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7 (수)

  • -동두천 22.8℃
  • -강릉 23.0℃
  • 흐림서울 21.4℃
  • 흐림대전 24.2℃
  • 대구 20.7℃
  • 울산 24.8℃
  • 광주 23.6℃
  • 부산 22.8℃
  • -고창 22.7℃
  • 제주 24.6℃
  • -강화 23.3℃
  • -보은 25.9℃
  • -금산 25.7℃
  • -강진군 23.9℃
  • -경주시 21.3℃
  • -거제 24.1℃
기상청 제공

대우전자-대유위니아, 제습기 시장 공략 본격화

2014년 진출 4년 만에 대유위니아와 협업해 제습기 시장 재진출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  본격 장마철이 시작된 가운데 대유그룹의 대우전자와 대유위니아가 제습기 시장 공략에 나섰다.

대우전자는 이달부터 온라인 판매망을 중심으로 2018년형 ‘클라쎄’ 제습기 판매에 들어갔다. 대우전자 새출범 이후 공기청정기에 이어 두번째 신규시장 진출로, 지난 2014년 진출 이후 4년 만에 대유위니아와 협업해 제습기 시장에 재진출하게 되었다.

이번에 나오는 신제품은 15리터 용량으로, 강력한 터보 제습 모드를 채용해 큰 이불 빨래를 말리거나 장마철 외출 후 빠른 제습이 필요할 때 강력한 제습 운전을 할 수 있다. 또한 토출부의 팬이 자동으로 회전하는 ‘오토 스윙 기능’으로 사용 공간에 빈틈 없는 제습 효과도 제공한다.

편리한 사용성도 특징이다. 사용자가 35~80%까지 희망 습도를 선택하면 적정 습도로 자동으로 조절할 수 있으며 예약 타이머 기능으로 제습기 사용 시간을 설정할 수 있다. 고효율 저진동 설계로 낮은 소음을 실현하여 한밤중에도 쾌적하게 사용할 수 있는 점이 특징으로 꼽힌다.

대유위니아 역시 기존 ‘위니아’ 제습기 6월 판매량이 전년 동월 대비 2배이상 급증함에 따라 마케팅을 강화할 방침이다.

대유위니아가 선보인 ‘위니아 제습기 제로’는 14리터, 16리터 용량으로 고효율 컴프레서를 채택해 제습 능력을 향상시킨점이 특징이다. 일반 제습 모드 이외에도 ‘의류 건조 모드/빨래 건조 모드’까지 갖추고 있어 장마철에도 빠르게 빨래 등을 말릴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뛰어난 제습 성능에 탈취 및 항균 기능까지 갖췄다. 악취와 오염 물질을 제거하는 ‘항균탈취필터’가 적용돼 제습과 함께 실내 공기 관리까지 할 수 있는 제품이다.

이와 함께 물 넘침 방지 센서도 탑재해 수조에 물이 가득 차면 자동으로 안내해준다. 이 밖에도 저소음 설계로 운전시 컴프레서가 내는 소음을 최소화해 사용자의 소음 스트레스를 줄여주고, 에너지소비효율은 1등급으로 전기료 걱정까지 덜었다.


