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05 (수)

  • 맑음동두천 21.5℃
  • 맑음강릉 23.5℃
  • 맑음서울 21.2℃
  • 맑음대전 21.9℃
  • 구름조금대구 22.7℃
  • 맑음울산 21.9℃
  • 구름많음광주 21.7℃
  • 맑음부산 23.1℃
  • 구름조금고창 21.6℃
  • 구름조금제주 26.3℃
  • 맑음강화 23.4℃
  • 맑음보은 20.2℃
  • 맑음금산 20.2℃
  • 구름조금강진군 20.5℃
  • 구름조금경주시 23.5℃
  • 구름조금거제 23.6℃
기상청 제공

스포츠

뚜르드 DMZ 2018, 카자흐스탄 에브게니 페도로프 3구간 우승

개인종합 선두·산악왕까지 모두 휩쓸어

(서울=미래일보) 김유련 기자= 뚜르 드 디엠지 2018 국제청소년 도로사이클 대회 3구간 경기에서 카자흐스탄 주니어 팀의 에브게니 페도로프 선수가 구간 우승, 개인종합 선두, 산악왕을 모두 휩쓸었다.

대회 사흘째인 2일 이 대회 3구간 경기에서 에브게니 페도로프 선수는 결승선을 1km 앞둔 지점에서부터 독주를 펼치며 2시간 49분 53초의 기록으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구간 2위는 같은 카자흐스탄 주니어 팀의 선수 다닐 프론스키, 3위도 역시 같은 팀의 글랩 브루센스키 선수가 차지했다.

이날 코스 중 가장 높은 산악구간인 말고개 정상을 가장 먼저 오른 선수에게 수여하는 산악왕도 역시 에브게니 페도로프 선수에게 돌아갔다.

에브게니 페도로프 선수는 이날 구간 우승으로 보너스 점수를 받으면서 2위인 같은 팀의 글랩 브루센스키 선수를 4초 차이로 앞선 기록으로 개인종합 선두로 올라서며 글랩 브루센스키 선수가 입고 있던 옐로 저지를 차지했다. 이 대회에서는 구간 성적을 모두 합친 개인 종합선두 선수는 노란색의 옐로 저지를 입는다.

단체종합선두는 1구간과 3구간에서 구간우승을 차지한 카자흐스탄 주니어팀이 지키고 있다.

이날 선수들은 오전 10시 연천종합운동장을 출발해 철원, 김화, 평화의 댐, 파로호 등을 지나는 115.5km 구간에서 경기를 펼쳤다.

대회 넷째 날인 3일에는 화천 청소년 수련관에서 인제 공설운동장까지 114.5km 구간에서 경기를 펼친다. 이날 대회는 같은 코스에서 동호인 대회인 ‘마스터즈 사이클투어’도 3구간 결승 경기가 열렸다. 동호인 대회인 연천 자전거 투어도 함께 열렸다.

마스터즈 사이클 투어에서는 브레이브 D의 노해성 선수가 개인종합우승을 차지하며 빨간색 상의인 레드 저지의 주인공이 됐다. 26세 이하 선수 중 가장 성적이 좋은 선수에게 돌아가는 베스트 영 라이더 상은 팀 아리랑의 이의진 선수에게 돌아갔다. 베스트 우먼라이더에는 백만키로팀의 김미소 선수에게 돌아갔다.

뚜르 드 디엠지 2018 국제자전거대회는 국제청소년 도로사이클대회, 동호인 대회인 마스터즈 도로 사이클투어, 연천 자전거 투어 등 모두 세 개 대회가 함께 열리는 국내의 대표적인 자전거 대회다.

뚜르 드 디엠지 2018 국제청소년도로사이클대회는 올해로 3회를 맞는 아시아 유일의 국제청소년 도로사이클대회이자 국제사이클연맹이 공인하는 청소년 국가대항전으로 올해는 미국, 프랑스, 일본, 카자흐스탄, 한국 등 14개국 24개팀에서 139명의 선수들이 출전했다.

