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8 (금)

  • -동두천 20.8℃
  • -강릉 27.3℃
  • 흐림서울 21.9℃
  • 박무대전 20.8℃
  • 구름많음대구 27.2℃
  • 구름많음울산 27.0℃
  • 박무광주 23.2℃
  • 연무부산 23.3℃
  • -고창 20.9℃
  • 박무제주 20.1℃
  • -강화 20.1℃
  • -보은 20.3℃
  • -금산 20.7℃
  • -강진군 24.2℃
  • -경주시 28.4℃
  • -거제 25.6℃
기상청 제공

사회

캐셔레스트, 암호화폐 1억원 보이스피싱 사기 막아

전주 덕진경찰서·신한은행 강남구청역 지점과 함께 공조 수사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 국내 암호화폐(가상화폐) 시장에서 1억 원에 달하는 보이스피싱 사기가 적발됐다.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캐셔레스트가 전북 전주 덕진경찰서 및 신한은행 강남구청역 지점과 공조 수사로 암호화폐 보이스피싱 사기를 막았다.

8일 캐셔레스트와 전주 덕진경찰서에 따르면 피의자는 시골 노인에게 “자신들에게 투자하면 비트코인으로 매달 큰 금액의 이자를 지급하겠다”고 속여 현금 1억 원을 캐셔레스트에 등록돼 있는 피의자 자신의 계좌로 이체하게 했다. 그 전에 피의자는 캐셔레스트의 최초 출금 해제 기준인 72시간을 피해가기 위해 1만 원을 미리 입금하는 치밀함을 보였다.

피의자는 피해자의 현금이 입금되자 이를 특정 암호화폐로 교환하고 즉시 출금을 신청했다. 이 상황에서 캐셔레스트의 이상금융거래감지시스템에서 금융사기 의도가 있는 것으로 판단, 피의자의 항의 전화와 문의에도 불구하고 4~5일 동안 출금을 지연시키는 한편 해당 유저 및 계좌, 패턴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한 점이 보이스피싱 사기를 막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빅데이터에 기반해 평상시의 암호화폐 거래 패턴과 달라 이상금융거래로 판단했다는 게 캐셔레스트의 설명이다.

출금을 지연시키던 과정에 전주 덕진경찰서에는 “암호화폐 재정거래를 도와주면 수익을 준다”는 보이스피싱 신고가 접수됐다. 이에 따라 전주 덕진경찰서와 신한은행 강남역 지점, 캐셔레스트가 긴밀히 공조, 계좌추적 등을 통해 보이스피싱 사기라는 게 밝혀졌다. 캐셔레스트는 피의자와의 통화 녹취 및 1:1 문의 내용 등을 증거자료로 제출, 보이스피싱 사기를 예방하는 데 도움을 줌으로써 피해자에게 원금을 돌려줄 수 있게 됐다. 현재 전주 덕진경찰서는 보이스피싱 사기범을 검거하기 위해서 추적 중이다.

박원준 캐셔레스트 대표는 “고객들의 돈은 우리의 자산처럼 매우 소중하다는 철학으로 투명하고 철저하게 관리하고 있다”면서 “캐셔레스트는 앞으로도 이상금융거래감지시스템은 물론 다양한 툴 및 인력을 활용해 고객들의 돈을 보호하는 데 앞장 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캐셔레스트는 보이스피싱 사기를 예방하는 데 도움을 준 공로를 인정받아 7일 전주 덕진경찰서에서 표창장을 수여 받았다.

