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5 (화)

  • -동두천 26.1℃
  • -강릉 27.9℃
  • 흐림서울 26.3℃
  • 구름많음대전 26.7℃
  • 연무대구 28.0℃
  • 맑음울산 29.0℃
  • 구름많음광주 29.0℃
  • 맑음부산 24.8℃
  • -고창 27.4℃
  • 구름많음제주 24.4℃
  • -강화 25.7℃
  • -보은 26.3℃
  • -금산 27.3℃
  • -강진군 26.7℃
  • -경주시 30.3℃
  • -거제 26.6℃
기상청 제공

MBC ‘이별이 떠났다’ 조보아-정웅인, 손 하트 '레알 부녀 인증샷' 대 공개

교복자태 딸 조보아 vs 딸사랑 팔문신 아빠 정웅인!

(서울=미래일보) 김동은 기자 = MBC ‘이별이 떠났다’ 조보아-정웅인이 최강 ‘부녀 케미’를 증명하는, 손하트 ‘레알 부녀 인증샷’을 공개했다.

오는 26일(토) 첫 방송 될 MBC 새 주말특별기획 ‘이별이 떠났다’는 동명 웹소설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너무나도 다른 두 여자의 동거를 통해 엄마가 되기 위해 겪어야 하는 고통의 순간, 엄마가 되는 순간에 감내해야 하는 수치스러움들을 함께 겪어나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는다.


조보아는 갑작스런 임신으로 혼란을 겪게 되는 밝고 따뜻한 마음씨를 지닌 여대생 정효 역을, 정웅인은 좌충우돌 ‘딸 사랑’을 보여줄 ‘터프한 딸바라기’ 정수철 역을 맡아 열연을 예고하고 있다.

무엇보다 조보아와 정웅인은 ‘색다른 부녀 케미’로 아버지를 향한 딸의 사랑과 딸을 향한 아버지의 부성애를 유쾌하면서도 진정성 있게 풀어낼 전망이다. 자신은 1만원짜리 등산복을 입고 생활하면서도 주말이면 올라와 딸의 자취방을 청소하고 챙기는, 못 말리는 ‘딸 바보 아빠’와 그런 아빠를 알기에 날벼락 같은 임신 소식을 차마 전할 수 없어 남자친구의 엄마를 찾아간 딸의 이야기가 어우러지면서 안방극장을 따뜻하게 물들일 예정이다.

이와 관련 조보아와 정웅인의 행복미소가 가득한 ‘부녀 셀카’ 현장이 포착돼 시선을 끌고 있다. 두 사람이 ‘손 하트’와 ‘엄지 척’으로 실제 아빠와 딸 사이처럼 장난스러우면서도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 공개된 것. 더욱이 극중 맑고 따뜻한 딸이자, 21살 ‘대딩 맘’ 정효 역을 맡은 조보아의 해맑은 미소와, 딸의 갓난아이 시절 발자국 모양을 팔에 문신으로 새기까지 한 ‘열혈 아빠’ 정수철 역을 맡은 정웅인은 ‘부녀 인증샷’만으로도 색다른 ‘부녀 케미’를 증명해냈다.

