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1 (월)

  • 맑음동두천 18.3℃
  • 맑음강릉 22.8℃
  • 구름조금서울 18.6℃
  • 맑음대전 19.7℃
  • 맑음대구 23.2℃
  • 맑음울산 20.6℃
  • 맑음광주 19.4℃
  • 맑음부산 22.9℃
  • 맑음고창 16.7℃
  • 맑음제주 17.6℃
  • 구름많음강화 16.5℃
  • 맑음보은 18.3℃
  • 맑음금산 18.4℃
  • 맑음강진군 18.7℃
  • 맑음경주시 22.6℃
  • 맑음거제 21.1℃
기상청 제공

사회

텔레그렘 박사방 '조주빈' 민낯 공개…검찰 송치

"악마의 삶 멈춰저 감사"…피해자에게 사과 안해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텔레그렘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이 25일 경찰에서 검찰에 넘겨지면서 신상이 공개됐다.

조주빈은 25일 오전 8시쯤 텔레그램에 아동 성 착취물을 제작·배포한 혐의로 검찰 송치를 위해 종로경찰서를 마스크를 쓰지 않은 채 나서며 얼굴이 언론에 공개됐다.

조주빈은 포토라인에서 취재진에게 “손석희 사장님, 윤장현 시장님, 김웅 기자를 비롯해 저에게 피해를 입은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죄드린다"며 "멈출 수 없던 악마의 삶을 멈춰저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조주빈은 '피해자에게 할 말이 없는가'라는 취재진의 질문에는 답을 하지 않고 호송차에 올랐다.

문재인대통령까지 직접 나서 사법적 단죄에 오른 조주빈은 지난 19일 아동성착취물 등을 제작해 텔레그램 ‘박사방'에 유포한 혐의 등으로 경찰에 검거됐다.

경찰은 공범 13명을 일망타진해 그 중 4명을 구속한데 이어 추가 공범에 대해서도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한편 조주빈은 구청·동사무소에서 일하는 사회복무요원들을 통해 피해 여성과 박사방 유료 회원들의 개인정보를 빼돌려 이를 협박과 강요의 수단으로 삼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조주빈에게 아동청소년보호법 위반(아동음란물제작) 및 강제추행·협박·강요·사기, 개인정보보호법 위반(개인정보 제공), 성폭력처벌법 위반(카메라 등 이용 촬영) 등의 혐의를 적용했다.

앞서 서울경찰청은 24일 오후 신상정보 공개 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조수빈의 범행이 악질적이고 반복적이라고 판단해 이름과 나이, 얼굴 등 신상을 공개키로 결정했다.

redkims64@daum.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비대위 첫 날 김종인 "통합당 정책에서 선도적 역할할 것"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은 1일 "통합당이 정책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하겠다"고 약속했다. 김종인 비대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1차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비대위를 통해서 미래통합당이 앞으로 진취적인 정당이 되도록 만들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회의를 통해 임기를 시작한 김 위원장은 "코로나 사태로 인해서 국민들이 미래에 대한 굉장한 불안한 심정들을 가지고 있다"며 "코로나 사태가 일단 국민들의 건강을 지키는 데는 비교적 성공을 했지만 이로 인해 파생된 경제·사회 제반의 여러 가지 사항들이 아주 엄중하게 다가오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지금 제2단계에서부터 코로나 사태에서 단순하게 코로나 방역이라는데 국한할 것이 아니라 경제·사회에 미치는 여러 가지 상황에 대해서 균형 있는 전망을 내놓을 수 있는 이런 방향으로 정부가 해줬으면 하는 바람을 갖고 있다"면서 "다음 회의에서 저희 당이 앞으로 무엇을 추진할 것인가를 구체적으로 말하겠다"고 덧붙였다. 김종인 위원장은 회의 후 기자들이 3차 추가경정예산에 대한 입장을 묻자 "합리적인 근거를 갖고 만들어지면 협조해 줄 수 있다"고 긍정적인 입장을 보였다. redk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