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7 (월)

  • 흐림동두천 18.2℃
  • 흐림강릉 25.3℃
  • 서울 19.6℃
  • 대전 20.6℃
  • 대구 20.5℃
  • 울산 19.2℃
  • 박무광주 19.5℃
  • 부산 18.8℃
  • 흐림고창 18.3℃
  • 흐림제주 24.9℃
  • 흐림강화 17.7℃
  • 흐림보은 19.5℃
  • 흐림금산 22.9℃
  • 흐림강진군 20.0℃
  • 흐림경주시 19.9℃
  • 흐림거제 20.4℃
기상청 제공

정치일반

안철수 지지연대,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제명 촉구

"안철수 훼손시키는 지속적 발언, 분노를 느낀다"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안철수를 지지하는 모임 연대는 27일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제명을 요구했다.

안철수 지지하는 모임 연대 관계자들은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바른미래당을 창업하고 당을 위해 여지껏 희생한 핵심자산중 한 사람인 안철수 전 대표에 대해 당의 최고위원이 돋보이게 만들지는 못할 망정 훼손시키는 발언을 지속적으로 했다는 것에 분노를 느낀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이들은 "이준석 최고위원은 지난해 지방선거 전부터 지속적으로 언론과 당원모임 등에서 공개적으로 안 전 대표를 비난해 안철수 지지자들의 불만이 쌓였다"고 설명했다.

이들은 "지금 4.3 보궐선거에서 음주유세를 한 것이 문제가 되고 있고 손학규 대표의 유세참여 권유가 아니라 본인이 직접 참석했다는 이준석 최고위원의 말과 다른 증언들이 나오고 있다"면서 ""또 최고위원회에서 문병호 최고위원에게 '아XX'이란 말을 했다는 것도 진실공방 중이"라고 비난했다.

안철수 지지연대는 "당의 창업자이자 핵심자산인 안 전 대표를 지속적으로 폄하하고 음주유세와 막말논란에 휩쌓인 사람이 공당의 최고위원으로 있다는 것은 많은 당원들에게 자괴감을 준다"면서 "품위를 잃어버리고 젊은이로서의 패기만 앞세웠을 뿐 동료에 대한 예의를 저버린 이준석 최고위원을 바른미래당에서 제명하기를 촉구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한나라당(현 자유한국당) 비대위원으로 정치를 시작해 바른정당을 거쳐 바른미래당으로 옮기는 과정에서 이준석 최고위원에게 인간의 예의를 가르치지 못한 많은 정치인들의 각성도 촉구했다.

이들은 "손학규계든, 유승민계든, 안철수계든 선배 정치인들은 이준석 최고위원의 이런 방종한 언행을 바로 잡아줬어야 한다"며 "정치선배들이 어린 정치인을 방관한 그 결과가 오늘 저희들이 '이준석제명촉구 성명서' 발표를 이끌어내 낸 것"이라고 말했다.

안철수 지지연대는 "이준석 최고위원의 바른미래당 제명이 현실화 될때까지 모든 역량을 동원해 끝까지 관철시킬 것을 약속한다"며 "빠른 징계심사와 제명이 결정되기를 강력히 요구한다"고 했다.

