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30 (금)

  • 구름많음동두천 7.4℃
  • 맑음강릉 9.9℃
  • 구름많음서울 7.0℃
  • 맑음대전 11.0℃
  • 맑음대구 13.7℃
  • 맑음울산 15.7℃
  • 구름조금광주 14.0℃
  • 황사부산 15.1℃
  • 맑음고창 12.4℃
  • 황사제주 15.7℃
  • 구름많음강화 6.7℃
  • 맑음보은 10.7℃
  • 맑음금산 11.6℃
  • 구름조금강진군 14.5℃
  • 맑음경주시 15.3℃
  • 구름조금거제 14.9℃
기상청 제공

강원식 글로벌 탑 그룹 대표,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서 '불록체인산업대상' 수상

블록체인 정보기술 보안강화·서비스 활성화·기술교류 활성화 공로 인정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강원식 글로벌 탑 그룹 대표가 지난 28일 서울 여의도 63빌딩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제26회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에서 4차 산업혁명의 아이콘인 블록체인에 대해 정보기술 보안강화 및 서비스 활성화, 기술교류활성화 등에 앞장선 공로가 인정돼 ‘블록체인산업대상’을 수상했다.

강원식 대표는 “10년의 노하우가 축적된 바이오산업과 에너지 자원산업에 블록체인을 접목시키고 토큰 이코노미(양쪽 모두에게 보상이 주어질 수 있는 구조)로 사회구현을 실현시키며, 대통합과 혁신으로 새 시대를 이끌어갈 것”이라고 수상소감을 말했다.

글로벌 탑 그룹은 지난 15일 제주도 칼 호텔에서 사업출범식을 진행하면서 관련회사들과 차후 상생을 위한 MOU 체결 선포식을 가졌다.

내년 상반기 국내외 거래소 오픈을 준비 중이다. 거래소 코인인 BRS코인은 주식형이면서 계약체결용으로 만들고 ‘비씨칸코인’은 결제 코인으로 활용해 사용할 예정이다.

강 대표는 “글로벌 탑 그룹은 혁신성장을 할 것이며 전 세계 지구인들에게 건강과 미용분야에 기여하는 기업이 될 것”이라며 "줄기세포, 항노화, 치매, 항암, 성형, 아토피치료에서 부터 화장품, 건강식품, 바이오 심뮬러 푸드 등 전 분야에 적용되도록 코인결제 시스템을 확대해 나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올해로 26회를 맞이한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은 한 해 동안 활동한 문화연예예술인들과 기업인, 정치인, 일반인등을 대상으로 대중들과 전문가들의 추천과 의견을 종합해 후보자들을 선정해 심사위원회의 심사로 수상자를 결정했다.

redkims64@daum.net


포토리뷰


공지영 작가 "심상대 작가로부터 과거 성추행 당해…술자리에서 허벅지 만져"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소설가 공지영(55) 작가가 동료 소설가인 심상대(58) 작가로부터 성추행을 당한 적이 있다고 폭로해 파문이 일고 있다. 공지영 작가는 28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내 평생 단 한번 성추행을 이 자에게 당했다"며 "그 때 술집에 여러 명이 앉아 있었는데 테이블 밑으로 손이 들어오더니 망설임 없이 내 허벅지를 더듬었다. 그 즉시 자리에서 일어나 고함을 치고 고소하려는 나를 다른 문인들이 말렸다"고 밝혔다. 공지영 작가는 이어 "그 때도 그들이 내게 했던 말 '그러면 너만 시끄러워져'. 우정이라 생각해 받아들였는데 결국 그들도 내 곁에 없다"라고 덧붙였다. 공지영 작가는 그러면서 폭로 글과 함께 기사 한 편을 링크했다. 공지영 작가가 링크한 기사에는 심상대 작가가 지난 5일 발간한 소설 '힘내라 돼지'의 서평이 담겼다. '힘내라 돼지'는 1959년생 돼지띠 동갑내기 중년 남자 세 명이 교도소에서 만나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고 있는데, 링크한 서평에는 "'힘내라 돼지'는 한국 남성의 약자성을 강조하고 집단적 자기 연민을 통한 연대 의식을 보여주길 원한다"며 "여성 폭행 전력이 있는 소설가의 이 작품은 면죄부가 될 수 없다"는 비

국회 내년부터 업무추진비 상세 공개…투명성 강화안 발표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국회가 내년 1월부터 업무추진비 집행내용을 상세히 공개하는 등 투명성을 강화한다. 유인태 국회 사무총장은 29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국회 투명성 강화 및 제도 혁신 방안'을 통해 "현재 기관자에 대해서만 실시하고 있는 집행내역 사전공표를 내년 1월부터는 각 위원회 수석전문위원과 소속기관 실.국장까지로 대폭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앞서 국회는 지난 9월 국회의장 직속 '국회혁 자문위원회'를 출범시켜 상설소위원회 설치 의무화 및 국고 보조금 제도 개선 등 제반사항에 대해 심층적인 논의를 해 왔다. 유 사무총장은 "국회 소관 법인에게 위탁해 집행하던 정책연구용역은 전면 폐지하고 관련 예산 5억2,200만원을 내년 예산안에서 전액 삭감했다"면서 " 또한 국회 정책연구용역의 투명성 강화를 위해 외부 위원이 과반수를 넘는 총괄 심의기구를 설치, 국회에서 꼭 필요한 예산만 집행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유 사무총장은 지난 9일 특활비 등 정보공개청구소송의 항소 취소와 관련해서는 "예산집행의 투명성 강화와 국민 알 권리 등을 반영한 결정"이라며 "일정 준비기간을 거쳐 연내에 집행내역을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예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