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0 (수)

  • 구름많음동두천 8.2℃
  • 구름많음강릉 12.2℃
  • 구름조금서울 9.9℃
  • 맑음대전 10.6℃
  • 구름많음대구 13.0℃
  • 구름많음울산 13.4℃
  • 구름조금광주 11.8℃
  • 흐림부산 14.9℃
  • 구름많음고창 10.8℃
  • 구름조금제주 16.6℃
  • 구름조금강화 6.8℃
  • 구름많음보은 7.3℃
  • 구름많음금산 9.6℃
  • 구름많음강진군 13.0℃
  • 구름조금경주시 13.0℃
  • 흐림거제 15.5℃
기상청 제공

사회

재경 마포 호남 연합회, 10월 월례회 친목 도모

(서울= 미래일보) 김경선 기자 = 재경 마포 호남 연합회(회장 박정태 광문각 대표)는 지난 8일 마포세무서 앞 '지오한방 삼계탕'에서 10월 월례회를 열고, 유동균 마포구청장 등 100여명의 향우들이 참석한 가운데 친목을 도모했다.

박정태 회장은 인사말에서 "천고마비의 계절 가을에 독서를 통해 마음의 양식을 쌓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박 회장은 이어 "사단법인 남북체육교류협회 수석 부회장을 맡아 지난 번 정부 요인들과 함께 서울에서 개성을 거쳐 평양까지 가는데 3번의 세관 검열을 받았다"면서 "앞으로는 남북한이 통일 돼 서로 자유롭게 왕래하는 날이  빨리 오길 바란다"고 기대했다.

이영원 고문은 "오늘 모임은 밥 한끼 먹고 끝 날 것이 아니라  대화를 많이 나누고 아무리 바빠도 향우들의 애경사는 서로 잘 챙겨 주자"고 제안했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제가 구청장 일을 잘하면 얼마나 잘 하겠습니까 ? 똑똑하면 얼마나 똑똑 하겠습니까? 여러분이 아껴 주고 키워주고 보호해 주신 덕택으로 여기까지 성장하고 컸다"면서  감사 인사했다.

yhnews77@daum.net

(사)한국현대시인협회, '평화통일시대 전쟁문학 심포지엄' 개최
(계룡시=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국방의 수도인 계룡시에서 평화통일시대의 전쟁문학 심포지엄이 개최됐다. (사)한국현대시인협회(이사장 김용재)가 주최하고 충남 계룡시와 (사)한국문인협회계룡지부, 계룡일보 등이 후원하는 '평화통일시대의 전쟁문학' 심포지엄이 8일 오후 3시 계룡예술의전당에서 열렸다. 2018년 계룡군문화축제를 기념하고 평화통일시대의 전쟁문학을 재조명하기 위해 열린 이날 심포지엄은 (사)한국현대시인협회 김용재 이사장 등 회원 120여 명과 (사)한국문인협회 계룡시지부 박주용 회장 등 회원 30여 명, 최홍묵 계룡시장, 양완용 박사 등 주요 내·외빈이 참석한 가운데 1.2부 행사로 나뉘어 진행됐다. 먼저 식전 행사로 계룡문인협회 낭송가(이수경,현순애 회원)의 시 낭송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제1부 기념행사에서 김용재 (사)한국현대시인협회 이사장은 '평화통일로 가는 우리들의 심포지엄'이란 인사말을 통해 "한국현대시인협회 2018추계문학심포지엄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국방수도 계룡에서 개최하게 되었다"며 “제11회 계룡시 문화축제를 기념해서 '평화통일시대의 전쟁문학'이란 주제로 우리 협회의 명망 있는 권위자들이 발표하고 토론을 벌인다"고 말했다. 김 이


포토리뷰



국회, 문화공간으로 '문화샛길' 개관식 개최 (서울=미래일보) 김경선 기자 =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안민석 위원장)는 10일 오후 국정감사를 맞이해 국회의사당에서 문화공간 '문화샛길' 개관식을 개최했다. 개관식에는 도종환 문화체육부 장관, 홍영표 더민주 원내대표와 여야 의원, 국회 직원, 프로젝트에 동참한 문화예술인 등이 참석했다. 행사장에는 문희상 국회의장의 친필 붓글씨로 제작한 '문화샛길' 액자를 게시하고. 김정민 명창이 판소리 공연을 했다. 문화샛길은 제헌국회 이래 처음으로 기획돼 파격적인 실험으로 삭막하고 획일적인 상임위 공간을 문화적 상상력을 키우는 문화공간으로 조성해 개방했다. 이는 현대 회화 작품과 전통 공예품을 국회의사당 본청 5층 문체위 회의실과 복도에 전시하고, 문화체육관광위원장 사무실을 작은 도서관으로 꾸며 시민들에게 개방하는 문화 프로젝트다. 안민석 위원장은 취임 후 국회에 문화적 상상력을 불어넣기 위한 문화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효율적이고 문화적인 상임위 운영을 위해 편안한 회의 복장과 매달 문화체육 현장방문 등을 제안하고 노타이 회의를 추진해 화제가 됐으며, 문화공간인 문화샛길도 문화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조성했다. 문체위 회의실과 복도에는 김기찬의 낙죽문진(달군 인두로 대나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