redkims64@daum.net
[詩가 있는 아침] 김종희 시인의 '아리랑 노랫소리 멀리'
아리랑 노랫소리 멀리 - 김종희 시인(1937- ) 미쓰야마 후미히로 소위 한국이름은 탁경현 1945년 5월 11일 오키나와를 향해 출격한 후 돌아오지 않았다 출격 전날밤 군 식당에서 식당을 운영하는 도메시 모녀와 함께 그는 저녁을 했다 노래 한 곡 불러보렴 부인 도메씨가 권하자 그는 말했다 오늘이 마지막 밤이니 고향노래 부를게요 아리랑을 부르다 그는 군모로 두 눈을 덮었다 모자 아래로 눈물이 주르르 흘러내렸다 훗날 지란마을 특공평화공원에 조선반도 출신 특공위령가비에 그가 부른 아리랑이 새겨져 있다 아리랑 노랫소리 멀리 어머니 나라 부러워하며 부서진 꽃, 꽃…… [詩評] '탁경현'은 일제 식민지 현실에서 한국인 유학생으로서 징집되었다. 그는 본인의 의지와는 상관없이 가미가제 조종사가 되어 사지(死地)에 내몰렸다. 그는 '어머니 나라'의 자식임에도 불구하고 조국 땅에 묻히지 못했다. 그의 죽음을 제대로 기억하는 사람은 많지 않다. 그러나 나라를 빼앗긴 상황에서 개인이 원하지 않는 상황에 내몰려야 했던 사람들이 있다. 강제로 위안부로 끌려간 여성도 있고, 위안부에 차출당하지 않기 위해 마음에 들지 않는 사람과 조혼한 여성도 있었다. 그리고 강제로 징병이나 징용을


포토리뷰


캐셔레스트, 암호화폐 1억원 보이스피싱 사기 막아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 국내 암호화폐(가상화폐) 시장에서 1억 원에 달하는 보이스피싱 사기가 적발됐다.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캐셔레스트가 전북 전주 덕진경찰서 및 신한은행 강남구청역 지점과 공조 수사로 암호화폐 보이스피싱 사기를 막았다. 8일 캐셔레스트와 전주 덕진경찰서에 따르면 피의자는 시골 노인에게 “자신들에게 투자하면 비트코인으로 매달 큰 금액의 이자를 지급하겠다”고 속여 현금 1억 원을 캐셔레스트에 등록돼 있는 피의자 자신의 계좌로 이체하게 했다. 그 전에 피의자는 캐셔레스트의 최초 출금 해제 기준인 72시간을 피해가기 위해 1만 원을 미리 입금하는 치밀함을 보였다. 피의자는 피해자의 현금이 입금되자 이를 특정 암호화폐로 교환하고 즉시 출금을 신청했다. 이 상황에서 캐셔레스트의 이상금융거래감지시스템에서 금융사기 의도가 있는 것으로 판단, 피의자의 항의 전화와 문의에도 불구하고 4~5일 동안 출금을 지연시키는 한편 해당 유저 및 계좌, 패턴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한 점이 보이스피싱 사기를 막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빅데이터에 기반해 평상시의 암호화폐 거래 패턴과 달라 이상금융거래로 판단했다는 게 캐셔레스트의 설명이다. 출금을 지연시키던

문대통령, "'드루킹 사건' 허익범 특검 임명…검사 출신+뉴라이트 자문변호사"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7일 문재인 정부 첫 특검인 '드루킹 특별검사'에 허익범 변호사를 임명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갖고 "문 대통령은 국회의 합의와 추천을 존중해 이런 결정을 내렸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대변인은 이어 "청와대는 허익범 특별검사가 드루킹 댓글 조작 사건의 실체에 대해 객관적이고 공정한 수사를 펼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내일(8일) 오후 허익범 특별검사에게 임명장을 수여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야3당 교섭단체는 지난 4일 오후 '드루킹의 인터넷상 불법 댓글 조작 사건과 관련된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의 임명 등에 관한 법률안'에 따라 청와대에 임정혁(61·사법연수원 16기), 허익범 변호사(59·13기)를 특검으로 추천했다. 이에 따라 3일 이내에 추천 후보자 중에서 1명을 특검으로 임명해야 하는 만큼 문 대통령은 연차휴가였음에도 마지막 기한인 이날 오후 4시47분쯤 전용헬기를 통해 청와대에 도착한 후 특검을 임명했다. 허익범 변호사는 충남 부여 출생으로 덕수상고를 나와 고려대 법대를 졸업했다. 이후 대구지검에서 검사를 시작해 부산지검 부장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