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20 (월)

  • 구름많음동두천 30.0℃
  • 구름많음강릉 26.2℃
  • 구름많음서울 31.2℃
  • 구름많음대전 31.8℃
  • 구름많음대구 28.0℃
  • 맑음울산 28.9℃
  • 구름많음광주 29.3℃
  • 구름조금부산 29.2℃
  • 구름많음고창 29.0℃
  • 구름많음제주 30.8℃
  • 흐림강화 29.5℃
  • 구름많음보은 29.7℃
  • 구름조금금산 30.6℃
  • 흐림강진군 29.3℃
  • 구름조금경주시 30.0℃
  • 맑음거제 28.8℃
기상청 제공
인터넷 서점 알라딘, 새로워진 북펀드 서비스 제공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 인터넷 서점 알라딘은 새롭게 개편된 ‘북펀드’ 서비스를 선보였다고17일 밝혔다. 알라딘 북펀드 서비스는 온라인으로 불특정 다수에게 투자를 받아 상품을 만들어내는 크라우드 펀딩에 기반하여 출간 예정인 도서 중 투자를 원하는 도서에 독자들이 직접 투자할 수 있도록 마련된 제도이다. 주로 큰 출판사에 비해 마케팅 비용이 넉넉지 못한 작은 출판사들 도서 위주로 진행되며 도서를 독자들에게 출간 전 미리 알리고 출간 후에도 도서 판매를 촉진시킬 수 있도록 진행되고 있다. 100자 평 작성 시 추가 마일리지 혜택을 제공하며 펀딩 금액에 따라 책 내지에 투자자명을 기재하거나 해당 도서의 굿즈를 함께 제공하기도 한다. 새롭게 개편된 알라딘 북펀드의 첫 번째 책은 이옥남 할머니가 1987년부터 2018년까지 쓴 일기를 모아 엮은 ‘아흔일곱 번의 봄여름가을겨울’이다. 해당 도서는 당초 목표 금액인 150만원을 돌파, 총 568명이 참여해 750만원 이상의 펀딩을 달성했으며 지난 8월 16일 출간됬다. 두 번째로는 철학자 고병권의 ‘북클럽 자본’으로, 마르크스의 ‘자본’을 새롭게 읽을 수 있도록 안내한다. ‘북클럽 자본’은 격월간으로 발행되는 1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서 광주수영대회 홍보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 위원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가 2018 제18회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기간 동안 아시아지역 국가별 수영연맹 대표와 스포츠기자들을 대상으로 제18회 광주FINA세계수영선수권대회 및 마스터즈선수권대회 홍보에 본격 나선다. 조직위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기간인 8월 19일부터 22일까지 아시아수영연맹(AASF, Asian Amateur Swimming Federation) 총회 등에 참여해 내년 세계수영선수권대회 개최도시 광주와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알리는데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19일 밝혔다. 조직위에 따르면 조영택 사무총장은 20∼21일 아시아지역 국가별 수영연맹 대표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리는 아시아수영연맹 총회에 참여해 내년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관련 프레젠테이션(PPT) 발표와 외신기자 인터뷰, 국제 스포츠계 인사 면담 등을 통해 광주 대회 소개와 함께 아시아 각 나라의 적극적인 지원과 협력을 요청할 계획이다. 아시아수영연맹 총회는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와 도쿄올림픽 등 아시아지역에서 열리는 세계적인 수영대회 등에 대해 아시아 각 국


포토리뷰


김경수 구속영장 '기각'…허익범 특검 수사기간 연장 '불투명'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 댓글 조작 의혹 사건의 주범 '드루킹' 김모(49)씨와 공모한 혐의를 받는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구속 위기에서 벗어났다. 이에 따라 특검 수사 차질은 물론 수사기간 연장도 불투명해 졌다. 서울중앙지법(박범석 영장전담 부장판사)은 17일 열린 김 지사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에서 컴퓨터등장애업무방해 혐의 등에 대해 허익범 특별검사팀이 청구한 구속영장을 18일 기각했다. 박 부장판사는 "공모 관계의 성립 여부 및 범행 가담 정도에 관해 다툼의 여지가 있는 점, 증거 인멸의 가능성에 대한 소명이 부족한 점, 피의자의 주거, 직업 등을 종합해 보면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 상당성(타당성)을 인정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특검팀은 구속영장 청구 혐의로 김 지사가 2016년 11월 댓글조작 프로그램 '킹크랩' 시연을 본 뒤 드루킹과 댓글작업을 공모해 포털 사이트 네이버의 업무를 방해했다며 지난 15일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특검팀은 김 지사가 '드루킹' 김모(49)씨 일당과 네이버 등의 댓글 업무를 방해했다고 보고 있다. 다만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는 적용하지 않았다. 그러나 법원은 킹크랩 시연을 본 적이 없으며 드루킹의 댓글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