이 대회는 4일까지 5일 동안 DMZ접경 지역인 강화, 연천, 화천, 인제를 거쳐 고성까지 479km를 달린 뒤  4일 강원도 고성 통일전망대에서 대장정의 막을 내렸다.


mdn24@daum.net

다산북스-진안군, 도서지원 업무협약 체결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다산북스는전북 진안군과 도서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3일 다산북스에 따르면 이번 협약식에서는 독서문화 향상을 위해 단행본 출판사 다산북스가 진안군에 1억원 상당의 도서를 기증하는 내용에 이항로 진안군수와 김선식 다산북스 대표가 서명했다. 다산북스는 협약에 따라 10월까지 진안군에 1억원 상당의 도서를 기증할 예정이며 진안군에서는 관내 7개소 작은도서관에 배부할 계획이다. 이항로 진안군수는 “우리나라 출판사업을 선도하고 있는 다산북스와 진안군이 도서지원 사업에 대하여 업무협약을 체결하게 됨을 매우 뜻깊게 생각하며, 지속적인 도서지원 교류를 통해 함께 누리고 함께 발전하는 상생의 동반자이자 출판기업과 자치단체간 협력의 모범이 되기를 희망한다고”고 밝혔다. 김선식 다산북스 대표는 “다산북스는 다산 정약용의 ‘실사구시’와 ‘애민정신’을 모토로 한 출판사로 이번 도서 기증 역시 그런 정신을 실천하는 것이라며, 도서기증을 통해 진안군의 문화의 삶의 질이 향상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다산북스는 지난 2004년 설립되었으며 2011년부터 경기도, 2012년 전라북도, 2013년 제주특별자치도, 2016년 전북 고창군, 201
뚜르드 DMZ 2018, 카자흐스탄 에브게니 페도로프 3구간 우승
(서울=미래일보) 김유련 기자=뚜르 드 디엠지 2018 국제청소년 도로사이클 대회 3구간 경기에서 카자흐스탄 주니어 팀의 에브게니 페도로프 선수가 구간 우승, 개인종합 선두, 산악왕을 모두 휩쓸었다. 대회 사흘째인2일 이 대회 3구간 경기에서 에브게니 페도로프 선수는 결승선을 1km 앞둔 지점에서부터 독주를 펼치며 2시간 49분 53초의 기록으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구간 2위는 같은 카자흐스탄 주니어 팀의 선수 다닐 프론스키, 3위도 역시 같은 팀의 글랩 브루센스키 선수가 차지했다. 이날 코스 중 가장 높은 산악구간인 말고개 정상을 가장 먼저 오른 선수에게 수여하는 산악왕도 역시 에브게니 페도로프 선수에게 돌아갔다. 에브게니 페도로프 선수는 이날 구간 우승으로 보너스 점수를 받으면서 2위인 같은 팀의 글랩 브루센스키 선수를 4초 차이로 앞선 기록으로 개인종합 선두로 올라서며 글랩 브루센스키 선수가 입고 있던 옐로 저지를 차지했다. 이 대회에서는 구간 성적을 모두 합친 개인 종합선두 선수는 노란색의 옐로 저지를 입는다. 단체종합선두는 1구간과 3구간에서 구간우승을 차지한 카자흐스탄 주니어팀이 지키고 있다. 이날 선수들은 오전 10시 연천종합운동장을


포토리뷰



민주당 "팽목항 세월호 분향소, 잊지 않고 끝까지 함께 하겠다"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4일 "세월호 참사의 아픔을 고스란히 간직한 팽목항 세월호 분향소가 1329일 만에 문을 닫았다"며 "아픔의 장소이자 잊어서는 안 될 기억의 장소"라고 밝혔다. 이재정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오후 현황 브리핑을 통해 "민주당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지키는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어 가기 위해 세월호 참사의 아픔을 나눈 그 기억의 장소를 절대 잊지 않고 끝까지 함께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변인은 "팽목항 세월호 분향소를 가득 메웠던 노란 리본은 '다시는 이런 참사가 발생하면 안 된다'는 준엄한 경고이자 가족을 잃은 유가족들을 향한 따뜻한 손길이었다"고 밝혔다. 이 대변인은 그러면서 "마지막으로 3년 8개월의 시간 동안 유가족의 아픔을 함께 나눠준 진도주민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 대변인은 이어 "이해찬 대표의 교섭단체대표연설은 새로운 시대를 향한 대전환을 위해 정치권 모두 상생과 협치의 길로 나아가자는 거국적 제안이었다"면서 "문재인 정부가 추진하는 소득주도성장과 혁신성장, 그리고 공정경제는 실패를 거듭하지 않겠다는 다짐이자 약속"이라고 말했다. 이 대변인은 "이전 정권들의 재벌중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