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2 (월)

  • 맑음동두천 10.2℃
  • 구름많음강릉 9.3℃
  • 맑음서울 10.6℃
  • 맑음대전 10.4℃
  • 구름많음대구 13.3℃
  • 구름많음울산 12.6℃
  • 맑음광주 11.4℃
  • 흐림부산 13.4℃
  • 구름조금고창 9.6℃
  • 구름많음제주 13.9℃
  • 맑음강화 6.1℃
  • 구름조금보은 7.2℃
  • 구름조금금산 8.1℃
  • 맑음강진군 11.0℃
  • 구름많음경주시 10.9℃
  • 구름많음거제 13.9℃
기상청 제공

스포츠

일본 마스터즈 수영협회 관계자, 내년 광주마스터즈수영대회 시설 사전 방문

12-13일 선수촌과 경기장 등 대회 주요 시설 답사
일본내 4만 5천여 명 수영 동호인들에게 대회 환경 소개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일본 마스터즈 수영협회 관계자들이 내년 광주마스터즈세계수영선수권대회 사전 답사차 11일 광주를 방문했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조직위원회(위원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이하 ‘조직위’)에 따르면, 일본 마스터즈 수영협회 토쿠라 토시오 상무이사와 요시 오사키 경기담당자가 조직위를 방문, 마스터즈수영대회가 열리는 선수촌과 경기장 현장 등을 둘러봤다.

일본 협회 관계자들은 12일 선수촌과 여수 오픈워터수영 경기장을 방문해시설과 경기코스를 둘러보았고, 13일에는 주경기장인 남부대 수영장과 염주체육관을 방문해 내년 광주 대회에 참가할 자국 마스터즈 선수단을 위한 경기운영 방법 등에 대해 답사를 진행한다.

그동안 조직위는 3,100여개 수영 클럽과 4만 5천여 명의 동호인이 활동하는 일본의 참가에 특히 공을 들여왔다.

먼저, 지난 7월 일본 나고야에서 열린 아시아 마스터즈 대회에서 스즈키 다이치 스포츠청 장관, 다카하시 시게히로 일본 마스터즈수영협회장 등 주요 인사들에게 수영동호인의 참가를 요청, 내년 광주대회와 2021년 후쿠오카 대회의 성공 개최에 상호 협력할 것을 약속한 바 있다.

또한,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기간 중에는 조영택 총장이 일본 신문‧방송‧통신 기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광주대회 준비상황을 설명하고 옵서버(Observer) 프로그램 운영 등 후쿠오카 시(市)와 광주대회 조직위 간 협력 방안에 대해 대화를 이어 나갔다.

특히 조직위는 마스터즈 홍보 프로그램을 통해 일본내 한국 대사관·영사관 10곳과 광주·전남북과 자매결연을 맺고 있는 일본 센다이 시(市) 등 7군데 우호협력도시에 홍보안내문을 발송하고, 12월 3일 일본 후쿠오카에서 열리는 한국관광공사 주최 ‘新한류 페스티벌 in Fukuoka’ 행사에 대회를 알리기 위한 리플릿을 전달할 예정으로 일본 홍보에 주력하고 있다.

일본 마스터즈 협회 관계자는 “이번 방문은 일본내 수영을 사랑하는 동호인들에게 내년 광주 마스터즈 대회의 환경을 소개하고, 참가를 독려하기 위해 이뤄진 것”이라며 일본의 많은 동호인들이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조영택 총장은 “마스터즈선수권대회를 위한 수준 높은 숙박시설과 광주․전남권의 훌륭한 관광인프라를 적극 알려 세계 각국의 수영 동호인들이 만족할 수 있는 대회준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일본 수영 동호인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요청했다.

한편, 조직위는 지난 국제수영연맹(FINA) 마스터즈위원회 방문때 논의된 마스터즈 선수들의 편의성을 위한 광주 접근 경로, 대회 기간 머무를 숙박과 광주를 즐길 수 있는 관광과 레저, 문화행사 등에 대해 보완해 세계 마스터즈 동호인들에게 최상의 환경을 조성해 내년 대회 참여를 유도할 계획이다.

chu7142@daum.net
일본 마스터즈 수영협회 관계자, 내년 광주마스터즈수영대회 시설 사전 방문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일본 마스터즈 수영협회 관계자들이 내년 광주마스터즈세계수영선수권대회 사전 답사차 11일 광주를 방문했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조직위원회(위원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이하 ‘조직위’)에 따르면, 일본 마스터즈 수영협회 토쿠라 토시오 상무이사와 요시 오사키 경기담당자가 조직위를 방문, 마스터즈수영대회가 열리는 선수촌과 경기장 현장 등을 둘러봤다. 일본 협회 관계자들은 12일 선수촌과 여수 오픈워터수영 경기장을 방문해시설과 경기코스를 둘러보았고, 13일에는 주경기장인 남부대 수영장과 염주체육관을 방문해 내년 광주 대회에 참가할 자국 마스터즈 선수단을 위한 경기운영 방법 등에 대해 답사를 진행한다. 그동안 조직위는 3,100여개 수영 클럽과 4만 5천여 명의 동호인이 활동하는 일본의 참가에 특히 공을 들여왔다. 먼저, 지난 7월 일본 나고야에서 열린 아시아 마스터즈 대회에서 스즈키 다이치 스포츠청 장관, 다카하시 시게히로 일본 마스터즈수영협회장 등 주요 인사들에게 수영동호인의 참가를 요청, 내년 광주대회와 2021년 후쿠오카 대회의 성공 개최에 상호 협력할 것을 약속한 바 있다. 또한,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기간 중에는


포토리뷰



시험지 유출 의혹 숙명여고 쌍둥이 내신 성적 급상승 기간 모의고사 성적은 추락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내신 시험문제와 정답을 교무부장인 아버지로부터 사전에 건네받은 의혹을 받고 있는 숙명여고 쌍둥이가 내신 성적이 급등하던 기간 수능 모의고사 성적은 급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김해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서울시교육청으로부터 받은 ‘숙명여고 8월 특별감사 실시 결과 보고’ 자료를 분석한 결과 에 따르면 이 기간 국어, 영어 성적은 하락했다. 쌍둥이 중 언니 A양의 국어 내신 전교 석차가 지난해 1학년 1학기 107등에서 올해 2학년 1학기 1등으로 수직 상승하는 동안, 모의고사는 지난해 9월 68등에서 올해 3월 459등으로 추락했다. 영어의 경우에도 내신 전교 석차 132등에서 1등으로 상승한 기간, 모의고사는 오히려 1등급에서 2등급으로 떨어졌다. 동생 B양은 국어의 경우 내신 성적이 1학년 1학기 전교 석차 82등에서 2학년 1학기 1등으로 오르는 동안, 모의고사는 1학년 때 130등에서 2학년 때는 301등으로 떨어졌다. 영어도 내신 석차가 188등에서 8등으로 오르는 동안 모의고사는 1등급에서 2등급으로 추락했다. 수학의 경우 쌍둥이 모두 모의고사에서도 성적이 다소 상승했는데, A양의 경우 내신 전교 석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