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2 (화)

  • 구름많음동두천 23.8℃
  • 구름많음강릉 19.4℃
  • 맑음서울 25.7℃
  • 구름많음대전 26.3℃
  • 구름조금대구 22.4℃
  • 흐림울산 20.4℃
  • 맑음광주 26.9℃
  • 구름많음부산 23.2℃
  • 구름조금고창 27.1℃
  • 맑음제주 27.6℃
  • 구름많음강화 25.1℃
  • 흐림보은 22.0℃
  • 구름많음금산 25.7℃
  • 맑음강진군 25.6℃
  • 흐림경주시 21.3℃
  • 맑음거제 23.2℃
기상청 제공

사회

나누고베풀고봉사하는그룹, 어버이날 맞아 '사랑의 효(孝) 박스' 전달

"한 분 한 분 어르신들을 생각하며 마음을 모아 전달"

URL복사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나누는 기쁨! 커지는 기쁨! 함께하는 자원봉사!'를 슬로건으로 내걸고 나눔과 배려를 몸소 실천하고 있는 사회봉사단체 '나누고베풀고봉사하는그룹'(회장 한옥순)은 8일 어버이날을 맞아 서울 관악구 행운동 봉천동과 성북구 정릉3동 등 노숙인 재활의 집인 '우리 집 공동체'를 방문해 상대적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독거 및 저소득 가정 어르신과 다문화 가족들에게 따뜻한 마음과 정성을 전했다.

이날 나누고베풀고봉사하는그룹 회원들은 홍성한우 담은 바싹 불고기, 삼계탕, 백미, 화장품, 마스크 등을 담은 '효(孝) 박스'를 전달하고 카네이션을 달아 드리며 사랑의 나눔을 실천했다.

한옥순 나누고베풀고봉사하는그룹 회장은 "코로나19로 가정의 달 행사가 대폭 축소되어 어버이날 모임 행사가 아닌 찾아가는 돌봄 서비스를 펼쳤다"라며 "한 분 한 분 어르신들을 생각하며 마음을 모았는데 너무너무 기뻐하셔서 봉사하는 우리도 가슴 뿌듯하였다"며 소회를 밝혔다.

한 회장은 이어 "코로나19로 야외활동이 줄면서 약해진 어르신들의 기력 보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어버이날을 맞아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한 어려움 속에서도 따뜻한 나눔을 실천해주신 회원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정릉동은 정마리아 수석부회장 등 나누고베풀고봉사하는그룹 회원들이 10여년을 끊임없이 사랑 나눔을 실천해오고 있는 곳이다.

이날 봉사는 개인주의가 만연한 가운데 어버이날을 앞두고 어르신들과 소통으로 안부를 묻고 훈훈한 정을 나누는 등 어르신을 공경하는 사회적 풍토 확산을 위해 마련됐다.

한편 이날 사랑나눔 활동은 최소한의 인원으로 철처한 생활 방역 속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면서 펼쳐졌다.

i24@daum.net
배너
예술문화공간 빈빈(彬彬), 오는 26일 제2회 '북토크콘서트' 고두현 시인 초청
(서울=미래일일보) 장건섭 기자 = 신동남권 예술문화공간 빈빈(대표 김종희)에서 문학과 음악의 환상적 콜라보로 전개되는 북토크콘서트가 오는 26일(토) 오후 2시 중앙일보 신춘문예 출신 고두현 시인을 초청하여 문학평론가 권대근 교수의 진행으로 열린다. 이번 문학행사는 한국의 대표적인 문인을 초청, 삶의 희열이 정박하는 수준 높은 작가의 정신세계와 문학세계를 향유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겠다는 취지로 마련됐고, 공광규 시인을 시작으로 이번 달에는 고두현 시인이 초대된다. 고두현 시인은 한국 서정시의 대표시인으로 대중들에겐 시의 아름다움을 알리는 '시 전도사'로 이름 높다. 진행자인 권대근 교수와 같은 남해 출신으로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에서 책 관련 코너를 오랫동안 진행하고 있으며, 서정적 시를 통해 인생의 지혜와 일상의 소중함을 강연해 오고 있다. 고 시인의 주요 시집으로 '시를 놓고 살았다 사랑을 놓고 살았다', '마음필사', '늦게 온 소포', '시 읽는 CEO', '마흔에 읽는 시' 등이 있다. 고두현 시인은 1963년 출생하여 1993년 중앙일보 신춘문예 '유배시첩-남해 가는 길'로 등단했다. 경남대학교 국어국문학과를 졸업하고, 1988년 한국경제신문사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미래자동차 시대 '성큼' 국내 자동차부품업계 미래차 산업으로 전환 가속화!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미래자동차산업 육성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길이 동시에 열린다. 양향자 더불어민주당 의원(광주 서구을)은 18일 '미래자동차산업 육성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안'(이하 미래차산업법) 제정안을 대표발의했다고 밝혔다. 지난 5월 광주에서 개최된 법안 공청회 이후 산업부와 학계 및 연구원, 자동차업계, 국회 등의 의견수렴을 거친 최종안이다. 최근 탄소 중심 내연기관차에서 환경친화·자율주행·커넥티드카 등 미래차로 자동차산업 구조가 급변하고 있다. 2025년 노르웨이를 시작으로 미국, 영국, 프랑스 등이 내연기관 신차 판매를 금지한다고 발표했고, 우리나라도 2050년까지 무공해차 100% 전환 계획을 밝힌 바 있다. 그러나 미래차 전환이 가속화되면서 국내 자동차 부품업계는 위기에 직면했다. BNK 경제연구원에 따르면, 내연차에서 미래차로 산업구조가 재편될 경우 자동차 부품 수는 약 37%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중소·중견 자동차 업체의 약 58.9%가 미래차 전환에 대한 대책을 세우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미래차 산업에 대한 제대로 된 법적 규정과 지원 근거 역시 미비한 실정이다. 양의원은 "자동차 부품업계에서 미래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