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25 (금)

  • -동두천 15.3℃
  • -강릉 22.6℃
  • 맑음서울 18.1℃
  • 흐림대전 18.0℃
  • 맑음대구 20.3℃
  • 구름조금울산 21.5℃
  • 구름조금광주 18.9℃
  • 구름많음부산 19.4℃
  • -고창 15.1℃
  • 흐림제주 19.3℃
  • -강화 15.1℃
  • -보은 13.4℃
  • -금산 14.0℃
  • -강진군 15.5℃
  • -경주시 21.4℃
  • -거제 18.0℃
기상청 제공

외교

트럼프, 6.12 북미회담 취소…"北 평화 놓쳤다"

美·北 서로 "판 엎을 수 있다"… 核담판 앞두고 막판 '기싸움'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4일(현지시간)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과 예정됐던 6·12 북미 정상회담이 "지금 시점에서는 부적절하다"며 취소한다는 의사를 밝혔다.

A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백악관은 이날 오전 출입 기자단에게 트럼프 대통령이 이 같은 내용으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쓴 공개 서한을 배포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서한에서 "최근 당신들(북한)의 발언에 나타난 극도의 분노와 공개적인 적대감에 근거해 볼 때, 현 시점에서 회담을 하는 건 부적절하다고 느낀다"며 "싱가포르 회담은 열리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북한이 자신들의 핵 능력을 이야기하지만, 미국(의 핵능력)이 더 거대하고 강력하다. 나는 그것들이 결코 사용되지 않기를 신에게 기도한다"고 덧붙였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러면서 그는 "나는 당신(김정은)과 나 사이에 훌륭한 대화가 이뤄지고 있다고 느꼈다"며 "언젠가는 만나기를 고대한다"고 밝혔다.

또 "(미국인) 억류자를 석방해 그들이 지금 가족과 함께 있게 된 것에 감사한다"며 "(김 위원장의) 아름다운 제스처였고, 매우 깊이 고맙게 생각한다"고도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서한 말미에서 김 위원장에게 "가장 중요한 이 회담과 관련, 마음이 바뀌면 주저하지 말고 전화나 편지를 달라"고 향후 북미 대화를 이어갈 의사가 있음을 내비쳤다.

그는 "세계는, 특히 북한은 평화와 번영의 큰 기회를 잃었다. 기회를 잃어버린 건 역사의 매우 슬픈 순간"이라고 아쉬운 감정을 표하면서 서한을 맺었다.

백악관 관리는 그러나 "북미 정상회담의 희망은 여전히 있다"며 "다만 이를 위해선 북한이 우선 태도를 바꿔야 한다"고 말했다.

i24@daum.net

문화재청, 숲해설가에게 듣는 창경궁 나무 이야기 행사 진행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 문화재청 창경궁관리소는 오는 6월 2일과 9일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단위 참가자를 대상으로 나무 열매 등을 이용한 생태공예 체험과 숲해설가에게 듣는 창경궁 나무 이야기 행사를 진행한다. 가족단위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창경궁 환경전에서 펼쳐진다. 오후 3시에 행사가 시작되면 생태 공예 전문 강사의 진행으로 아이들이 관심을 가질 수 있는 나무 열매, 은행잎과 같은 자연물을 이용한 생태 공예 작품을 가족과 함께 만들고, 오후 4시부터는 숲해설가의 전문적인 설명을 통해 창경궁이 품고 있는 구중궁궐의 역사와 함께해온 고목들의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이번 행사는 무료(창경궁 입장료 별도)로 참여할 수 있으나, 환경전 전각 규모를 고려하여 매회 30명으로 인원이 제한된다. 참가방법은 오는 25일 오후 2시부터 창경궁관리소 누리집의 신청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우리의 미래를 짊어질 어린이들이 우리 문화유산을 더 친근하게 느끼고, 자연과의 조화를 소중히 여겼던 우리 문화유산 궁궐의 아름다움을 알아가는 소중한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sakaijang@gmail.com
엑스페론골프, 제3회 엑스페론 전국 아마추어 남·여 골프대회 개최
(서울=미래일보) 김유련 기자 = 엑스페론골프가 6월 12일부터 전남지역 예선대회를 시작으로 ‘2018년도 제3회 엑스페론 전국 아마추어 남·여 골프대회’를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이번 대회는, 엑스페론골프 역사의 한 획을 그으며 아마추어 골퍼들의 소통문화 형성에 초석이 되었다. 전국 지역 예선을 거쳐 선발된 아마추어 선수들이 8월 29일 부여 롯데C.C에서 본선대회를 치를 예정이며, 접수현황으로 볼 때 지난해보다 더 열띤 선의의 경쟁이 예상되고 있다. 이번 대회는 예선대회(전남, 전북, 강원·여주·이천, 충청, 경상도, 서울) 6회, 단독대회(제주) 1회, 본선대회 1회로 총 8회의 대회가 치러지며, 총 상금 규모는 약 8,000만원 상당이다. 경기방식은 지난해와 동일하게 신페리오와 스트로크 방식이며, 1인당 최대 2지역 선택, 한 방식으로만 신청 가능하다. 김영준 엑스페론골프대표는 “이번 엑스페론 전국 남·여 아마추어 골프대회가 골프를 사랑하는 많은 골퍼들에게 즐겁고 유쾌한 문화의 장을 마련해주고, 선한 경쟁을 통해 아름다운 스포츠 정신을 보여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제3회 엑스페론 전국 아마추어 남·여 골프대회는 전국 각


포토리뷰


울주 반구대 암각화 주변서 공룡발자국 화석 30점 확인 (서울=미래일보) 신예진 기자 =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는 지난 3월 8일 착수한 국보 제285호 ‘울산시 울주군 대곡리 반구대 암각화’ 일대에 대한 학술발굴조사 결과, 하천 암반에서 중생대 백악기(약 1억 년 전) 공룡발자국 화석 30점을 확인하고, 하천과 구릉지역의 지형 형성 과정에 대한 기초자료도 확보했다고 24일 밝혔다. 발굴조사는 반구대 암각화의 동쪽에 있는 하천구역과 맞은편 구릉지역으로 구분하여 진행되고 있으며, 국립문화재연구소 고고분야와 자연분야 전문가들이 공동 수행하고 있다. 24일 오후 1시 발굴현장에서 고고분야, 자연분야 등의 위원들로 구성된 발굴조사 중간성과 자문회의가 있을 예정이며, 오후 3시 이후에는 방문객을 위한 현장 설명회도 진행된다. 3월 8일부터 현재까지 시행한 하천구역에 대한 조사내용도 공개될 예정이다. 이번에 조사된 하상 퇴적층은 2013년도에 이루어진 반구대 암각화 주변 발굴조사(1차) 결과와 같이 사연댐 축조 이전과 이후의 퇴적층으로 확연하게 구분되어 있었다. 다만 하천의 침식과 퇴적작용이 활발하여 2013년도에 확인된 신석기 시대 추정층은 더 관찰되지 않았으나, 기반암인 중생대 백악기 퇴적암층에서는 30개의 공룡발자국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