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5 (화)

  • -동두천 29.3℃
  • -강릉 28.8℃
  • 구름많음서울 28.9℃
  • 구름많음대전 28.4℃
  • 구름많음대구 24.3℃
  • 흐림울산 21.5℃
  • 흐림광주 24.9℃
  • 흐림부산 19.9℃
  • -고창 25.8℃
  • 흐림제주 20.7℃
  • -강화 26.2℃
  • -보은 26.6℃
  • -금산 26.7℃
  • -강진군 22.5℃
  • -경주시 24.1℃
  • -거제 20.1℃
기상청 제공

블루투스 기술 2022년까지 연간 52억개 디바이스 탑재

블루투스 SIG, 2018 블루투스 시장 동향 업데이트 발표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 블루투스 기술이 2022년까지 연간 약 52억개의 디바이스에 탑재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블루투스 SIG(Special Interest Group)는 블루투스 기술에 대한 가장 중요한 최신 트렌드 및 향후 기술 전망에 대한 독점적인 정보와 더불어 개인 통신 솔루션부터 산업 분야의 연결까지 확장해 나가는 블루투스의 미래에 대한 내용을 포함하고 있는 ABI 리서치 보고서(ABI Research)의 '2018 블루투스 시장 동향 업데이트'를 5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며 블루투스 기술이 탑재된 디바이스는 연간 5배 이상 성장, 2022년에는 약 52억개의 디바이스에 블루투스 기술이 탑재될 것으로 전망했다.

또한 사물이 무선으로 연결되는 방식의 기존 오디오 스트리밍과 데이터 전송을 위한 블루투스 기술의 지속적인 성장으로 2022년까지 연간 출하량이 약 2배가량의 성장세를 창출할 것으로 예측했다.

특히 오디오 & 엔터테인먼트 분야는 2022년까지 10개 중 8개의 스피커에 블루투스를 탑재할 예정이다.

자동차 분야는 올해부터 신규 출시되는 자동차 중 약 86%를 블루투스 기술을 적용함으로써 점차 시장을 확대할 나갈 예정이다.

커넥티드 디바이스 분야에서는 의료용 디바이스와 일반 소비자용 로봇에 활용되는 블루투스 성장률이 높아질 것으로 전망한다.

척 사빈 블루투스 SIG 비즈니스 전략 및 기획 부문 수석 이사는 “블루투스 매시 출시와 블루투스 방송의 발전은 새로운 시장 형성과 함께, 블루투스 기술이 오디오나 기타 커넥티드 디바이스와 동의어로 사용됨에 따라 블루투스 시장 성장세를 이끌었다”며 “각종 위치 서비스, 방문자들의 경험을 극대화 시키고 공간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빌딩 자동화와 같은 새로운 시장으로 영역을 개척을 향후 시장 성장에 주요한 원동력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redkims64@daum.net
파워에이드, 테니스 스타 정현과 함께한 광고 촬영 현장 공개
(서울=미래일보) 신예진 기자 = 코카-콜라의 스포츠 음료 브랜드 파워에이드가 한국 테니스의 아이콘 정현과 함께한 파워에이드 광고 촬영 현장 비하인드 스토리와 사진을 공개했다. 지난 1월 호주오픈에서 4강 진출이라는 기염을 토하며 한국 테니스의 새 역사를 쓴 정현은 5월 현재 아시아 테니스 톱 랭커를 수성, 또 한번의 역사를 써내려 갈 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다. 한다. 될 때까지 한다!’라는 내용으로 진행된 이번 파워에이드의 광고는 서브 훈련, 짐 볼 훈련, 스매싱 훈련 등을 진행하며 더 높은 곳으로 나아가기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는 정현의 모습을 담았다. 트레이드마크인 흰 안경을 쓰고 촬영장에 나타난 정현은 낯선 촬영장의 분위기에 처음엔 어색해하는 듯 했지만 본격적인 촬영에 들어가자 언제 그랬냐는 듯 180도 돌변, 실제 훈련을 방불케 하는 진지한 태도와 집중력을 보였다. 특히 코트 끝에서 네트 근처의 링을 통과해 반대편 코트에 있는 파워에이드를 쓰러트리는 정교한 샷을 연거푸 성공해내며 촬영장의 분위기를 뜨겁게 달구기도 했다. 아침부터 해가 질 때까지 실내 훈련장과 외부 테니스 코트를 오가며 오랜 시간 동안 촬영이 진행됐음에도 불구하고, 정현은 전혀


포토리뷰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6·10민주항쟁 31주년 기념 학술토론회 개최 (서울=미래일보) 신예진 기자 = 3·1운동부터 촛불까지 이어진 한국 민주주의 100년 역사를 살펴보고, 촛불항쟁으로 세계의 관심을 받고 있는 한국 민주주의에 대한 국내외적 물음에 답하는 토론회가 열린다.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는 6·10민주항쟁 31주년을 맞아 7일 세종문화회관 예인홀에서 ‘6·10민주항쟁 31주년 기념 학술토론회’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토론회의 주제는 ‘한국 민주주의 100년, 세계적 물음에 답하다’이다. 한국에서는 정부수립 후 60년 동안 4.19혁명, 6.10민주항쟁, 5.18민주화운동, 촛불항쟁 등 여러 차례의 대규모 민주항쟁이 일어났고, 그 중 4.19, 6.10, 촛불 세 차례나 권위주의 정치를 종식시키고 부패한 정치권력에 책임을 묻는 데 성공했다. 특히 평화적인 방법으로 민주주의를 성취한 촛불항쟁 이후, 세계 한국학관련 학회에서는 한국의 민주주의 발전이 주요한 연구의 대상으로 부상하고 있다. 지선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이사장은 “한국 민주화운동은 독재에 대한 저항을 넘어 민주공화국을 실현하기 위한 시민들의 적극적 실천의 과정이었다”며 “이번 토론회를 통해 3.1운동에서 촛불까지 이어지는 100년의 실천을 살펴보고 미래 10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