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8 (월)

  • 구름조금동두천 15.4℃
  • 구름조금강릉 17.9℃
  • 구름많음서울 15.0℃
  • 구름많음대전 13.5℃
  • 구름조금대구 16.7℃
  • 맑음울산 18.0℃
  • 구름조금광주 17.1℃
  • 맑음부산 21.8℃
  • 구름많음고창 17.1℃
  • 맑음제주 20.7℃
  • 구름많음강화 16.5℃
  • 흐림보은 13.0℃
  • 흐림금산 12.8℃
  • 구름많음강진군 18.5℃
  • 맑음경주시 18.8℃
  • 구름조금거제 19.9℃
기상청 제공

테크포럼, 24일 고기능·다기능 점접착·코팅·필름 소재기술 세미나 개최

고기능·다기능 점접착, 코팅, 필름 핵심기술과 분야별 기술동향 및 상용화 방안

(서울=미래일보) 신예진 기자=  최신 기술 및 성장산업 관련 정보와 소통의 장을 제공하는 테크포럼은 오는 24일 한국기술센터 16층 국제회의실에서 ‘고기능·다기능 점접착, 코팅, 필름 소재기술 및 최신동향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전기전자, 디스플레이, 반도체 및 차세대 융합기술을 위한 고기능·다기능 점접착, 코팅, 필름 핵심기술적용방안 및 기술동향에 대한 주제로 전기전자용 고기능성 스마트 패키징 점접착 소재 기술 동향, 플렉시블 디스플레이용 봉지 및 접착 기술동향과 적용사례, 나노카본 기반 점접착 신소재 산업현황 및 정부 R&D 지원 전략, 고기능 코팅소재 국내외 시장 및 최신 기술개발 동향, 비반사·초발수 코팅필름 염가 제조기술 개발 동향과 기술과제, 반도체용 점·접착소재 기술개발 및 시장동향과 적용사례 등 다양한 발표가 있을 예정이다.

테크포럼 관계자는 "이번 세미나를 통해 차세대 유망 핵심요소기술로 주목받는 점접착, 코팅, 필름 소재기술 동향과 사업화 전략을 수립하는데 실제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adexpo@adexpo.co.kr

가족 뮤지컬 아주 특별한 선물 개최… 낯설지만 익숙한 우리들의 이야기
(서울=미래일보) 김동희 기자=가족 뮤지컬 ‘아주 특별한 선물’이 17일 개최된다. 뮤지컬은 가족 간의 사랑이라는 주제를 통해서 아픔을 이겨 나가는 과정을 그리고 있다. 작곡가 김미선과 작가, 배우 이수의 가족 실화를 바탕으로 창작된 작품이다. 1형 당뇨는 주로 30대 이전의 성인이나 소아에게 주로 발병한다고 해서 ‘소아 당뇨’라고도 한다. 1형 당뇨는 췌장의 인슐린 분비에 문제가 생겨 발병하는 데 주로 잘못된 식습관이나 운동 부족에서 생기는 2형 당뇨와는 다른 질환이다. 인슐린이 부족하다는 불편함 이외에는 일반인들과 다를 것이 없다. 혈당관리가 쉽지는 않지만 비당뇨인보다 더 혈당과 건강에 세심한 주의를 기울이기 때문에 관리를 잘하면 합병증 없이 자신의 분야에서 맡은 바 역할을 잘해낼 수 있는 질환이다. 공연 제작사는 1형 당뇨병이라는 난치성 질환에서 비롯한 갈등과 아픔을 가족 간의 사랑을 통해 회복하는 과정을 그리고 있는 이번 공연을 통해 1형 당뇨병에 대한 정보를 전달하고 사회적 인식을 개선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다고 밝혔다. 또한 가족 뮤지컬 ‘아주 특별한 선물’은 만만치 않은 현실을 이겨내며 악착같이 살아가는 우리 엄마들의 이야기이며 가족의


포토리뷰


인천교구 꾸르실료 도입 50주년 33차 울뜨레야 개최 (인천=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천주교 인천교구 꾸르실료는 3일 오전 인천가톨릭대학교 신학대학 대강당에서 꾸르실료 도입 50주년 기념 '제33차 인천대교구 울뜨레야'를 1,400여명의 꾸리실료스따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었다. '너희는 내 사랑안에 머물러라'(요한 15,9)를 주제로 연 이번 울뜨레야는 인천교구 꾸르실료 도입 50주년을 맞아 성숙한 신앙인 양성으로 교회의 쇄신과 사회 변화를 위해 노력하는 복음화의 사도가 될 것을 참석자들은 다짐했다. 울뜨레야는 꾸르실료를 수료한 꾸르실리스따들이 모여 각자 평신도 사도로서 가정과 사회 안에서 자신의 복음화 사명을 충실히 수행할 수 있도록 다짐하고 격려하는 행사다. 이날 울뜨레야는 남성.여성 1차 꾸르실리스타의 롤료(신앙고백), 인천교구 첫번째 사제인 강의선 힐라리오 신부의 롤료, 친교의 시간, 기념 미사로 진행됐다. 기념 미사를 주례한 인천교구장 정신철 요한 세례자 주교는 강론에서 "꾸르실료는 그리스도(신앙) 공동체를 체험하는 과정"이라며 "신앙 안에서 공동체를 살아가는게 힘든 세상이 됐다. 신앙의 길은 혼자만이 걸어가는 길이 아니다. 혼자 가는 길은 빨리 지친다. 멀리 가려면 같이 가야 한다"고 신앙의 연대를 강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