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6 (수)

  • 흐림동두천 24.1℃
  • 흐림강릉 23.1℃
  • 흐림서울 25.8℃
  • 흐림대전 21.7℃
  • 대구 20.4℃
  • 울산 22.0℃
  • 흐림광주 21.6℃
  • 부산 21.4℃
  • 구름많음고창 21.4℃
  • 흐림제주 22.9℃
  • 흐림강화 21.1℃
  • 흐림보은 19.9℃
  • 흐림금산 20.2℃
  • 흐림강진군 21.6℃
  • 흐림경주시 20.6℃
  • 흐림거제 23.1℃
기상청 제공

스포츠

전남 강진에서 전국 배드민턴 최강자 가린다

전국 58개 팀 참여, 제62회 전국 여름철 종별 배드민턴 선수권 대회 개최

(강진=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오는 5월 8일부터 15일까지 8일간 강진군에서 국내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제62회 전국 여름철 종별 배드민턴 선수권 대회’ 대학 및 일반부 경기가 개최된다.

대한배드민턴협회가 주최하고 전라남도 배드민턴협회와 강진군 배드민턴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전국 58개 팀에서 선수·임원 및 관계자 등 600여명이 대거 참여해 남녀 각 개인 및 단체전을 통해 셔틀콕 최강자를 가리게 된다.

이번 대회에는 남자일반부 15팀과 여자일반부 10팀, 남자대학부 22팀과 여자대학부 11팀 포함 총 58개 팀이 참가하여 3단 2복식의 단체전을 비롯해 개인전 단식, 개인전 복식, 혼합복식 경기를 펼친다.

이번 대회는 14년 만에 우승한 ‘제15회 세계혼합단체배드민턴선수권대회’의 주역인 채솔규, 성지현 등 국가대표들이 출전하며 지난해 우수선수 서승재 등 실업선수와 대학팀이 참가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배드민턴 대회이다.

강진제2실내체육관을 주경기장으로 진행될 ‘제62회 전국 여름철 종별 배드민턴 선수권 대회’는 현장을 방문하는 선수단과 관람객이 7천여 명에 이를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대회 전반에 대한 사전 점검을 실시하고, 강진제1실내체육관을 연습경기장으로 준비하는 등 국내 최정상급 배드민턴 선수들이 기량을 맘껏 발휘 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한편 전국 여름철 종별 배드민턴 선수권 대회는 올해까지 3년간 강진, 영암, 장흥 등 3개 군 공동으로 개최하고 있으며 대통령 직속 지역발전위원회 주관 상생나무 행복 디자인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매년 개최 비용의 70%를 국비로 지원받는다.

chu7142@daum.net

좋은땅출판사, ‘이능(異能) 1’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좋은땅출판사가 ‘이능(異能) 1’을 출간했다. 누구나 한번쯤 다른 사람에게 말하기는 부끄럽지만 재미있는 상상을 해 봤을 것이다. 갑자기 먼 부자 친척이 돌아가시며 유산을 내 앞으로 상속해 준다거나, 어느날 눈을 떠 보니 다른 세계에 떨어졌다든가 하는 허무맹랑한 상상말이다. 하지만 이러한 상황을 직접 겪는다면 우리에겐 걱정되는 점들이 너무나도 많다. 당장 내일 올려야 하는 보고서, 아직 뜯어 보지도 못한 택배, 업무시간이 다 되었는데도 비어 있을 내 자리 등 그래서 사람들은 나에게 실제로 이런 일이 일어나기를 진심으로 원하기보다는 비슷한 소설을 찾아 읽으며 대리만족을 느낀다. ‘이능’ 또한 이러한 상상에서 출발한 소설이다. 주인공은 뛰어난 외모로 타 여학교까지 소문이 나 있고 공부까지 잘 하는 대기업의 손자이지만 이 모든 것을 최대한 숨기고 평범한 학생으로 살고 있다. 그는 여느때와 똑같은 일상을 보내다 우연히 참석한 학교 대항 대회에서 초능력을 가지게 된다. 이 초능력은 주인공뿐만 아니라 주인공의 후배, 그리고 특정 음료를 마신 학생들에게 모두 나타난다. 특정 음료를 제조한 곳은 어느 거대 종교단체였고, 그 종교단체에서는 초능
광주수영대회조직위, 지역 전문가들과 준비상황 공유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수영대회 개막 17일을 앞두고 지역 전문가들이 대회 성공을 위한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이하 “조직위”)는 오늘(25일) 오전 11시 라마다플라자 호텔에서 조직위원회 위원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위원총회를 개최했다. 위원 총회는 이번 수영대회의 중요 안건을 심의․의결하는 최고 의결기구로 지역 국회의원과 문화체육관광부, 대한체육회 관계자, 기관단체장, 기업인 등 중앙과 지방 주요인사 47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조직위원장인 이용섭 광주시장의 주재로 열린 이번 총회는 대회가 보름정도 앞으로 다가옴에 따라 위원들에게 지금까지의 전반적인 준비상황을 보고하고, 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한 위원들의 의견을 청취했다. 조직위는 보고를 통해 경기장 시설과 선수촌 운영, 대회 참가자등록, 수송, 숙박․식음료 제공, 대테러 안전대책, 의료․감염병 대책, 손님맞이 준비 등 마무리된 수영대회 준비 결과를 보고했다. 또, 현재까지 선수권 대회에 194개국에 7,797명이 등록을 마쳐 역대 최대 규모의 대회가 될 것으로 보고 위원들의 손님맞이 관련, 의견을 청취했다. 마스터즈


포토리뷰


배너

박원순 "조원진 월급 가압류…공화당 불법 천막 철거 비용 끝까지 받아낼 것"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박원순 서울시장은 26일 우리공화당(옛 대한애국당)의 광화문 천막철거 관련 비용과 관련해 "끝까지 받아내겠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이날 오전 KBS1라디오 '김경래의 최강시사'에 출연해 "행정대집행을 하는 과정에서 한 2억원 정도의 비용이 들어갔다"며 이같이 말했다. 박 시장은 이어 "조원진 대표 포함해서 모든 개개인에게 연대책임을 물을 예정"이라며 "조 대표의 월급을 우리가 가압류할 생각"이라고 강조했다. 박 시장은 "광화문광장은 국가의 상징적인 광장이다. 수많은 시민들이 이용하는 곳이다. 그런데 대한애국당이 그야말로 불법적으로 천막을 설치했다"며 "가스통, 휘발유통 등 위험물품과 인화물질까지 반입했다. 시민들에게 욕설과 폭력을 행사해 약 200여건이 넘는 민원이 접수됐다. (천막을) 철거하지 않을 수 없다"고 피력했다. 박 시장은 그러면서 "천막을 철거하는 과정에서 폭력적인 행태를 보였다"며 "이것은 특수공무방해치상죄다. 여기에 참여한 모든 사람을 일일이 특정해서 다 형사 고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박 시장은 우리공화당 천막과 세월호 유가족 천막의 차이점에 대해 "국민적 공감대가 있고 합법적인 절차를 거쳐서 이뤄진 천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