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6 (수)

  • -동두천 21.8℃
  • -강릉 22.8℃
  • 서울 22.8℃
  • 흐림대전 26.7℃
  • 흐림대구 24.9℃
  • 흐림울산 24.6℃
  • 흐림광주 25.7℃
  • 안개부산 19.9℃
  • -고창 26.3℃
  • 구름조금제주 27.1℃
  • -강화 ℃
  • -보은 24.8℃
  • -금산 26.1℃
  • -강진군 21.9℃
  • -경주시 24.9℃
  • -거제 21.3℃
기상청 제공

국제

글라이드, 5월 27일~6월 1일 이베이서 제19차 ‘워런 버핏과의 점심’ 연례 경매 진행

(서울=미래일보) 류지영 기자 = 글라이드가 제19차 워런 버핏과의 점심 이베이 자선경매 일정을 발표했다.

올해 경매 입찰은 이베이 자선경매를 통해 27일 일요일 오후 7시 30분에서 6월 1일 금요일 오후 7시 30분까지 진행된다. 경매 시작가는 2만5000달러이며 입찰자들은 입찰 전에 eBay.com/GLIDE 에 사전등록을 해야 한다. 낙찰자는 최대 7명의 친구들과 함께 뉴욕 시에 소재한 스미스 앤 월렌스키 레스토랑에서 워런 버핏과 식사를 할 기회를 얻게 된다.

지난 50년 동안 글라이드는 가난하고 소외된 사람들, 질병·노숙·굶주림·차별·배제로 고통 받는 가장 취약한 사람들과 함께 해왔다. 글라이드는 따뜻한 식사, 의료 및 쉼터, 보육 및 가족 서비스, 그리고 그들을 옹호해줄 누군가를 찾는 모든 사람들을 위한 곳이다. 글라이드는 일년에 약 75만회의 무료 식사를 제공한다.

워런 버핏은 “글라이드는 인생의 바닥을 친 사람들을 진심으로 받아들여 재기를 돕는 일을 수십 년째 해오고 있다”며 “글라이드를 위한 모금을 도울 수 있다면 기꺼이 나서겠다”고 말했다.

글라이드의 공동 설립자인 세실 윌리엄스 목사는 “우리가 프로그램과 지원을 통해 수천 명을 도울 수 있게 해준 워렌 버핏과 이베이 측에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글라이드의 사장 겸 최고경영자 캐런 핸러핸은 “워렌 버핏은 소외된 사람들이 삶을 바꿀 수 있도록 관대하게도 직접 도움을 제공하고 있다”며 “덕분에 글라이드는 샌프란시스코와 그 외 지역에서 인종적, 경제적 형평성을 추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베이의 사장 겸 최고경영자 데빈 웨닉은 “이베이는 이 상징적 경매를 위해 글라이드와 제휴관계를 유지하면서 빈곤으로 인한 사람들의 고통을 덜어주는 일을 돕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이베이의 커뮤니티는 2020년까지 10억달러의 자선 기금을 모으겠다는 목표를 위해 부단히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지난 18년 동안 낙찰가는 2만5000달러에서 345만6789달러에 이르기까지 다양했다. 조성된 자금은 글라이드의 프로그램 지원에 직접 투입된다. 올해로 이베이는 16년 연속 경매를 주최하게 된다.


news@dmr.co.kr
 

좋은땅출판사, ‘어린왕자의 재림’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 좋은땅출판사가 ‘어린왕자의 재림’을 출간했다고 15일 밝혔다. ‘어린왕자의 재림’은 ‘우리 모두가 알고 있는 어린왕자의 이야기가 허구가 아니라 생텍쥐페리가 실제 겪었던 일이라면?’이란 설정을 기반으로 쓴 어린왕자의 후편이다. ‘어린왕자의 재림’에서 어린왕자는 지구를 떠나 자신의 별 B612로 돌아가지만, 그동안 보살핌을 받지 못했던 장미는 얼마 가지 않아 죽고, 너무도 커져 버린 바오밥나무로 인해 별 B612는 붕괴된다. 어린왕자는 장미가 남긴 씨앗, 조종사가 그려준 양, 모나크나비의 번데기와 함께 새로운 별을 찾아 나선다. 어린왕자는 새로운 별에서 다시 싹을 틔우고 꽃을 피운 장미와 아름답게 변한 모나크나비를 보게 되지만, 자신이 완전히 행복하지 않다는 것을 느낀다. 그리고 그 이유가 지구에 남기고 온 여우와 조종사에 대한 자신의 책임 때문이라는 것을 깨닫는다. 어린왕자는 책임진다는 것은 함께하는 것이라는 옹달샘의 말을 듣고, 그들을 책임지기 위해 지구로 돌아온다. 그러나 어린왕자는 지구에서 만난 뱀에게서 여우가 자신을 그리워하다가 죽었다는 말을 듣게 되고, 자신이 부활했던 것처럼 여우를 깨우기 위해 길을 떠나게 된다. 그


포토리뷰



[6.13 지방선거] 민주당, 이삼걸 전 행안부 차관…안동시장 후보 전략공천 (서울=미래일보) 더불어민주당은 15일 제221차 최고위원회의에서 안동시장 후보로 전 행정안전부 차관을 지낸 이삼걸(62) 후보를 전략 공천했다고 밝혔다. 이삼걸 전 차관은 행정관료 출신으로 경상북도 행정부지사와 행정자치부 차관 등을 두루 거친 행정 전문가로 지난 대통령 선거에서 경북 선대위 상임 선대위원장을 맡아 문재인 정부 탄생에 일조했다. 특히, 추미애 대표는 "이삼걸 후보는 2014년 안동시장 선거에서 무소속으로 출마해 40%를 득표한 만큼 경북에서 처음으로 선출직 민주당 기초단체장이 탄생하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홍진 더불어민주당 경북도당 위원장은 "오중기 경상북도 도지사 후보에게 이삼걸 전 차관은 경북 북부지역의 지지율 재고를 위해 꼭 필요한 인물이므로 추미애 대표와 함께 전략공천을 추진하였다"며 "경북을 위해 큰 용단을 내려준 이삼걸 전 차관이 안동을 비롯한 경북 북부지역 지지율 상승의 파급효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삼걸 후보는 "청렴성과 행정전문가의 경륜을 갖춘 집권 여당 후보가 경북 최하위권의 안동경제를 살릴 수 있다"고 주장했다. 이 후보는 또 "지방 소멸이 염려되는 시점이다. 안동은 중앙정부의 도움을 받아야 재건할 수 있다”며 “옛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