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4 (토)

  • 맑음동두천 0.1℃
  • 맑음강릉 6.7℃
  • 맑음서울 4.1℃
  • 맑음대전 4.5℃
  • 맑음대구 8.1℃
  • 맑음울산 7.6℃
  • 구름많음광주 9.8℃
  • 맑음부산 7.9℃
  • 구름조금고창 10.9℃
  • 구름많음제주 15.0℃
  • 맑음강화 5.8℃
  • 맑음보은 -0.1℃
  • 맑음금산 1.7℃
  • 구름많음강진군 10.5℃
  • 맑음경주시 8.0℃
  • 맑음거제 9.9℃
기상청 제공

사회

페덱스, 학생들을 위한 돌봄 패키지와 함께 희망 전달

저소득 취약계층 아동 400명에게 이번 돌봄 패키지를 전달할 예정

URL복사

 

(서울=미래일보) 김경선 기자 = 세계 최대 특송 회사 페덱스는 국제 구호개발 비영리기구 세이브더칠드런과 협력해 올가을 학기 도움이 필요한 학생들에게 교육용 지원 물품을 전달했다.

세이브더칠드런은 학생들이 새 학기를 원활하게 준비할 수 있도록 학용품 세트, 마스크, 손 세정제 등 위생용품이 포함된 박스 400개를 준비했다. 페덱스는 서울, 경기, 인천 지역 아동보호 전문기관과 그룹 홈을 통해 저소득 취약계층 아동 400명에게 이번 돌봄 패키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채은미 페덱스코리아 지사장은 "페덱스는 매일 필수적인 물품을 필요한 곳으로 전달하고 있다"며 "우리의 목표는 우리의 뛰어난 배송 네트워크를 통해 이러한 구호 및 복구 노력을 지원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채은미 지사장은 "많은 가정이 코로나19로 힘겨운 상황이며 특히 우리 지역사회 어린이들은 그 어느 때보다 우리 도움을 필요로 하고 있다"며 "우리의 돌봄 패키지가 희망을 전달하고 학생들이 새로운 가능성을 발견하는 여정에 용기를 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번 사회공헌활동은 페덱스가 창립 50주년을 맞는 2023년까지 전 세계 5000만명의 사람들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주는 것을 목표로 하는 '페덱스 케어스 50 by 50'의 일환이다.

페덱스는 페덱스케어스 50 by 50을 통해 전 세계에 희망, 변화 그리고 새로운 가능성을 주고 있다.

페덱스는 자사의 비즈니스와 물류 전문성 그리고 페덱스 팀원들의 열정을 통해 지속해서 전 세계 여러 문제 해결에 도움을 줌으로써 이를 달성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yhnews77@daum.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이수진 의원 "감사원 월성1호기 경제성 평가…애당초 '안전유지비용' 빠진 반쪽짜리"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이수진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의원(동작을)은 22일 종합 국정감사에서, 월성1호기 조기폐쇄결정에 대한 감사원 감사결과가 노후원전의 안전유지비용을 고려하지 않은 채 수익성에만 매몰된 반쪽짜리 경제성 평가였다고 주장했다. 국내 두 번째 원전이자 첫 중수로 원전인 월성1호기는 1983년 4월 상업운전을 개시한 당시부터 안전성 문제가 꾸준히 제기되어 왔다. 1988년과 1994년에는 배관의 미세구멍과 냉각재 밸브 고장으로 중수가 누출돼 원자로가 정지되는 사고가 발생했고, 2009년에는 사용후 핵연료봉 이송 과정에서 방사능이 누출되는 등 수십 건의 안전사고들이 발생해왔다. 2016년 경주 일대의 5.8 규모의 강진이 발생했을 때에는 월성2~4호기보다 지진에 취약한 것으로 밝혀져 안전성 논란이 증폭됐고, 2019년에는 원자로 건물 부벽의 콘크리트 결함과 사용후핵연료 저장소에서 차수막(저장소 벽에 둘러진 방사능 오염수 차단막) 손상까지 발견되어, 원자력안전위원회에 의해 최종 영구정지 결정이 내려졌다. 월성 1호기는 최초 건설 당시 기술부족으로 다른 최신 원전들에 비해 기초적인 안전시설이 미비했던 것으로 드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