redkims64@daum.net

시공사, 국내 최초 마블 코믹스 배리언트 커버판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 시공사가 국내 최초의 마블 코믹스 ‘배리언트 커버’를 초판 한정으로 선보인다. ‘배리언트 커버’란 개성 있는 아티스트들의 그림을 표지로 사용한 특별한 에디션으로, 각각 다른 화풍의 그림들을 표지로 만들어 마니아들의 수집욕을 자극한다. 국내 아티스트가 마블 코믹스와 협업해 우리나라 유일의 ‘배리언트 커버’를 만든 것은 이번이 최초이다. 국내 최초 배리언트 커버의 주인공이 된 ’스파이더맨/데드풀 VOL. 0: 이건 팀업이 아니야’는 각기 두터운 팬층을 거느린 마블의 슈퍼히어로, 스파이더맨과 데드풀이 함께 주인공으로 등장하는 선물 같은 작품이다. 특히 입담이라면 누구에게도 뒤지지 않는 두 캐릭터가 만나 끊임없이 쏟아 내는 언어유희의 홍수는 다른 시리즈에서 좀처럼 볼 수 없는 장관이다. 특히 디즈니가 21세기 폭스를 인수하며, 두 캐릭터의 판권 문제에 대해 대중적 관심이 집중된 시점이기에 더욱 의미 있는 팀업이기도 하다. 국내 최초의 마블 코믹스 배리언트 커버를 작업한 우나영 작가는 흑요석이라는 필명으로 더 잘 알려진 일러스트레이터다. 서울 도심을 배경으로 궁궐 추녀마루 위에 마치 한 조각 잡상인양 자리 잡은 스파이더맨과 그를 놀리
열린 모터사이클 축제 ‘2018 코리아 라이더 페스타’ 내달 6일 개최
(서울=미래일보) 김동희 기자 = 대한민국 라이더들의 가슴을 설레게 할 모터사이클 축제가 열린다. 코리아 라이더 페스타 조직위원회는 7월 6일부터 8일까지 2박 3일 동안 모터사이클을 즐기는 라이더들과 모터사이클 문화에 관심이 있는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2018 코리아 라이더 페스타’를 강원도 용평리조트에서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2018 코리아 라이더 페스타’는 기존 모터사이클 행사 문화에서 탈피 모터사이클을 타지 않는 일반인들이 참석하더라도 얼마든지 재미있는 볼거리와 놀거리를 제공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했다. 모터사이클을 타는 라이더들이 참석해도 부족함이 없도록 온·오프로드레이싱을 비롯해 모터캠핑, 커스텀바이크 전시, 스턴트바이크 시범 등 다양한 장르의 바이크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들이 준비된다. 또한 라이딩 기초 교육, 바이크 기본정비·관리, 바이크 관련 법률 등 강의 프로그램도 진행돼 자신이 라이더라면 수준과 눈높이에 맞게 알맞게 선택할 수 있는 유익한 일정에도 참가할 수 있다. 첫날인 7월 6일에는 버스킹 공연, DJ 가족 댄스 클럽파티, 마술공연 등으로 본격적인 축제의 막을 열며, 7일 초여름 밤의 특집


포토리뷰



추미애 "양승태 대법원 재판거래…진상규명 방해하는 법원 행태 납득하기 어려워"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7일 '양승태 대법원 재판거래' 의혹과 관련해 "어떤 성역도 존재할 수 없다는 점을 분명히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추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사법농단 진상규명이 법원의 소극적인 태도로 난관을 겪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추 대표는 "어제 대법원이 검찰에 410건을 증거를 임의제출했다. 앞서 대법원 자체조사와 비교해도 턱없이 부족하고 다툼의 여지가 있다"며 "이런 보여주기식 증거제출로 대법원의 개혁 의지마저 의심스러워 지고 있다. 사실상 진상 규명을 방해하는 법원 행태를 납득하기 어렵다"고 지적했다. 추 대표는 이어 "양승태의 재판거래는 전후무후한 사법행정권 남용이자 사법농단"이라며 "진상규명 방해 행태는 납득 할 수 없다. 진상규명 핵심인 양승태의 업무용 컴퓨터가 디가우징된 사실도 드러나 증거인멸 조사방해 목적은 없었나 살펴봐야 한다"고 주장했다. 추 대표는 아울러 남북이 철도 연결을 위한 공동연구조사단을 구성하기로 하는 등 성과에 대해 "한반도 신경제지도 핵심인 남북철도연결의 의미있는 첫걸음"이라고 평가했다. 추 대표는 "남북 철도 협력사업이 어제 최종합의를 이뤄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