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09 (월)

  • -동두천 20.4℃
  • -강릉 18.6℃
  • 서울 20.6℃
  • 대전 19.7℃
  • 흐림대구 19.8℃
  • 울산 19.9℃
  • 흐림광주 24.0℃
  • 부산 19.6℃
  • -고창 23.5℃
  • 흐림제주 24.5℃
  • -강화 20.1℃
  • -보은 18.5℃
  • -금산 18.5℃
  • -강진군 22.1℃
  • -경주시 19.1℃
  • -거제 20.6℃
기상청 제공

SBS '기름진 멜로' 이준호 정려원, 이미숙 경악하게 할 ‘커플 선언’

(서울=미래일보) 김동은 기자 =  ‘기름진 멜로’ 이준호, 정려원이 이미숙 앞에서 커플 선언을 한다.

SBS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가 매주 월, 화요일 밤을 심쿵하게 만들고 있다. 서풍과 단새우의 롤러코스터 같은 비밀 연애가 시청자를 쥐락펴락하고 있는 것. 잠시 갈등을 빚기도 했지만, 언제 그랬냐는 듯 달달함을 볶는 두 사람의 모습이 흐뭇한 미소를 유발하고 있다.

‘헝그리웍’ 주방 식구들 몰래 시작한 두 사람의 연애. 서풍은 비밀 연애는 자신 없다고 했지만, 단새우는 비밀 연애를 주장할 수밖에 없었다. 주방 식구들 중 단새우의 가족이 있다는 것, 그것도 서풍과 사이가 좋지 않은 진정혜가 엄마라는 것을 숨기고 있었기 때문이다. 결국 서풍은 모든 것을 알게 됐고, 이제 이들 로맨스에 어떤 변화가 생길지 관심이 모아졌다.

이런 가운데 ‘기름진 멜로’ 제작진은 9일 방송될 31~32회의 한 장면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서풍과 단새우가 진정혜의 앞에서 두 사람의 관계를 밝히는 모습이 예고된 것이다.

사진 속 서풍은 단새우의 집에 찾아가 인사를 하고 있다. 공손하게 두 손을 모으고, 미소를 짓고 있는 서풍. 이러한 그의 입에서는 진정혜를 경악하게 할 폭탄 선언이 나올 예정이다. 당당히 단새우의 남자친구로 선 서풍의 모습에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서풍의 갑작스러운 등장에 집안은 발칵 뒤집혔다. 진정혜는 놀라움과 당황스러움으로 일시 정지된 모습. 반면 단새우의 입가에는 웃음이 떠나지 않고 있다. 여기에 서풍에게 눈을 떼지 못하는 단새우의 사랑스러운 눈빛은 집안을 핑크빛으로 물들이고 있다. 이렇듯 극과 극 반응을 보일 진정혜와 단새우의 모습은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용기를 내 진정혜를 찾아간 서풍. 그런 그를 응원하는 단새우. 두 사람은 진정혜의 반대를 뚫고 사랑을 이어갈 수 있을까. 진정혜는 둘 사이를 알고 나서 어떤 반응을 보일까. 진정혜의 앞에서 당당히 사랑 고백을 펼칠 서풍의 모습과 누가 뭐라고 하든 자신의 사랑을 순수하게 지켜나가는 단새우의 모습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이미숙을 경악하게 만들 이준호, 정려원의 커플 선언은  9일  밤 10시 방송되는 SBS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 31~32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joseph64@naver.com

북랩, 중국 청동기 미학 관점서 분석한 ‘중국 청동기의 미학’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 기이한 아름다움으로 보는 이의 숨을 멎게 하는 3000년전 고대 중국 청동기의 진면목을 미학적 관점에서 해석한 책이 출간됐다. 북랩은 건축공학이며 건축가인 정성규 씨가 오랜 청동기 수집 활동과 연구를 토대로 중국 청동기를 미학적 관점에서 조명한 책 ‘중국 청동기의 미학’을 펴냈다. 이 책은 4차산업혁명의 시대에 새로운 대안으로 부각하고 있는 미학을 도구로 하여 중국 청동기를 분석하고 있는 점이 특징이다. 중국의 고대 청동기는 찬란한 중국 전통 문화의 정수로 동시대의 문화, 정치, 법률, 사회제도, 철학, 과학, 예술에 이르기까지 종합적인 배경이 담겨 있는 예술품이다. 저자 정성규는 이 책에서 4차 산업혁명의 핵심요소인 융합과 복합을 알려주며 독자들이 스스로 중국 청동기의 미학을 깨닫게 하고 있다. 그는 또 우리나라의 보물인 해인도장 날인 원본을 공개하며 아인슈타인과 수학자 괴델, 양자물리학자 하이젠베르크, 구면기하학의 발견자 리만을 등장시켜 중국 청동기에 대한 미학과 감정이론을 제시하였고, 세부 감정 기법까지 제공하고 있다. 그 옛날 중국 청동기 제작자들은 빛을 이용한 시각 예술을 창조하였고, 수학자 리만보다 3,000년 앞
고양·한스타 제3회 연예인 풋살대회 8일 킥오프
(고양=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제3회 고양·한스타 연예인 풋살대회가 8일 오후 개막됐다. 대회는 오는 8월 12일까지 고양어울림누리 다목적체육관에서 매주 일요일에 열린다. 연예인 풋살대회는 한스타미디어가 주최하고 스포츠 융합산업 발전을 위해 고양시와 고양시체육회가 후원한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이번 연예인 풋살대회 개최에 대해 "스포츠산업의 다양한 부가가치 창출에 주목, 앞으로 스포츠산업 발전에 더욱 많은 관심을 가지겠다"고 밝혔다. 이날 연예인 풋살대회 개막전에는 국내 팬은 물론 한류 외국인 팬도 직접 고양시를 방문해 열정적인 응원을 펼치며 많은 호응을 이끌었다. 지난해에는 일본-대만-홍콩 등 아시아 10여개 국가에서 온 500여명의 한류 팬이 경기장을 찾아 연예인 풋살-야구 대회를 관전하며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올해부터는 중국 최대 미디어포털 중 하나인 봉황망코리아와 제휴해 중국 한류 팬에게 적극 홍보할 예정이라 더 많은 중국 한류 팬이 고양을 찾을 전망이다. 올해 대회 참가팀은 'FC어벤저스', 'FC네마', '풋스타즈', '블랙', '서울액션스쿨' 등 5개 팀이 열띤 경기를 펼치게 된다. 지난 대회 우승팀 '아프리카프릭스


포토리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