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9 (목)

  • 맑음동두천 23.2℃
  • 구름조금강릉 27.4℃
  • 맑음서울 22.6℃
  • 구름조금대전 24.4℃
  • 구름조금대구 24.7℃
  • 구름조금울산 25.0℃
  • 맑음광주 24.4℃
  • 구름조금부산 20.5℃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8.7℃
  • 맑음강화 17.8℃
  • 구름조금보은 23.0℃
  • 구름조금금산 22.4℃
  • 맑음강진군 24.1℃
  • 구름많음경주시 25.7℃
  • 구름조금거제 21.9℃
기상청 제공

음료업계, 부담 없이 물처럼 가볍게 마시는 ‘수분 가득 음료’ 소비자 시선 집중

워터풀 음료 등 수분 보충할 수 있는 낮은 칼로리 음료 속속 선봬

(서울=미래일보) 김동은 기자= 더위가 시작되는 5월을 맞아 부담 없이 물처럼 가볍게 마시는 '수분 가득 음료' 이른바 수분보충음료에 소비자들의 시선이 쏠리고 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가 발표한 ‘2017 세분시장 보고서(음료류 시장)’에 따르면 소비자들은 갈증 해소를 위해 음료를 사는 경우가 42.5%로 가장 높았다. 특히 평소 자주 사 먹는 음료의 종류로, 수분보충음료는 평소보다 여름철에 17.3%에서 30%로 가장 큰 폭으로 선호도가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장 조사 기업인 유로모니터에 따르면 건강을 생각하는 소비자들의 인식 변화로 국내에서도 생수 시장이 2017년 대비 2018년에 13%로 두 자리수 성장을 기록한 만큼, 물을 대신해 가볍게 마실 수 있는 ‘워터풀(Water-full) 음료’ 시장도 더욱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러한 추세를 반영, 음료업계는 최근 물 대신 효과적으로 수분을 보충할 수 있는 낮은 칼로리의 음료를 속속 선보이며, 스포츠를 즐기는 이들 뿐만이 아닌 건강을 생각하는 소비자들의 일상 공략까지 나섰다.

코카-콜라에서 새롭게 출시한 ‘토레타! 로즈힙워터’는 피부 미용과 건강에 관심이 높은 젊은 소비자층의 니즈를 반영해 천연 로즈힙 추출물이 함유된 것이 특징이다.

로즈힙 추출물의 상큼한 맛을 더해 밍밍한 물을 마시기 힘들어하는 이들도 한결 수월하게 수분을 보충할 수 있다. 500ml 기준 32kcal의 저칼로리 제품으로 일상 속에서 물을 대신하여 마셔도 부담없는 제품이다.

한국암웨이의 ‘XS 아쿠아 블라스트(Aqua Blast)’는 활동적인 라이프 스타일을 추구하는 2030 젊은 세대의 트렌드에 맞춰 운동과 일상생활 중에 아미노산과 수분을 충전할 수 있도록 돕는 제품이다. 저칼로리 무설탕 이온 음료로 땀으로 배출되는 수분을 빠르게 채워 갈증 해소와 체내 수분 유지를 도와준다.

웅진식품도 지난해 온라인 유통 채널을 통해 선보인 무설탕 제로 칼로리 음료인 ‘이온더핏’의 판매 채널을 오프라인 채널로 확대하며 보다 적극적으로 소비자 공략에 나서고 있다.

피치자몽향을 담은 산뜻하고 깔끔한 맛으로 가볍게 즐길 수 있으며, 410mL 용량을 비롯해 운동을 하거나 일상생활에서 충분한 수분 보충이 가능한 500mL 용량도 새롭게 선보였다.

5월은 각종 축제와 기념일로 가족 단위의 나들이가 많아지는 가정의 달인 만큼, 온 가족이 일상과 야외에서 수분 보충은 물론 건강까지 함께 챙길 수 있는 ‘차 음료’도 많은 인기를 끌고 있다.

하이트진로음료의 ‘블랙보리’는 100% 국내산 검정보리를 사용한 무색소, 무카페인, 무설탕의 보리차 음료다. 볶은 검정 보리를 단일 추출하는 공법으로 잡미와 쓴맛을 최소화하고 보리의 깊고 진한 맛을 살린 것이 특징이다.

보리차 특성상 이뇨 작용이 없어 체내 수분 보충에 탁월하며 카페인, 설탕, 색소가 들어있지 않아 가족 모두가 물 대용으로 건강하게 마실 수 있다.

일동후디스의 ‘카카오닙스차’는 카카오닙스를 두 번 로스팅한 뒤 우려낸 액상차로 카카오 고유의 풍미는 높이고 폴리페놀은 최대한 살린 것이 특징이다.

카카오닙스를 차로 우리는 번거로움을 줄여주는 것은 물론 0Kcal 음료로 칼로리 걱정 없이 물처럼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특히 대표 항산화 성분인 폴리페놀 성분을 최대한 살려, 체내 면역력 관리를 통해 건강까지 챙길 수 있다.

코카-콜라의 건강기능식품 음료인 ‘신체건강W’는 1일 영양성분 기준치의 51%인 12.7g의 풍부한 식이섬유가 들어 있어 식사 후 깔끔한 마무리에 도움을 준다. 또한 직접 우려낸 녹차, 우롱차, 홍차의 세 가지 차를 조화롭게 섞어 식사 후 가볍게 즐기기 좋은 깔끔한 맛이 특징이다.

해태htb는 배와 도라지 외에도 생강, 대추 등을 함유해 몸에 좋은 프리미엄 음료 '목편각 배도라지차'를 새롭게 출시했다.

