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9 (목)

  • 맑음동두천 11.4℃
  • 맑음강릉 12.1℃
  • 맑음서울 13.2℃
  • 구름조금대전 12.7℃
  • 구름많음대구 15.6℃
  • 구름많음울산 14.4℃
  • 맑음광주 14.1℃
  • 구름많음부산 16.1℃
  • 맑음고창 12.1℃
  • 구름조금제주 15.9℃
  • 구름조금강화 12.9℃
  • 구름많음보은 9.5℃
  • 구름조금금산 10.6℃
  • 맑음강진군 13.5℃
  • 맑음경주시 13.7℃
  • 구름조금거제 15.2℃
기상청 제공

사회

SK텔레콤, '미더스' 기반 양방향 원격수업 서비스 개발

초, 중, 고 312개 학교 약 20만명 학생을 대상으로 양방향 원격수업 서비스를 제공 예정

URL복사

(서울=미래일보) 장다빈 기자 = SK텔레콤이 자사의 5G,AI기술을 활용, 그룹 영상통화 서비스 '미더스'를 기반으로 한 양방향 원격수업 서비스를 개발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미더스' 기반 양방향 원격수업 서비스는 코로나19로 온라인 학습이 불가피한 상황에서 학생들이 오프라인 수업과 유사한 수준의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공교육에 특화해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서비스 개발은 한국정보화진흥원의 '5G 첨단기술 및 융합서비스 공공부문 선도 사업'에 SKT와 광주광역시교육청이 참여하는 형태로 추진된다.

SKT는 광주광역시교육청과 협력을 통해 광주 지역 초, 중, 고 312개 학교 약 20만명 학생을 대상으로 양방향 원격수업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며 2020년 말까지 개발 완료 후 2021년 1학기부터 일선 학교에 적용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SKT는 '미더스' 기반 양방향 원격수업 서비스에 자사의 5G,AI 기술을 활용해 고품질 영상통화, 영상,음성인식 기술 통한 교사-학생 강화된 소통 기능, 최적화된 교육용 UI,UX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원격수업 중 앱 내에서 설문조사 및 쪽지 시험을 진행하거나 조별 학습을 위해 그룹 대화방을 소그룹으로 분리,통합하는 등 실제 수업에 꼭 필요한 기능들도 지원된다.

SKT는 이번 사업으로 온라인 수업을 통한 학생들의 학습권 향상과 향후 AI,AR,VR 등을 활용한 영상 교육 콘텐츠 시장 활성화 등을 기대하고 있다.

SK텔레콤 이현아 AI서비스 단장은 'SKT의 선도적인 5G,AI기술을 활용해 이번 '미더스' 기반 양방향 원격수업을 국내 교육환경에 최적화된 서비스로 발전시킬 것'이라며 '이번 서비스 개발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미래 교육 환경 구현에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dabinkorea@naver.com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시립중랑청소년센터, 가을 맞이 온텍트 청소년 축제 펼쳐 (서울=미래일보) 최현숙 기자 = 시립중랑청소년센터는 오는 29일부터 31일까지 온라인으로 신청하고 오프라인으로 받아가는 워킹스루 형태의 청소년 축제를 온·오프라인으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청소년의 꿈을 응원해'라는 주제로 청소년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온텍트 활동꺼리'를 지원해 코로나로 지친 청소년들을 응원한다. 주요 활동으로는 청소년을 포함한 가족참여 프로그램인 '뚝딱이 메이커 축제'와 '우리가족텃밭나누기', '우리는 청소년 에너지 리더' 환경 사랑 실천 활동이 운영되며 우리가족 가훈 만들기 '무드등 만들기', 우리가족 눈 지킴이 '휴대폰 거치대 만들기', 우리가족 다 함께 다이어트 '투호 만들기', 우리가족 행복한 '화분 케이크 만들기', 할로윈 '휴대폰 거치대 만들기', 집 콕 실내식물 키우기 , 환경사랑 실천 체험키트 제공등이 진행된다. 또한 할로윈 시즌을 맞아 할로윈을 청소년들이 건강하게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청소년 드림 페스티벌'이 진행되며 할로윈 홈파티 키트 제공, 할로윈 타투 , 할로윈 포토존, 할로윈 이동형 코스튬, 센터 동아리 청소년들의 동아리 소개 활동 등으로 운영된다. 행사는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해 운영되며 26일부터

정치

더보기
문재인 대통령, 2021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 계획안 시정연설(전문 포함)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8일 "정부가 제출하는 2021년 예산안은 '위기의 시대를 넘어 선도국가로 도약'하기 위한 예산"이라며 "위기를 조기에 극복하여 민생을 살리고, 빠르고 강한 경제회복을 이루는 데 최우선을 두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10시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내년도 예산안 시정연설을 통해 "국민의 삶을 지키는 든든한 정부로서, 재정의 적극적 역할을 더욱 강화하여 위기를 빠르게 극복하고, 선도국가로 나아가는 2021년을 만들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정부는 내년도 예산을 국난극복과 선도국가 도약을 위해 총 555조8000억원으로 편성했다. 본 예산 기준으로는 올해 예산보다 8.5% 늘어난 확장 예산이다. 문 대통령은 "이제 내년부터 우리 경제를 정상적인 성장궤도로 올려놓기 위해 본격적인 경제활력 조치를 가동할 때"라며 "정부는 '한국판 뉴딜'을 더욱 강력히 추진하는 등 위기극복과 함께 미래를 선도하기 위한 노력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추격형 경제에서 선도형 경제로 대전환하기 위해 '한국판 뉴딜'을 본격 추진하는 데 역점을 두었다"며 "미래성장동력 확보와 고용·사회안전망 확충에 투자를 늘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