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09 (월)

  • -동두천 20.4℃
  • -강릉 18.6℃
  • 서울 20.6℃
  • 대전 19.7℃
  • 흐림대구 19.8℃
  • 울산 19.9℃
  • 흐림광주 24.0℃
  • 부산 19.6℃
  • -고창 23.5℃
  • 흐림제주 24.5℃
  • -강화 20.1℃
  • -보은 18.5℃
  • -금산 18.5℃
  • -강진군 22.1℃
  • -경주시 19.1℃
  • -거제 20.6℃
기상청 제공

SBS '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 촬영이 끝나면 꼭 성취감이 느껴진다

(동양방송) SBS 새수목 ‘친애하는 판사님께"에서 윤시윤이 “촬영이 끝나면 꼭 성취감이 느껴진다”라고 털어놨다.

‘훈남정음’후속으로 25일 첫방송되는 ‘친애하는 판사님께’(이하 ‘친판사’)는 ‘실전 법률’을 바탕으로 법에 없는 통쾌한 판결을 시작하는 불량 판사의 성장기다. 최근 공개된 파격적인 1차 티저 영상이 방송되면서 눈길을 사로잡은 가운데, 이번에는 윤시윤의 인터뷰가 ‘친판사’홈페이지와 네이버tv에 공개되면서 이목을 끌고 있는 것.

윤시윤은 드라마에서 판사로 거듭난 전과 5범 한강호와 사라진 컴퓨터판사 한수호를 연기할 예정이다.

우선 그는 “강호는 전과 5범에다 아주 자유로운 영혼인데, 우연한 기회에 판사가 된다”라며 말문을 열고는 캐릭터를 디테일하게 표현하기 위한 준비도 귀띔했다. “수호는 본인만의 만년필과 필통이 있을 정도로 자기 물건에 대한 애착이 강하고, 그리고 펜으로 머리를 긁고, 겨드랑이도 긁는다”라며 “이처럼 디테일한 성향의 차이를 보여주기 위해 노력중”이라고 공개한 것.

그렇다면, 윤시윤은 실제로 캐릭터중 누구와 더 닮았을까? “어찌보면 수호의 성향에 더 가까운 것 같다”는 그는 “그런데 강호로 살 때가 더 행복할 것 같다”라는 솔직한 마음을 들려주기도 했다.

특히, 최근 촬영분에서 몸에 와이어를 다는가 하면 물에도 빠지는 등 온몸을 아끼지 않는 열연을 펼친 그는 “촬영이 끝나고 나면 꼭 성취감이 느껴진다”라면서 “고생한 걸 시청자분들께서 아실거라 생각한다”라는 말도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극중 사법연수원생 송소은역을 맡은 이유영과의 촬영에 대해 “정말 호흡이 잘 맞는 배우”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은 그는 ‘친판사’ 관전 포인트에 대해서는 “정의에 대해 많이 생각하게 된다”라면서 “강호는 우리가 생각하는 정의에 대한 궁금함을 가장 속 시원하게 이야기해 줄 테니 지켜봐달라”라는 말과 함께 본방사수를 유도했다.

한편 SBS 새 수목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는 영화 ‘7급 공무원, ‘해적’, 드라마 ‘추노’, ‘더 패키지’ 등을 집필한 대한민국 최고 이야기꾼 천성일 작가와 ‘장옥정, 사랑에 살다’, ‘가면’ 등을 연출한 부성철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joseph64@naver.com

북랩, 중국 청동기 미학 관점서 분석한 ‘중국 청동기의 미학’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 기이한 아름다움으로 보는 이의 숨을 멎게 하는 3000년전 고대 중국 청동기의 진면목을 미학적 관점에서 해석한 책이 출간됐다. 북랩은 건축공학이며 건축가인 정성규 씨가 오랜 청동기 수집 활동과 연구를 토대로 중국 청동기를 미학적 관점에서 조명한 책 ‘중국 청동기의 미학’을 펴냈다. 이 책은 4차산업혁명의 시대에 새로운 대안으로 부각하고 있는 미학을 도구로 하여 중국 청동기를 분석하고 있는 점이 특징이다. 중국의 고대 청동기는 찬란한 중국 전통 문화의 정수로 동시대의 문화, 정치, 법률, 사회제도, 철학, 과학, 예술에 이르기까지 종합적인 배경이 담겨 있는 예술품이다. 저자 정성규는 이 책에서 4차 산업혁명의 핵심요소인 융합과 복합을 알려주며 독자들이 스스로 중국 청동기의 미학을 깨닫게 하고 있다. 그는 또 우리나라의 보물인 해인도장 날인 원본을 공개하며 아인슈타인과 수학자 괴델, 양자물리학자 하이젠베르크, 구면기하학의 발견자 리만을 등장시켜 중국 청동기에 대한 미학과 감정이론을 제시하였고, 세부 감정 기법까지 제공하고 있다. 그 옛날 중국 청동기 제작자들은 빛을 이용한 시각 예술을 창조하였고, 수학자 리만보다 3,000년 앞
고양·한스타 제3회 연예인 풋살대회 8일 킥오프
(고양=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제3회 고양·한스타 연예인 풋살대회가 8일 오후 개막됐다. 대회는 오는 8월 12일까지 고양어울림누리 다목적체육관에서 매주 일요일에 열린다. 연예인 풋살대회는 한스타미디어가 주최하고 스포츠 융합산업 발전을 위해 고양시와 고양시체육회가 후원한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이번 연예인 풋살대회 개최에 대해 "스포츠산업의 다양한 부가가치 창출에 주목, 앞으로 스포츠산업 발전에 더욱 많은 관심을 가지겠다"고 밝혔다. 이날 연예인 풋살대회 개막전에는 국내 팬은 물론 한류 외국인 팬도 직접 고양시를 방문해 열정적인 응원을 펼치며 많은 호응을 이끌었다. 지난해에는 일본-대만-홍콩 등 아시아 10여개 국가에서 온 500여명의 한류 팬이 경기장을 찾아 연예인 풋살-야구 대회를 관전하며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올해부터는 중국 최대 미디어포털 중 하나인 봉황망코리아와 제휴해 중국 한류 팬에게 적극 홍보할 예정이라 더 많은 중국 한류 팬이 고양을 찾을 전망이다. 올해 대회 참가팀은 'FC어벤저스', 'FC네마', '풋스타즈', '블랙', '서울액션스쿨' 등 5개 팀이 열띤 경기를 펼치게 된다. 지난 대회 우승팀 '아프리카프릭스


포토리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