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07 (일)

  • 구름많음동두천 21.8℃
  • 구름많음강릉 19.6℃
  • 구름많음서울 20.4℃
  • 구름조금대전 21.8℃
  • 구름조금대구 19.6℃
  • 구름조금울산 18.9℃
  • 맑음광주 22.9℃
  • 맑음부산 21.2℃
  • 구름조금고창 22.2℃
  • 구름많음제주 21.1℃
  • 구름많음강화 19.7℃
  • 구름많음보은 18.8℃
  • 구름조금금산 20.8℃
  • 구름조금강진군 21.7℃
  • 구름조금경주시 19.1℃
  • 구름많음거제 20.2℃
기상청 제공

사회

한국의 툰베리 조승환, 대구에서 세계 신기록 도전

보유한 세계 신기록 '3시간 15분' 갱신에 도전

URL복사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한국의 툰베리 조승환 씨가 오는 20일 오전 9시 대구광역시 동대구역 광장에서 세계 신기록에 도전한다.

행복한 시민 자랑스러운 대구, 대구광역시(시장 권영진)가 주최한 '대구에서 세계 신기록 도전하는 대구시민 소통의 장’ 행사에서 한국의 툰베리 조승환 씨가 "빙하의 눈물 지구의 소멸이 진행되고 있다"며 "얼음 위에서 맨발 퍼포먼스를 통해 심각하게 지구의 환경기후 변화 등으로 인해 현재와 미래의 생활환경을 파괴하고 있다"고 강력하게 주장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조승환 씨는 "'얼음 위 오래 서 있기'는 하늘 바다 땅이 죽어가고 있다. 생명이 되살아나야 너와 나 우리, 모두가 잘살 수 있다"며 "지구생태계를 건강하게 돌보는 것이 인간이 지키는 길이라는 의미로 보유한 기록을 뛰어넘는 세계 신기록 ‘3시간 15분’ 갱신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권영진 대구광역시장은 "지구온난화로 인해 미국 캘리포니아도 폭염 영향으로 최악의 가뭄을 겪고 있다"면서 "최근 들어 우리나라도 자주 폭염과 폭우에 시달리고 있다. 이번 뜻 깊은 행사에 한국의 툰베리 조승환 씨를 초청하여 맨발의 퍼포먼스는 시민의 삶 가까이에서 느끼는 특별한 의미가 있다"고 전했다.

이어 이창호 국제생태문명위원장 겸 탄소중화문화대사(CICEF)는 "생태문명은 모두에게 필요한 거울과 같다”라며 “인간의 한계를 넘어 초인으로 불리는 조승환 씨와 함께 코로나19 광풍 속에서 환경과 생명문명 전환의 중요성을 공감하고, 모두가 자랑스러워할 수 있는 대구를 구현해 나아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맨발의 사나이 조승환 씨는 전남 광양시 출신으로 세계 최초 광양~임진각 427km 맨발 마라톤 성공, 세계 최초 만년 설산 일본 후지산(3776m) 맨발 등반 성공, 영하 30도 한라산 맨발 등반 3회 성공, 2019년 1월 19일 얼음 위 맨발 오래 서 있기 세계 신기록 갱신, 상금 1억 원 기부 등 자타 공인 초인으로 불리고 있다.

i24@daum.net
배너
'천재테란' 이윤열과 '피오' 차승훈, 후배선수들 처우개선 위해 유승민 대선후보 만난다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천재테란'으로 유명한 이윤열 대표(現 나다디지탈 대표)와 유승민 국민의힘 대선경선 후보가 만나 e스포츠 선수 처우개선을 위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오는 25일 오전 10시, 서울 송파에 위치한 아프리카콜로세움 e스포츠 경기장에서 열릴 'e스포츠 종사자 처우개선 및 산업 진흥을 위한 간담회'는 김태경 케이디앤리서치 팀장의 '2020 이스포츠 실태조사' 발제를 시작으로 '천재테란'으로 유명한 이윤열 대표와 '피오' 차승훈 선수(젠지 이스포츠 펍지팀)를 비롯하여 아프리카 프릭스 강영훈 사무국장, DRX 최상인 대표, 크래프톤 e스포츠 김우진 팀장, LCK 이정훈 사무총장 등이 참여하여 유승민 국민의힘 대선경선후보에게 e스포츠 업계의 건의사항을 전할 예정이다. 유승민 후보 외에도 유경준 국회의원, 김세연 전 국회의원 등이 참석하여 함께 의견을 경청할 예정이다. 유승민 후보는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e스포츠가 정식종목으로 채택되어, 명실상부 e스포츠 종주국인 우리나라에게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면서도 "하지만 몇몇 스타 플레이어를 제외하면 아직도 많은 선수들과 코칭스텝들의 처우가 매우 열악하다고 들었다. 구조적인 문제를 해결하고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재인 대통령 "한국, 단계적 일상회복 시작…모든 나라와 경험 적극 공유"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30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로마에서 열린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 참석, 우리나라의 단계적 일상회복 경험을 모든 나라와 적극 공유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로마 누볼라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G20 정상회의 1세션(국제경제 및 보건)에서 "한국은 백신 접종을 늦게 시작했지만 세계에서 가장 빠른 속도로 세계 최고 수준의 접종완료율을 기록했고, 이제 단계적 일상회복을 시작하려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팬데믹은 예상보다 훨씬 장기화하고 있고, 그 피해와 상처도 매우 넓고 깊다"며 "G20의 연대와 협력이 더욱 강화돼야 한다"고 언급했다. 특히 "나라별로 코로나 백신 접종의 격차가 매우 크다"며 "자국의 미접종자에 대한 접종뿐 아니라 모든 나라의 백신 접종률을 함께 높이지 않고는 방역 상황의 안정적 관리와 완전한 일상회복이 어렵다는 점을 깊이 인식하고 빠르게 행동으로 옮겨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은 백신의 공평한 보급을 위해 코백스 2억 달러 공여 약속을 충실히 이행하고, 백신 부족 국가에 대한 직접 지원도 계속할 것"이라며 "글로벌 백신 제조 허브로서 생산능력을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