본격 나설 계획”이라며 적극적인 지원과 협력을 요청했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이하 “조직위”) 조영택 사무총장은 22일(현지 시간) 스위스 로잔에서 전 세계 160개국, 300여명의 국제스포츠 전문기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제82차(2019) 세계체육기자연맹 총회’에서 “지난 1월 입장권 판매를 시작으로 광주대회는 이미 시작됐다”며 미디어의 관심을 당부했다. 조영택 사무총장은 이날 “참가자들이 만족할 만한 수준의 숙소와 음식·편의 시설, 경기장, 입·출국 시스템과 수송체계 등이 갖춰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고 있다”며 “취재 편의를 위해 메인경기장내 IBC와 MPC 설치 등을 포함해 와이파이 무료 서비스와 최첨단 통신 서비스 등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남북 간 스포츠 교류협력 등 스포츠를 통한 인류 평화 메시지에 대한 의지도


포토리뷰



김관영 "1월 국회 외면 민주당, 2월 보이콧 결정 한국당 돌아오라"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25일 1월 임시국회를 외면하고 있는 더불어민주당과 조해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위원 임명을 빌미로 2월 임시국회 보이콧을 결정한 자유한국당을 향해 지금 즉시 국회로 돌아오라고 촉구했다. 김관영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저는 어제(24일) 민생과 경제·사회개혁을 방치하면서까지 1월 임시국회를 외면하고 있는 민주당을 향해 ‘스텔스 정당’이라는 표현까지 하며 비난했다"면서 "그런데 한국당이 조해주 선관위원 임명을 이유로, 2월 임시국회 보이콧을 결정했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김 원내대표는 "조해주 선관위원 임명을 이유로 이것을 이유로 2월 임시국회를 보이콧하는 것은 제1야당의 무책임한 모습"이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여당과 제1야당은 서로 ‘무책임 경쟁’을 벌이고 있다"면서 "1월 국회에 이어서, 2월 국회까지 모두 파행으로 치달을 위험에 처해있다. 양당은 이러한 적대적 공생관계를 통해서 민생을 버려서라도 기득권을 유지하려는 속셈을 드러내는 것"이라고 날을 세웠다. 그는 "양당의 태업은 국회를 국민들로부터 불신 받는 곳으로 만들고 있다"며 "양당은 5당이 국민 앞에 내놓은 선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