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8 (수)

  • 맑음동두천 24.2℃
  • 구름조금강릉 23.3℃
  • 맑음서울 27.1℃
  • 구름많음대전 26.4℃
  • 맑음대구 23.3℃
  • 맑음울산 23.6℃
  • 맑음광주 24.9℃
  • 맑음부산 25.1℃
  • 맑음고창 22.9℃
  • 맑음제주 26.1℃
  • 맑음강화 24.9℃
  • 흐림보은 22.5℃
  • 구름조금금산 22.7℃
  • 맑음강진군 22.9℃
  • 구름많음경주시 22.2℃
  • 맑음거제 22.7℃
기상청 제공

스포츠

전체기사 보기

[WC예선 리뷰] '박항서 매직' 발동…베트남 축구, 말레이시아에 2-1 승리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7차전서 승리…16일 UAE와 2차 예선 최종전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다시 한 번 '박항서 매직'이 발동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은 12일 오전 1시 45분(한국시간) 아랍 에미리트(UAE) 두바이 알 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7차전 말레이시아와 경기에서 2-1로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베트남은 7경기에서 승점 17(5승 2무)를 기록하면서 조 1위에 등극했다. 이날 인도네시아를 상대로 5-0 대승을 거둔 2위 UAE가 승점 15로 추격을 이어갔다. 베트남과 UAE는 오는 16일 2차 예선 최종전을 가진다. 그 경기 결과에 따라 조별 순위가 결정된다. 베트남은 무승부만 거둬도 조별리그 1위로 월드컵 최종 예선 진출을 확정하게 된다. 이날 경기에 많은 것이 달린 베트남은 경기 초반부터 거칠게 상대를 몰아쳤다. 응우옌 티엔 린과 응우옌 꽁 푸엉 등 공격수들이 부지런히 움직이며 상대 팀을 두들겼다. 몰아치던 베트남은 전반 27분 코너킥 찬스를 잡았다. 코너킥 상황에서 날카로운 크로스 기점으로 혼전 상황이 이어졌다. 상대 수비수가 제대로 걷어내지 못한 것을 응우옌 티엔 린이 마무리하며 선제골을 터트렸다. 베트남의 선제골 이후 말레이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국가보훈처, "김원웅 광복회장 부모 독립유공자 공적검증위원회 심의 결과…'변동 없음' 결정"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국가보훈처(처장 황기철)는 21일 최근 언론 등에서 김원웅 광복회장 부모의 독립운동과 관련하여 "제기된 각종 의혹을 조사한 결과, 기존 서훈을 변경할 만한 사유가 없다고 판단하였다"고 밝혔다. 국가보훈처에 따르면 제기된 의혹관련 실체적 진실 규명을 위해 당시 독립운동 관련자료를 검토하고 광복군 전문가 자문을 거쳤으며, 이를 토대로 독립유공자 공적검증위원회(이하 검증위)는 회의를 개최하여 기존 서훈에 문제가 없는 것으로 의결했다. 검증위는 지난해 11월에도, 김근수·전월선 선생의 서훈 공적 논란에 대하여 심의하여 '변동 없음'으로 결론을 내린바 있으나, 최근 언론 등에서 김근수 선생과 전월선 선생의 신원 관련 의혹이 새롭게 제기됨에 따라 사실 확인 및 추가로 수집된 자료 등을 바탕으로 면밀한 검증을 하였다. 국가보훈처는 금번 검증에서는 그간 언론 등에서 제기한 다음 세 가지 의혹을 중점적으로 확인하였다. ① 김근수 선생과 전월선 선생의 공적이 허위라는 의혹 ② 독립운동가 김근수 선생은 김원웅 회장의 부친 김근수 선생과 다른 인물이라는 의혹 ③ 김원웅 회장의 모친 전월선 선생이 실제 독립운동을 한 언니의 공적을 가로챘다는 의혹

정치

더보기
이소영 의원 대표발의 특허법 등 4개 개정안 국회 본회의 통과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그동안 소송위주의 지식재산권 분쟁에 따르던 고비용과 장시간 소요의 문제가 다소 해소될 전망이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이소영 더불어민주당 의원(경기 의왕·과천)은 27일 대표발의한 특허법 등 4개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23일 통과된 「특허법」, 「발명진흥법」, 「디자인보호법」, 「상표법」 등 4개의 개정안은 지식재산권 분쟁의 조기 해결을 위한 '심판-조정 연계제도’와 ‘증거 적시제출주의’ 등을 담고있다. 이번 개정안의 통과로 심판장이 조정이 필요하다고 인정하는 경우에는 해당 사건을 산업재산권분쟁조정위원회에 회부하고 당사자 간 합의가 이뤼지면 심판관 합의체가 조정위원으로 직접 참여하여 사건을 신속하게 종결할 수 있다. 한편 민사소송법의 ‘증거 적시제출주의’를 준용하여 앞으로는 고의적으로 뒤늦게 제출한 증거에 대해서는 해당 사건에 있어서 심리에 반영하지 않을 수 있다. 이로써 당사자가 증거를 기한 내에 제출하게 하여 심판 지연 및 장기화되는 것을 방지하고 신속한 분쟁의 해결이 이뤄질 전망이다. 이소영 의원은 “이번 개정안 통과로 지식재산권 분쟁 비용이 절감되어 특히 자금력이 부족한 중소·벤처기업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