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1 (금)

  • -동두천 17.0℃
  • -강릉 24.8℃
  • 연무서울 16.4℃
  • 연무대전 17.4℃
  • 구름많음대구 20.0℃
  • 구름조금울산 21.1℃
  • 박무광주 17.9℃
  • 연무부산 20.5℃
  • -고창 18.4℃
  • 구름조금제주 18.6℃
  • -강화 11.9℃
  • -보은 17.6℃
  • -금산 15.6℃
  • -강진군 19.2℃
  • -경주시 21.4℃
  • -거제 21.1℃
기상청 제공

국제

북미정상회담, 6월12일 외교적 중립무대 '싱가포르' 확정

트럼프 "세계 평화 위한 특별한 순간으로 만들려고 노력할 것"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 북미정상회담이 오는 6월12일 싱가포르에서 열린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0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김정은과 나의 매우 기대되는 만남은 6월 12일 싱가포르에서 열릴 예정이다. 우리는 세계 평화를 위한 특별한 순간으로 만들려고 노력할 것이다(The highly anticipated meeting between Kim Jong Un and myself will take place in Singapore on June 12th. We will both try to make it a very special moment for World Peace)"며 회담 장소와 날짜를 전격 공개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직접 북미 정상회담의 날짜와 장소를 공개한 것은 북한이 미국인 억류자 3명을 전격 송환한 직후다.

북한이 회담 전에 억류자들을 석방한 것을 두고 트럼프 대통령은 크게 고무된 모습을 보였다. 억류자들이 세인트 앤드류스 공항에 도착하는 이날 새벽 3시에 직접 마중을 나왔고 "그(김정은)가 그의 나라를 현실 세계로 이끌고자 한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만남에 대해서도 "매우 큰 성공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이 정도까지 온 적이 없었다. (북한과) 지금과 같은 관계가 있었던 적이 없었다"고 강조했다.

한편 한때 남북정상회담이 열린 판문점이 유력한 장소로 검토했으나 최종 싱가포르로 낙점했다.북미가 회담 장소로 싱가포르를 선택한 것은 '중립적 외교 무대'라는 점이 주요했던 것으로 풀이된다.

redkims64@daum.net
도서출판 주의 것, ‘결혼이란 무엇일까’ 남편과 아내가 쓴 357일간의 신혼여행기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 도서출판 주의 것이 357일간 신혼여행을 하고 돌아온 남편 달이와 아내 별이가 ‘결혼이란 무엇일까’라는 같은 제목 다른 시각의 책을 출간했다. 부부 저자는 “3박 4일 신혼여행이라면 천국이겠지만, 1년이라면 어떨까?”라는 흥미로운 질문을 던진다. 크리스천 부부인 저자는 “1년 신혼여행이라면 초콜릿을 한 트럭 선물 받는 것처럼 생각하겠지만, 그 속에는 쓴 쑥, 입이 얼얼한 생마늘, 눈에 매운 양파도 적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신혼여행은 표면적으로는 연변, 캄보디아, 말레이시아, 태국, 인도 등지를 다녔지만, 내면적으로는 부부 두 사람 안에 있는 기대, 기쁨, 감격, 고통, 분노, 슬픔 등의 감정을 여행한 것이라고 했다. 부부는 신혼의 때에는 배워야 할 감정의 과목들이 많다고 밝혔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3박 4일이나 1주일 신혼여행을 하고 돌아와 주변 사람들에게 ‘행복한 순간만’을 자랑하고 연출하려 하지만, 달이와 별이는 깨가 쏟아지는 이야기들보다는 ‘갈등과 다툼’ 등 남들이 애써 감추고 싶어하는 것을 활자를 통해 고백하고 있다. ●1주일 신혼여행은 초콜릿, 1년 신혼여행은 얼얼한 생마늘 부부 저자는 아직 결혼이라는 숲으로 들어


포토리뷰


한국교직원공제회, 2017년도 S2B 청렴계약 우수기관 시상식 개최 (서울=미래일보) 장문경 기자 = 한국교직원공제회가 운영하는 교육기관전자조달시스템 S2B는 9일 ‘2017년도 S2B 청렴계약 우수기관’을 선정하고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올해 여섯 번째를 맞는 S2B 청렴계약 우수기관 시상식은 지난해 S2B 이용실적, 전년 대비 증감률 등에 따라 시도교육청, 교육지원청, 각급학교 세 개 부문으로 구분해 우수기관을 시상하고 있다. 올해 시도교육청 부문에는 부산교육청·울산교육청·충북교육청 등 3개 기관이 선정됐다. 교육지원청 부문에는 서울동작관악교육지원청·인천동부교육지원청·경기파주교육지원청·강원속초양양교육지원청·대전동부교육지원청·충북진천교육지원청·충남천안교육지원청·광주동부교육지원청·전북군산교육지원청·전남해남교육지원청·부산북부교육지원청·대구남부교육지원청·울산강북교육지원청·경북울진교육지원청·경남창원교육지원청 등 15개 기관이 선정됐다. 각급학교 부문에서는 서울 금화초·마포초·금호고, 인천 송일초·한길초, 경기 화성운정초·동화중·여주고, 강원 홍천농업고·명진학교, 대전 동아마이스터고·계룡디지텍고, 세종과학예술영재학교, 충북 단양소백산중·꽃동네학교, 충남 호서고·서령고, 광주 학강초·신창중, 전북 전주영생고·전주공업고,

임기종료 우원식 "개헌 놓친 것 천추의 한…평의원으로 돌아가 일할 것"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임기가 종료되는 10일 오전 국회 본청 원내대표회의실에서 고별 기자회견을 가졌다. 우 원내대표는 "문재인 정부의 첫 원내대표 자리는 더없이 영광스러운 자리였지만 그 책무와 숙명이 참 무거웠다"며 "문재인 정부의 안정적 출범을 위한 기틀을 마련하고 현장 중심 정치, 삶의 문제 해결하는 국회, 당정이 함께 하고 여야를 포괄하는 협치라는 4대 원내 운영 목표를 실현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밝혔다. 그는 국회 파행이 그치지 않은 것에 대해 "가장 중요한 협상파트너인 제1야당 김성태 원내대표가 8일째 단식을 하는데 임기를 마치게 돼서 마음이 아주 무겁다"면서 "저도 단식을 해봐서 그 고통이 어떤지 잘 안다"고 말했다. 그러나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 등의 드루킹 특검 요구에 대해서는 "분단 체제가 해체되는 대전환기에 대선 불복 특검으로 나라를 혼란으로 몰고 가는 것은 역사에 죄를 짓는 일"이라면서 "민심을 보지 않고 촛불 혁명 이전에 구성된 국회 의석에 매달려 혁신과 성찰을 도외시하면 그 세력은 실패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우 원내대표는 그는 "한국당의 정치 파업으로 6월 국민개헌의 기회를 놓친 것은 천추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