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맑음동두천 19.7℃
  • 구름조금강릉 22.7℃
  • 구름조금서울 19.8℃
  • 구름많음대전 22.3℃
  • 구름많음대구 24.9℃
  • 흐림울산 19.4℃
  • 맑음광주 20.5℃
  • 구름많음부산 18.7℃
  • 맑음고창 17.6℃
  • 구름많음제주 18.6℃
  • 맑음강화 15.9℃
  • 구름많음보은 21.2℃
  • 구름조금금산 20.8℃
  • 맑음강진군 21.1℃
  • 구름많음경주시 21.0℃
  • 구름많음거제 21.2℃
기상청 제공

정치일반

안철수 지지연대,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제명 촉구

"안철수 훼손시키는 지속적 발언, 분노를 느낀다"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안철수를 지지하는 모임 연대는 27일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제명을 요구했다.

안철수 지지하는 모임 연대 관계자들은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바른미래당을 창업하고 당을 위해 여지껏 희생한 핵심자산중 한 사람인 안철수 전 대표에 대해 당의 최고위원이 돋보이게 만들지는 못할 망정 훼손시키는 발언을 지속적으로 했다는 것에 분노를 느낀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이들은 "이준석 최고위원은 지난해 지방선거 전부터 지속적으로 언론과 당원모임 등에서 공개적으로 안 전 대표를 비난해 안철수 지지자들의 불만이 쌓였다"고 설명했다.

이들은 "지금 4.3 보궐선거에서 음주유세를 한 것이 문제가 되고 있고 손학규 대표의 유세참여 권유가 아니라 본인이 직접 참석했다는 이준석 최고위원의 말과 다른 증언들이 나오고 있다"면서 ""또 최고위원회에서 문병호 최고위원에게 '아XX'이란 말을 했다는 것도 진실공방 중이"라고 비난했다.

안철수 지지연대는 "당의 창업자이자 핵심자산인 안 전 대표를 지속적으로 폄하하고 음주유세와 막말논란에 휩쌓인 사람이 공당의 최고위원으로 있다는 것은 많은 당원들에게 자괴감을 준다"면서 "품위를 잃어버리고 젊은이로서의 패기만 앞세웠을 뿐 동료에 대한 예의를 저버린 이준석 최고위원을 바른미래당에서 제명하기를 촉구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한나라당(현 자유한국당) 비대위원으로 정치를 시작해 바른정당을 거쳐 바른미래당으로 옮기는 과정에서 이준석 최고위원에게 인간의 예의를 가르치지 못한 많은 정치인들의 각성도 촉구했다.

이들은 "손학규계든, 유승민계든, 안철수계든 선배 정치인들은 이준석 최고위원의 이런 방종한 언행을 바로 잡아줬어야 한다"며 "정치선배들이 어린 정치인을 방관한 그 결과가 오늘 저희들이 '이준석제명촉구 성명서' 발표를 이끌어내 낸 것"이라고 말했다.

안철수 지지연대는 "이준석 최고위원의 바른미래당 제명이 현실화 될때까지 모든 역량을 동원해 끝까지 관철시킬 것을 약속한다"며 "빠른 징계심사와 제명이 결정되기를 강력히 요구한다"고 했다.

redkims64@daum.net
배너
[신간] 아성무역 대표 박오영 著 ‘내가 가는 길이 곧 길이 된다’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생각나눔은 좌절하고 힘들어하는 젊은 청춘에게 들려주는 이야기 형식의 박오영 아성무역 대표의 자서전 형식의 수필집 '내가 가는 길이 곧 길이 된다'를 발간했다고 27일 밝혔다. “틀린 이야기도 있고 마음에 들지 않는 말들도 있겠지만, 이 땅에서 살아왔던 평범한 소시민으로서 한평생을 살아오고 생각해왔던 일들을 있는 그대로 진솔하게 적어놓았기에 이웃집 어느 아저씨가 쓴 책이라고 생각하고 가볍게 읽어주었으면 하는 마음이다.” -프롤로그 中 이웃집 어느 아저씨를 자처하는 저자 박오영 대표는 기아자동차에 입사한 후 오사카와 히로시마 지점장을 7년 동안 지냈다. 그는 일본에서의 이 시간에 ‘비즈니스를 하면 친구가 될 수 없다’는 말이 있지만 많은 친구들과 교류를 했고 지금까지도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또 그 인연은 귀국한 후 회사가 구조조정에 들어가면서 퇴사해 지난 25년여 동안 자동차 부품 관련 무역과 제조업에 뛰어들어 자동차 부품 제조공장 2곳과 계열사 6개를 일구는 성공의 밑거름이 됐다. 지금은 크게 성공한 CEO이지만 저자는 처음부터 특별한 재능이나 자질이 있는 사람은 아니었다. 대학도 삼수 끝에 들어갈 정도로 공부를 잘하지도 않았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2020년 혁신과제 국민심사 실시 (서울=미래일보) 이지선 기자=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은 2020년 사업 혁신 과제에 대한 국민심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심사는 국민의 의견을 수렴한 혁신과제를 발굴해 청소년 상담 복지 사업의 공공성을 높이고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기획됐다. 심사 기간은 5월 28일(목)까지이며, 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의 국민 의견 수렴 플랫폼인 유스-온(Youth-on)을 통해 참여가 가능하다. 여성가족부 산하 정부기관인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은 전국 235개의 청소년상담복지센터와 218개의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157개의 청소년복지시설을 총괄하는 기관으로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위한 다양한 상담 복지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개발원은 이번 2020년을 사회적 가치에 부합하는 혁신의 원년으로 하여 다양한 혁신과제를 추진하고 이에 대한 국민의 의견을 직접 수렴하기 위해 이번 심사를 추진하게 됐다고 밝혔다. 심사에 참여한 국민은 개발원의 8개 혁신과제에 대한 ‘좋아요’ 투표를 할 수 있으며, 개별 과제에 대한 개인의 의견을 추가할 수도 있다. 개발원은 더 많은 국민의 참여를 위해 모든 참가자에게 선물을 지급하며 SNS 공유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고 밝혔다. mdn24@d

정치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