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8 (월)

  • -동두천 28.6℃
  • -강릉 25.1℃
  • 맑음서울 29.2℃
  • 맑음대전 31.1℃
  • 구름조금대구 29.3℃
  • 구름많음울산 23.0℃
  • 구름많음광주 27.7℃
  • 구름많음부산 24.1℃
  • -고창 25.2℃
  • 제주 22.4℃
  • -강화 25.1℃
  • -보은 29.8℃
  • -금산 28.8℃
  • -강진군 25.1℃
  • -경주시 27.3℃
  • -거제 24.5℃
기상청 제공

[詩가 있는 아침] 함동선 시인의 '어머니의 달'

감상 평/정신재(시인·국제PEN 한국본부 이사)

어머니의 달
- 함동선 시인(1930- )

보름마다
어머니의 가벼운 몸무게로
강물에 떠오른 달을 두 손으로 든다
흰 머리카락 사이로
고향 떠날 때 어머니 나이가 된
내 새치를 확인한다
오늘은 어머니보다 먼저
달맞이꽃이 핀 간선 둑이
어릴 적 그대로 걸어온다
다 바랜 부적 주머니를 사타구니에서 꺼내자
너 그걸 아직 가졌구나
하시는 말씀에 눈물을 닦으려 하자
달은 동구 밖 질경이꽃으로 조르르 흘러가
이슬이 된다

■ 감상 평

함동선 시인은 강화도에서 빤히 바라보이는 황해도 연백이 고향이다. 전쟁 때 그는 단 몇 개월 버틸 식량만 몸에 지니고 고향 사람들과 강화도로 피난 왔었다.

그러나 그것은 어머니와의 생이별이 되고 말았다. 그는 전후(戰後)에 한 많은 미아리 고개에서 학업을 마치고 시인이 된 후 69년 동안 틈만 나면 강화도 최북단으로 달려가 고향 땅을 바라보며 가슴으로 어머니를 수없이 불렀다.

이제 그의 그리움은 '달'까지도 알 지경이 되었다. 달은 고향 땅의 사정을 훤히 알지만, 그는 잘 모른다. 그래서 시인은 달이 되어 어머니와 대화를 해 본다.

'너 그걸 아직 가졌구나". 네, 그래요. 어머니가 주신 부적 아직도 가지고 있어요. 그리움의 눈물은 '질경이꽃'으로 흘러간다.

이 땅에는 수많은 이산가족이 있다. 그들 중 거의 대부분이 세상을 떠났다. 이제 아직 생존하고 있는 사람들은 다 노인이 되었다.

고(故) 정주영 현대회장은 생전에 고향땅을 밟고 친척들을 만났었다. 공중에 나는 새도, 바다 속 명태도 남북을 자유로이 오가는데, 아직도 한반도에는 이산가족의 여행을 막는 경계가 있다.

남북 이산가족들이 고향 땅을 자유로이 밟고 친척들을 자유로이 만날 기회를 주기를 대통령에게 청원한다. 그들이 세상을 하직하기 전에 소원 한 번 들어 주기를 간구한다.

- 정신재(시인·국제PEN 한국본부 이사)

■함동선 시인 프로필

1930년 황해도 연백 출생. 서라벌예술대학 문예창작학과, 중앙대학교 문리대 졸업(학사). 경희대학교 국문학과 수료(석사). 경희대학교 국문학과 박사과정 수료(문학박사). 현대문학(서정주 시인의 추천)으로 문단에 데뷔. 서라벌예술대학 문예창작학과 교수 역임 및 정년퇴임. (사)한국문인협회 회원, 부이사장 역임. (사)한국현대시인협회 회원, 부회장, 회장, 명예회장 역임. 한국시문학회 회원, 회장 역임. 현재 중앙대학교 예술대학 문예창작학과 명예교수.

현대시인상, 중앙문학상 특별상, 펜문학상, 국민훈장 석류장, 예술문화상(한국예술단체총연합회), 대한민국문화예술상(문학분야), 서울시 문화상, 청마문학상 수상 외 다수.

시집 「우후개화」, 「꽃이 있던 자리」, 「안행」, 「눈감으면 보이는 어머니」, 「함동선 시선」, 「식민지」, 「마지막 본 얼굴」, 「산에 홀로 오르는 것은」 외 다수.

i24@daum.net


포토리뷰


마르시스, 2018 러시아 월드컵 이벤트 실시 (동양방송) 코딩 교육 전문 기업 마르시스는 2018 러시아 월드컵의 한국팀 경기를 시작으로 월드컵 기간 다양한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달 말까지 ‘코딩로봇 대시와 함께 월드컵 응원’이라는 주제로 월드컵에 출전하는 한국팀에게 보내는 응원 메시지를 ‘대시’로 이행시 짓는 이벤트와 해시태그 이벤트를 진행한다. 대시 이행시 응모 이벤트는 대시앤닷 코리아 페이스북과 마르시스코딩교육 블로그에서 ‘대시’로 이행시를 짓고 응모하면 된다. 총 10명을 추첨해 월드컵 경기 응원 시 필요한 치킨 쿠폰을 증정한다. 또한 해시태그 이벤트는 한국팀 경기를 응원하는 코딩로봇 대시의 모습과 함께 필수 해시태그를 본인의 SNS에 업로드하면 대시를 활용한 로봇월드컵 커리큘럼을 응모자 전원에게 증정하는 이벤트다. 또한 해시태그 이벤트는 한국팀 경기를 응원하는 코딩로봇 대시의 모습과 함께 필수 해시태그를 본인의 SNS에 업로드하면 대시를 활용한 로봇월드컵 커리큘럼을 응모자 전원에게 증정하는 이벤트다. 마르시스 관계자는"세계적으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코딩로봇 제품 대시와 함께 세계적인 스포츠 축제, 월드컵의 뜨거운 열기를 즐길 수 있길 바란다"며 "코딩교육 로봇 대시앤닷이 대중

김경수 경남도지사 당선인, '경제혁신·민생위원회', '새로운경남위원회' 투 트랙으로 도정 인수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김경수 경남도지사 당선인이 '경제혁신·민생위원회'와 '새로운경남위원회', 투 트랙으로 경남 도정 인수를 진행한다. 18일 김경수 당선인 측은 보도자료를 통해 "경남의 경제위기 상황에 대응하고 도정혁신을 구현하기 위해 도정 인수를 2개의 트랙으로 진행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당선인이 직접 위원장을 맡는 '경제혁신·민생위원회'는 당장 시급한 경제와 민생 현안을 챙기며, 선거운동기간 공약했던 대로 취임 이후 '경제혁신추진단'으로 전환된다. 경제혁신분과와 민생경제분과로 구성되는 '경제혁신·민생위원회'는 노동자, 자영업자, 중소기업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제주체에 대한 지원 방안을 수립한다. 또한 추경 편성과 산업위기대응 특별지역, 고용위기지역 지정 등에 따른 정부지원을 효율적으로 집행하기 위한 준비 작업에 나선다. 도지사 임기 시작과 함께 '경제혁신추진단'이 즉각 활동할 수 있도록 '경남 신경제지도 비전' 공약과 중장기 경제정책에 대한 검토, 별도 예산 1조 원 규모의 '경제혁신특별회계' 조성과 집행의 밑그림을 그려나가는 것도 '경제혁신·민생위원회'의 몫이다. '경제혁신·민생위원회'는 오는 20일, 1차 회의를 계획하고 있으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