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2 (화)

  • 흐림동두천 15.4℃
  • 구름많음강릉 24.3℃
  • 흐림서울 16.9℃
  • 흐림대전 19.4℃
  • 구름조금대구 21.9℃
  • 구름많음울산 23.7℃
  • 구름조금광주 20.2℃
  • 구름많음부산 23.6℃
  • 맑음고창 21.8℃
  • 맑음제주 17.4℃
  • 흐림강화 15.4℃
  • 구름많음보은 18.0℃
  • 흐림금산 17.3℃
  • 맑음강진군 19.1℃
  • 구름많음경주시 23.0℃
  • 구름많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정치일반

김정화 "민주당 비례연합정당 참여 전당원 투표, 저열한 술수"

손학규.정동영.박지원 등 중진들 수도권 험지 출마 용단 촉구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김정화 민생당 공동대표는 9일 더불어민주당의 비례연합정당 참여를 전당원 투표로 결정한다는 것과 관련, "정치적 책임을 당원들에게 떠넘기겠다는 저열한 술수"라고 비판했다.

김정화 공동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비례연합 정당 참여는 결국 민주당과 미래통합당이 기득권 거대 양당제에 공생하고 있는 관계임을 스스로 증명하는 꼴"이라고 밝혔다.

김 공동대표는 "한국 정치를 좀 먹고 있는 기생충, 도대체 언제까지 우리 국민이 거대 양당의 구태 후진 정치를 감내해야 하는가"라며 "스스로 원칙도 저버리고 정치개혁의 대의마저 배신하는 비례연합 정당은 민주당의 무덤이 될 것"이라고 혹평했다.

그러면서 "위헌, 위법, 반 민주적인 위성정당을 민생당이 반드시 박멸하겠다"고 덧붙였다.

또한 김정화 공동대표는 "호남지역 정당이라는 낡은 이미지를 탈피하는 것이 급선무"이라면서 "손학규 전대표를 비롯, 정동영 의원, 천정배 의원, 박지원 의원 등 중진들이 수도권 험지에서 출마하는 용단을 내려달라"고 요청했다.

김 공동대표는 "당의 기둥인 중진들이 선당후사의 정신으로 희생하는 모습을 먼저 보여주면은 당에도 큰 힘이 될 것"이라며 "당 지도부는 그 결단이 헛되지 않도록 협조와 지원을 아낒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공동대표는 “스스로의 원칙을 저버리고 정치개혁의 대의를 배신하는 비례 연합정당은 민주당의 무덤이 될 것”이라며 “위헌이자 위법인 반민주 위성정당을 반드시 박멸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한 김 공동대표는 4.15 총선 관련해서 "우리 당에는 대선주자급 중량감 있는 정치인들이 여럿 계시다"며 "바른미래당을 이끌어 준 손학규 전 대표를 비롯해 정동영·천정배·박지원 등 중진 여러분들께서 수도권 험지에 출마하는 용단을 내려줘야 할 때"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당의 기둥인 중진들께서 선당후사의 정신으로 희생하는 모습을 먼저 보이면 당에도 큰 힘이 되리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며 "당 지도부도 그 결단이 헛되지 않게 협조와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을 약속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중도개혁 정치의 새로운 모습을 확고하게 선점할 필요가 있다"며 "무엇보다 호남 지역 정당이라는 낡은 이미지를 탈피하는 것이 급선무"라고 덧붙였다.

redkims64@daum.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비대위 첫 날 김종인 "통합당 정책에서 선도적 역할할 것"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은 1일 "통합당이 정책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하겠다"고 약속했다. 김종인 비대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1차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비대위를 통해서 미래통합당이 앞으로 진취적인 정당이 되도록 만들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회의를 통해 임기를 시작한 김 위원장은 "코로나 사태로 인해서 국민들이 미래에 대한 굉장한 불안한 심정들을 가지고 있다"며 "코로나 사태가 일단 국민들의 건강을 지키는 데는 비교적 성공을 했지만 이로 인해 파생된 경제·사회 제반의 여러 가지 사항들이 아주 엄중하게 다가오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지금 제2단계에서부터 코로나 사태에서 단순하게 코로나 방역이라는데 국한할 것이 아니라 경제·사회에 미치는 여러 가지 상황에 대해서 균형 있는 전망을 내놓을 수 있는 이런 방향으로 정부가 해줬으면 하는 바람을 갖고 있다"면서 "다음 회의에서 저희 당이 앞으로 무엇을 추진할 것인가를 구체적으로 말하겠다"고 덧붙였다. 김종인 위원장은 회의 후 기자들이 3차 추가경정예산에 대한 입장을 묻자 "합리적인 근거를 갖고 만들어지면 협조해 줄 수 있다"고 긍정적인 입장을 보였다. redk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