redkims64@daum.net

여자축구 국가대표 이민아, 한국미즈노가 선물한 축구화 신고 뛴다
(서울=미래일보) 양은지 기자=한국미즈노가 여자축구대표팀 미드필더 이민아 선수에게 '2019 프랑스 대회' 출전을 기념해 특별한 축구화를 선물했다. 2019 프랑스 대회 국가대표로 선출된 이민아 선수를 위해 세상에서 단 한 켤레뿐인 ‘모렐리아 네오2’ 특별판을 제작한 한국미즈노는 지난 21일 파주 국가대표팀트레이닝센터 인근의 한 카페에서 증정식을 진행했다. 한국미즈노가 이민아 선수의 2019 프랑스 대회 선전을 응원하며 한정판으로 특별 제작한 ‘모렐리아 네오2’는 호주 4개국 친선대회에서 이민아 선수가 착화해 화제를 모은 미즈노의 시그니처 축구화다. 캥거루 가죽을 사용하여 내구성과 볼 터치감을 높인 제품이다. 또한 270mm 기준 45g이라는 매우 가벼운 아웃솔과 슈팅 시 디딤발의 지지력을 강력하게 해주는 스터드 배열을 통해 발의 부담을 최소화한 것이 특징이다. 이번 특별판은 미끄러운 유럽 잔디의 특성에 맞춰 기존 플라스틱 스터드가 아닌 쇠 스터드를 믹스해 접지력을 높이고, 한국 국기와 이민아 선수의 이니셜을 새겼다. 코니시 히로마사 한국미즈노 대표는 “이민아 선수 특유의 끈기와 투지에 큰 감명을 받았다”며 “미즈노는 더 높은 목표를 향한 선수들의 도전을 서


포토리뷰


경기도, 성매매·사채 등 불법 광고 차잔 '앞장’ (수원=미래일보) 이연종 기자= 경기도가 휴대전화를 통한 성매매·사채 등 불법 광고 원천 차단에 앞장선다. 27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 특별사법경찰단(특사경)은 알뜰폰으로 불리는 별정통신사와 고금리 대부나 성매매 알선 불법 광고 전단지에 적힌 전화번호 이용정지에 합의했다. 지난달 이동통신 3사와 같은 내용의 협약을 맺은 경기도는 확실하게 불법 광고전단 전화를 원천 차단할 수 있게 됐다며 반색했다. 특사경은 지난 21일 전국 37개 별정통신사와 실무 협의회를 열고 경기도가 요청할 경우 즉각 해당전화 번호 사용을 정지시키기로 합의했다.이에 따라 별정통신사도 경기도가 이용정지를 요청하는 전화번호에 대해 3개월 동안 이용정지를 하게 된다. 이 기간 동안 가입자가 불법 광고전화에 사용된 전화가 아니라는 증명을 못할 경우 해당 전화번호는 해지처리가 된다. 이번 합의는 이재명 도지사 지시에 따른 것으로 이 지사는 지난 4월 19일 SK·KT·LGU+ 3개 이동통신사와 ‘성매매·사채 등 불법 광고 전화번호 이용중지’를 위한 협약을 체결하면서 “이번 협약으로 별정통신사 쪽으로 불법 광고 전화번호가 옮겨갈 수 있으니 그 부분도 철저하고 신속하게 방어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안철수 지지연대,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제명 촉구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안철수를 지지하는 모임 연대는 27일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제명을 요구했다. 안철수 지지하는 모임 연대 관계자들은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바른미래당을 창업하고 당을 위해 여지껏 희생한 핵심자산중 한 사람인 안철수 전 대표에 대해 당의 최고위원이 돋보이게 만들지는 못할 망정 훼손시키는 발언을 지속적으로 했다는 것에 분노를 느낀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이들은 "이준석 최고위원은 지난해 지방선거 전부터 지속적으로 언론과 당원모임 등에서 공개적으로 안 전 대표를 비난해 안철수 지지자들의 불만이 쌓였다"고 설명했다. 이들은 "지금 4.3 보궐선거에서 음주유세를 한 것이 문제가 되고 있고 손학규 대표의 유세참여 권유가 아니라 본인이 직접 참석했다는 이준석 최고위원의 말과 다른 증언들이 나오고 있다"면서 ""또 최고위원회에서 문병호 최고위원에게 '아XX'이란 말을 했다는 것도 진실공방 중이"라고 비난했다. 안철수 지지연대는 "당의 창업자이자 핵심자산인 안 전 대표를 지속적으로 폄하하고 음주유세와 막말논란에 휩쌓인 사람이 공당의 최고위원으로 있다는 것은 많은 당원들에게 자괴감을 준다"면서 "품위를 잃어버리고 젊은이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