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6 (수)

  • 흐림동두천 26.1℃
  • 구름많음강릉 27.5℃
  • 흐림서울 27.0℃
  • 대전 22.6℃
  • 대구 20.1℃
  • 천둥번개울산 21.0℃
  • 광주 18.7℃
  • 천둥번개부산 20.5℃
  • 흐림고창 20.3℃
  • 제주 21.1℃
  • 흐림강화 24.4℃
  • 흐림보은 22.8℃
  • 흐림금산 19.0℃
  • 흐림강진군 18.9℃
  • 흐림경주시 22.0℃
  • 흐림거제 20.6℃
기상청 제공

정치일반

최대호 안양시장,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장에 선출

(안양=미래일보) 정정환 기자 = 최대호 안양시장이 인구 50만 명이상의 대도시 시장으로 구성된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의 회장으로 선출됐다.

안양 시는 지난 10일 안양창조경제융합센터에서 인구 50만 명 이상의 전국 대도시 민선 7기 제1차 정기회의에서 최대호 안양 시장이 제16대 협의회장으로 선출 됐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는 지방자치단체 직 인수위원회 설치의 법적 근거 마련과 대도시권 교통 혼잡도로 개선사업 선정을 위한 도로법 시행령 개정 건의, 협의회 임원진 선출을 위해 마련됐다.

임원진 선출 결과 최대호 안양시장이 제16대 협의회장으로 뽑혔으며, 부회장 3명은 차기 회의에서 결정하기로 했다. 차기 회의는 청주시에서 열린다.

제 16대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 회장으로 선출된 최대호 안양시장은“지방자치와 분권 시대를 맞이해 실질적인 자치와 분권을 대도시시장협의회에서 시작하겠다며, 전국 대도시시장협의회가 대도시간 협력과 상생발전을 도모하고 지방 분권을 위해 불합리한 제도와 구조적인 문제점을 개선할 수 있도록 중앙부처에 적극 건의하고 협의해 나가겠다”고 협의회 운영 방향을 제시했다.

한편 전국대도시시장협의회는 수원, 성남, 고양, 창원, 용인, 부천, 안양 등 인구 50만명 이상의 15개 지자체가 가입되어 있으며, 15개시의 인구는 1,201만9,761명으로 우리나라 인구의 약 23.2%을 차지하고 있는 방대한 조직에 달한다.

jhj0077@hanmail.net

좋은땅출판사, ‘이능(異能) 1’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좋은땅출판사가 ‘이능(異能) 1’을 출간했다. 누구나 한번쯤 다른 사람에게 말하기는 부끄럽지만 재미있는 상상을 해 봤을 것이다. 갑자기 먼 부자 친척이 돌아가시며 유산을 내 앞으로 상속해 준다거나, 어느날 눈을 떠 보니 다른 세계에 떨어졌다든가 하는 허무맹랑한 상상말이다. 하지만 이러한 상황을 직접 겪는다면 우리에겐 걱정되는 점들이 너무나도 많다. 당장 내일 올려야 하는 보고서, 아직 뜯어 보지도 못한 택배, 업무시간이 다 되었는데도 비어 있을 내 자리 등 그래서 사람들은 나에게 실제로 이런 일이 일어나기를 진심으로 원하기보다는 비슷한 소설을 찾아 읽으며 대리만족을 느낀다. ‘이능’ 또한 이러한 상상에서 출발한 소설이다. 주인공은 뛰어난 외모로 타 여학교까지 소문이 나 있고 공부까지 잘 하는 대기업의 손자이지만 이 모든 것을 최대한 숨기고 평범한 학생으로 살고 있다. 그는 여느때와 똑같은 일상을 보내다 우연히 참석한 학교 대항 대회에서 초능력을 가지게 된다. 이 초능력은 주인공뿐만 아니라 주인공의 후배, 그리고 특정 음료를 마신 학생들에게 모두 나타난다. 특정 음료를 제조한 곳은 어느 거대 종교단체였고, 그 종교단체에서는 초능
광주수영대회조직위, 지역 전문가들과 준비상황 공유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수영대회 개막 17일을 앞두고 지역 전문가들이 대회 성공을 위한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이하 “조직위”)는 오늘(25일) 오전 11시 라마다플라자 호텔에서 조직위원회 위원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위원총회를 개최했다. 위원 총회는 이번 수영대회의 중요 안건을 심의․의결하는 최고 의결기구로 지역 국회의원과 문화체육관광부, 대한체육회 관계자, 기관단체장, 기업인 등 중앙과 지방 주요인사 47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조직위원장인 이용섭 광주시장의 주재로 열린 이번 총회는 대회가 보름정도 앞으로 다가옴에 따라 위원들에게 지금까지의 전반적인 준비상황을 보고하고, 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한 위원들의 의견을 청취했다. 조직위는 보고를 통해 경기장 시설과 선수촌 운영, 대회 참가자등록, 수송, 숙박․식음료 제공, 대테러 안전대책, 의료․감염병 대책, 손님맞이 준비 등 마무리된 수영대회 준비 결과를 보고했다. 또, 현재까지 선수권 대회에 194개국에 7,797명이 등록을 마쳐 역대 최대 규모의 대회가 될 것으로 보고 위원들의 손님맞이 관련, 의견을 청취했다. 마스터즈