목편각 배도라지차는 ‘편강 의학’을 바탕으로 병의 증상보다 원인을 치유하는 병원으로 유명한 편강한의원의 비법을 담아 건강과 맛을 한번에 잡았다. 도라지의 쓴 맛을 배 과즙이 부드럽게 잡아주어 마시는 순간 시원함과 상쾌함을 느낄 수 있다.

업계 관계자는 “자극적이지 않고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음료를 선호하는 젊은 소비자들 사이에서 주목받던 ‘워터풀 음료’가 온 가족이 함께 즐기는 일상 속 데일리 음료로 소비층을 넓히고 있다”며 “차별화된 맛과 성분으로 건강까지 챙길 수 있는 제품 출시가 활발해지며, 앞으로도 ‘워터풀 음료’의 고공행진이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joseph64@naver.com

박효석 시인의 스물세 번째 시집 ‘詩의 밥’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박효석 시인의 스물세 번째 시집 '詩의 밥'을 출간하였다. 박효석 시인은 수원에서 활동하는 원로 시인이다. 수원경찰대학교 문학 강좌와 시모임 등 한국문단의 반세기를 지켜보고 활동을 해온 시인이다. 그는 1978년 시문학으로 데뷔하여 오십여 년 이상을 시와 후학 양성을 해왔다. 현재 선생은 오랜 당뇨로 몇 번의 눈 수술을해 시각 반을 잃어버렸지만, 아침이면 수원 지동시장을 둘러보며 시를 적기 위해 작은 카페에 들러 커피 한 잔과 노트와 연필 한 자루로 하루를 시작하고 선생의 밥은 詩의 밥이고, 詩의 힘으로 하루를 지탱하는 시인이다. 먼 과거 유신정권 때 필아 사건으로 옥고 생활도 한 장본인이기도 하다. 박효석 선생의 시의 신념은 순수문학을 하면서 시로 돈을 벌지 않는다. 그리고 문학 정치를 일체 하지 않는다는 신념으로 시의 문학을 지켜온 몇 안 되는 원로문인이다. 한편 출간된 시집에 출판사 손근호 대표는 박효석 선생의 23시집으로 작품 원고를 보면서 지동시장에서 순대 파는 상인에 관한 시인의 관조적인 시각과 그 둘 사이에 인간미를 보았다고 밝혔다. 그는 “이번 23시집에 박효석 선생의 자서에는 ‘제가 사용하는 詩의 밥들의 주재료는
광주세계마스터즈수영선수권대회‘인기’… 참가문의 쇄도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33년 전통의 전 세계 수영동호인들의 축제인 제18회 2019광주FINA세계마스터즈수영선수권대회(이하 ‘마스터즈 대회’)의 선수 등록이 본격화 되고 있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이하 ‘조직위’)에 따르면 4월말까지 참가등록을 완료한 마스터즈 대회 엔트리수가 64개국 3,200여 명을 넘어서고 있으며, 전 세계 수영동호인들의 참가문의가 쇄도하고 있다고 밝혔다. 마스터즈 대회는 순수 수영동호인들이 참가하는 국제수영대회로 2013년 15회 스페인 바르셀로나 세계수영선수권대회까지 ‘선수권대회’와 별도로 개최되다가 2015년 16회 러시아 카잔 대회부터 “선수권대회”와 함께 개최됐다. 올해 제18회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서는 7월12일부터 7월28일까지 ‘선수권대회’가 열리며, 일주일 뒤인 8월5일부터 8월18일까지 마스터즈 대회가 개최된다. 국제수영연맹에 가입된 나라의 만 25세 이상 수영동호인이면 누구든지 참여할 수 있는 마스터즈 대회는 올해 광주대회에 90여 개국 8천여 명이상의 선수와 미디어 등이 참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마감기한인 6월24일까지 등록을 마쳐야 한다. 조직위는 현재


포토리뷰


환경실천연합회, 한강공원 생태계 보호활동 활발 (서울=미래일보) 양은지 기자= 사단법인 환경실천연합회(이하 환실련)는 서울시, 한강사업본부와 공동으로 한강공원의 교란식물 제거활동을 진행하며, 생태계 보호에 앞장서고 있다고 9일 밝혔다. 교란식물이란 다른 식물들의 생육을 방해하거나 죽이는 식물을 일컬으며, 이런 식물로 인해 생태계의 교란이 발생하여 문제가 되고 있다. 그중에서 가시박이 악명 높은 교란식물로 알려져 있다. 서울시에서는 가시박을 비롯하여 돼지풀, 단풍잎돼지풀 등 5종을 생태계 교란식물로 지정·관리하는 등 노력하고 있지만, 한강공원 전체 면적 중 21.8%에 달하는 면적에 교란식물이 분포하고 있어서 제거를 위한 인력이 부족한 상황이다. 이런 상황을 개선하고 한강공원의 생태계를 안정시키고자 환실련에서는 지난 4월 30일 롯데백화점 샤롯데봉사단 등, 기업, 단체, 시민봉사자 120여명이 함께 교란식물 제거활동을 진행하였다. 이촌한강공원 등에서 진행된 활동은 먼저, 교란식물의 종류, 위해성 및 안전사항에 대한 교육이 진행되고 호미, 괭이 등을 이용하여 총 10톤가량의 교란식물을 제거하여 한강공원의 생태계 보호에 일조하였다. 환실련의 교란식물 제거활동은 오는 25일에도 예정돼 있다. mdn24@daum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