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28 (화)

  • 구름많음동두천 27.7℃
  • 구름많음강릉 23.8℃
  • 흐림서울 25.4℃
  • 흐림대전 25.0℃
  • 흐림대구 25.6℃
  • 흐림울산 28.2℃
  • 흐림광주 26.2℃
  • 구름많음부산 27.5℃
  • 구름많음고창 27.9℃
  • 맑음제주 28.7℃
  • 흐림강화 24.9℃
  • 흐림보은 24.4℃
  • 흐림금산 25.7℃
  • 구름많음강진군 28.3℃
  • 흐림경주시 26.0℃
  • 구름많음거제 28.1℃
기상청 제공

포토

고별 인사하는 김현 전 더불어민주당 대변인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김현 더불어민주당 전임 당 대변인이 2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고별 인사를 하고 있다.

■ 다음은 김현 전 대변인의 고별인사 전문

고별인사 드립니다.

저의 당 대변인 직은 '하루는 길고 15개월은 짧은 기간'이었습니다. 새벽부터 늦은 밤까지 더불어민주당의 입장을 전달하는 소통의 창구로서 혼신을 다해 주신 언론인여러분께 머리 숙여 감사드립니다.

지난해 5월 15일 대변인으로 임명 받은 이후 465일 동안 정말로 대한민국 역사에 기록된 참으로 크고 많은 일이 있었습니다.

문재인정부 출범, 평창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 개최, 남북정상회담, 북미정상회담, 지방선거와 보궐선거, 적폐청산 등 대한민국의 중차대한 대전환기에 민주당사에서 임기를 정확하게 마친 추미애 대표의 현장 담당 대변인으로서 막중한 역할을 담당했습니다.

지난해 문재인 정부의 출범은 국민여러분이 만들어 주신 촛불혁명의 정부입니다.

과거의 묵은 때를 과감히 벗어 던지고 새로운 시대의 혁신으로 가라는 국민의 명령이었습니다.

헌정질서를 문란하게하고 민주주의를 후퇴시킨 적폐세력들에 대해 철저한 청산을 하라는 국민의 뜻을 받드는데 최선의 노력을 기울였습니다.

국민들의 바람은 분단 73년의 역사를 종식하고 남북한이 협력하여 통일을 향해 더욱 전진하라는 것이었습니다.

평화롭고 남북이 하나 되는 평창올림픽을 성공적으로 개최하였습니다. 북한예술단의 공연에 앞서 현송월단장과의 짧은 만남을 기록한 일 역시 대변인이었기에 가능한 일이었습니다.

특히 대선승리 후 당대표께서 직접 헌신한 당원들에게 감사패를 전달하기 위해 전국을 방문할 당시 함께했고, 지방선거와 보궐선거 승리를 위해 당 지도부와 함께 전국을 돌면서 문재인 정부와 당의 입장을 알리는데 작은 시간도 소홀히 하지 않았습니다.

그동안 당대변인이라는 소임을 다하는데 애정 어린 협조, 격려와 조언을 아낌없이 해 주신 언론인 여러분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더불어 헌신을 아끼지 않았던 더불어민주당 최강정예 공보국 직원들에게 뜨거운 박수 보냅니다.

마지막으로 대변인 임수수행 중 처해진 위치와 당면과제를 해결해 나가는 과정에서 발생했던 여러 일들로 마음의 상처를 준 일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너그러운 마음으로 이해와 용서를 구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의 홍익표 수석대변인, 이재정 대변인, 이해식 대변인께 뜨거운 축하와 응원의 박수를 보냅니다. 감사합니다.

i24@daum.net


포토리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