포토리뷰


배너
극렬 저항 속 우리공화당 천막 강제 철거…"배로 치겠다" 반발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서울시가 서울 광화문광장에 자리 잡은 우리공화당(구 대한애국당)의 불법 천막에 대한 행정대집행을 25일 실시, 천막을 강제 철거했다. 지난달 10일 우리공화당이 광화문광장에 기습적으로 천막을 설치한 이후 46일 만이다. 서울시는 이날 오전 5시 20분쯤 서울시 공무원 500여 명과 용역업체 직원 400여 명, 경찰 24개 중대 800여 명, 소방 100여 명 등 2000여 명에 가까운 인원을 투입해 우리공화당이 광화문광장에 기습으로 불법 설치한 천막‧차양막 3동 및 적치물을 철거하는 행정대집행에 돌입했다. 철거작업은 약 두 시간 가량 진행되었으며 서울시는 오전 9시 10분쯤 행정대집행 종료를 선언했다. 이 과정에서 우리공화당은 서울시와 용역업체 소속 직원들과 충돌했다. 용역업체 직원들이 본격적인 철거에 나서자 천막을 지키던 당원과 지지자 등 300여 명이 철거를 반대하며 용역 직원들에게 물병을 던지거나 스프레이를 뿌리며 거세게 항의했고, 바닥에 드러누워 서로가 팔짱을 낀 채 저항했다. 우리공화당 측은 이날 "세월호 텐트는 내버려두고 우리만 철거한다"며 강력하게 반발한 가운데 20여 명이 다치거나 실신했다. 또한 몸싸움까지 벌

오신환 "예결특위 구성 위해 3당 원내대표 원포인트 회동하자"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26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구성과 정개특위 및 사개특위 연장 문제를 논의키 위한 교섭단체 원내대표 간 원포인트 회동을 제안했다. 오신환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에서 "지금 이 상황에서 합의문 전체를 놓고 재협상을 벌이는 것은 가능하지 않다"며 이같이 밝혔다. 오 원내대표는 "가장 시급하고 당장 결정해야 할 현안들부터 테이블에 올려놓고 접점을 만들어 가는 것이 상처를 최소화하면서 국회정상화의 실마리를 찾아가는 길"이라고 강조했다. 오 원내대표는 "합의된 일정에 따라 28일에는 본회의를 열어서 각 상임위원장과 예결위원장을 선출해야 한다"면서 "패스트트랙 지정 법안들을 합의정신에 따라 처리하기 위해 정개특위와 사개특위 연장 또한 결론을 내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오 원내대표는 "이달 말로 임기가 만료되는 정개특위의 경우 원내대표 간 회동에서 연장문제에 대한 결론을 내려주지 않을 경우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 특위 위원들이 선거제도 개편안을 표결에 부치겠다고 한다"며 "특위 연장이 끝내 무산되고, 그 결과 선거제도 개편안이 정개특위를 통과하게 되면 20대 국회는 돌아올 수 없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