조보아와 정웅인의 ‘부녀 인증샷’ 장면은 지난달 22일 경기도 일산에서 촬영됐다. 이날은 두 사람이 얼마나 애틋한 ‘아빠와 딸’사이인지를 보여주는 ‘정효 아빠 레전드 사건’을 촬영했던 상태. 조보아는 촬영이 끝난 후에도 정웅인을 기다리며 캐릭터에 대한 조언을 구했고, 정웅인 역시 조보아에게 다정한 격려를 건네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이어 아빠와 데이트를 나온 딸처럼 ‘함박웃음’을 짓는 조보아와 ‘아빠미소’를 지으며 유쾌한 포즈와 표정을 펼친 정웅인의 모습이 ‘최강 부녀 케미’ 탄생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제작진 측은 “조보아와 정웅인, 두 사람의 부녀 케미가 벌써부터 대단하다. 현장에서도 감탄사가 터져 나올 정도”라며 “조보아와 정웅인의 ‘유쾌하면서도 코끝 찡한’ 아빠와 딸의 진솔한 이야기가 어떻게 펼쳐질 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MBC 새 주말특별기획 ‘이별이 떠났다’는 영화 ‘터널’, ‘소원’, ‘비스티 보이즈’ 등 흥행 영화의 원작자인 소재원 작가의 첫 드라마 도전작. 여기에 ‘여왕의 꽃’, ‘글로리아’, ‘아직도 결혼하고 싶은 여자’, ‘내조의 여왕’ 등으로 탁월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김민식 PD가 7년 만에 연출을 맡아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데릴남편 오작두’ 후속으로 오는  26일 첫 방송된다.


joseph64@naver.com



포토리뷰


보건복지부, 만 6세 미만 아동수당 다음달 20일부터 신청 접수 (서울=미래일보) 장문경 기자 = 오는 6월 20일부터 아동수당 사전 신청 접수가 시작된다. 아동수당 지급일은 매월 25일로 정해졌으며 첫 번째 수당은 추석 연휴 영향으로 9월 21일 지급될 예정이다. 보건복지부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아동수당 시행준비 계획’을 15일 국무회의에 보고했다. 아동수당 수급대상인 만 6세 미만 아동을 보호하고 있는 보호자나 대리인은 이달 20일부터 아동의 주소지 주민센터를 방문하거나 PC 또는 스마트폰 ‘복지로 홈페이지’를 통해 아동수당을 신청할 수 있다. 수당 신청을 할 수 있는 보호자와 대리인은 친족(8촌 이내 혈족·4촌 이내 인척), 사회복지 전담공무원, 아동이 입소해 있는 시설종사자 등이다. 단, 아동의 부모가 보호자가 아닌 경우 보호자 확인 등을 위해 온라인 신청은 불가능하다. 아동수당은 신청한 달의 급여분(사전신청은 제외)부터 지급된다. 따라서 제도가 시행되는 9월부터 아동수당을 받으려면 9월말까지 신청을 완료해야 한다. 신생아의 경우 출생신고 기간 등을 감안해 출생 후 60일 이내에 아동수당을 신청하면 출생한 달부터 소급해 아동수당을 받을 수 있다. 아동수당은 매월 25일 지급되고 25일이 주말이거나 공휴일이면 전

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홍영표 의원 선출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 더불어민주당 3기 원내대표에 친문(친문재인계) 핵심인 3선의 홍영표 의원이 당선됐다. 더불어민주당은 11일 오전 국회에서 의원총회를 갖고 원내대표 경선을 실시한 결과 홍 의원이 투표수 116표 중 78표를 얻어 38표를 얻은 노웅래 후보를 제치고 신임 원내대표에 선출됐다. 국회 후반기 집권 여당의 홍 신임 원내대표는 "한반도 평화를 준비하는 원내대표, 국정을 주도하는 책임여당의 원내대표가 되도록 하겠다"며 첫 소감을 밝혔다. 홍 원내대표는 "국민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도록 한반도 평화체제를 반드시 앞당기고 국민의 삶이 나아지는 국정운영을 통해 보답해야 한다"며 향후 비전을 제시했다. 이어 그는 거듭된 국회 파행과 관련,"지금 제1야당 원내대표가 단식을 9일째 하고 있다. 저는 말씀 드렸지만, 국회가 이렇게 계속 파행으로 가서는 안 된다고 본다"며 "상황은 어렵지만, 최선을 다해서 국민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게 국회 정상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홍 원내대표는 당선뒤 바로 천막농성중인 김성태 원내대표를 방문, 안부를 나눴다. 홍 원내대표는" (원내대표단) 인선도 빨리 해야겠다”고 말했다.홍 원내대표는 13일 오전 공식적으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