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1 (월)

  • 구름조금동두천 26.4℃
  • 구름많음강릉 22.2℃
  • 구름조금서울 26.5℃
  • 구름조금대전 27.9℃
  • 맑음대구 29.0℃
  • 맑음울산 27.8℃
  • 구름조금광주 28.5℃
  • 맑음부산 29.0℃
  • 구름조금고창 28.9℃
  • 맑음제주 26.5℃
  • 맑음강화 24.2℃
  • 맑음보은 26.5℃
  • 맑음금산 27.6℃
  • 구름많음강진군 29.5℃
  • 맑음경주시 29.3℃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문화공간 빈빈(彬彬), 오는 29일 공광규 시인 초청 '북토크콘서트' 개최

공광규 시인에 이어 다음 달에는 중앙일보 신춘문예 출신 고두현 시인 초대

URL복사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신동남권 예술문화공간 '문화공간 빈빈'(대표 김종희, 부산광역시 수영구 남천서로 20)는 최근 새로운 모습으로 문을 열고, 오는 29일 토요일 오후 2시 2020년 제9회 녹색문학상 수상작가 공광규 시인을 초청하여 문학평론가 권대근 교수의 진행으로 '북토크콘서트'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문학행사는 삶의 희열이 정박하는 문화공간을 열어 수준 높은 문화예술을 향유하는 기회를 제공하겠다는 취지로 마련됐고, 공광규 시인을 시작으로 6월 달에는 중앙일보 신춘문예 출신 고두현 시인이 초대된다.

공광규 시인은 1960년 서울 출생, 동국대 국문과와 단국대학교 대학원 문예창작과를 졸업하고 '신경림 시의 창작방법 연구'로 박사학위 받았다.

1986년 <동서문학>으로 등단해 시집 '대학일기', '마른 잎 다시 살아나', '지독한 불륜', '소주병', '말똥 한 덩이', '담장을 허물다', 논문집 '신경림 시의 창작방법 연구', 시평집 '시쓰기와 읽기의 방법', 시창작론 '이야기가 있는 시 창작 수업' 등 여러 권의 시집 및 저작물을 내고 문단에서 활발한 창작 활동을 펼치고 있는 '금강산' 시인이다.

신라문학대상, 동국문학상, 윤동주상문학대상, 현대불교문학상, 고양행주문학상 및 2020년 제9회 녹색문학상을 수상했다.

'문학의 뜨락' 북토크콘서트 기획자인 권대근 문학평론가는 "이번 북토크콘서트의 주제는 '서사시 금강산을 함께 읽는 시간'으로 정해졌다"며 "전문연주단체 참스 단장인 김혜정 플루스트도 출연한다"고 알려왔다.

토크콘서트 진행을 맡은 권대근 교수(대신대학원대학교 문학언어치료 전공)는 경남 남해 출신으로 평론집 ‘여성수필의 멋과 맛’ 포함 수필집, 문학이론서, 번역서 등 17권의 저서를 펴낸 바 있고, 현재 국제PEN한국본부 부산지역위원회 회장, 한국문학세계화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으며, 요즘에는 한국문학을 영문으로 번역하는 작업에 몰두하고 있다.

김종희(수필가, 미학미술사학자) '문화공간 빈빈(彬彬)' 대표는 "직장인들을 배려해 행사 시간을 주말 오후로 맞췄고, K-방역을 위해 초청 인원을 25명으로 제한했다"며 "문화공간 빈빈이 신동남권 문화예술 중심의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북토크콘서트 참여 신청은 전화 010-9668-8957번으로 문의하면 된다. 참석자에게는 맥주 또는 커피가 제공되며, 부산형 마스크 1매도 함께 제공된다.

i24@daum.net
배너
예술문화공간 빈빈(彬彬), 오는 26일 제2회 '북토크콘서트' 고두현 시인 초청
(서울=미래일일보) 장건섭 기자 = 신동남권 예술문화공간 빈빈(대표 김종희)에서 문학과 음악의 환상적 콜라보로 전개되는 북토크콘서트가 오는 26일(토) 오후 2시 중앙일보 신춘문예 출신 고두현 시인을 초청하여 문학평론가 권대근 교수의 진행으로 열린다. 이번 문학행사는 한국의 대표적인 문인을 초청, 삶의 희열이 정박하는 수준 높은 작가의 정신세계와 문학세계를 향유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겠다는 취지로 마련됐고, 공광규 시인을 시작으로 이번 달에는 고두현 시인이 초대된다. 고두현 시인은 한국 서정시의 대표시인으로 대중들에겐 시의 아름다움을 알리는 '시 전도사'로 이름 높다. 진행자인 권대근 교수와 같은 남해 출신으로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에서 책 관련 코너를 오랫동안 진행하고 있으며, 서정적 시를 통해 인생의 지혜와 일상의 소중함을 강연해 오고 있다. 고 시인의 주요 시집으로 '시를 놓고 살았다 사랑을 놓고 살았다', '마음필사', '늦게 온 소포', '시 읽는 CEO', '마흔에 읽는 시' 등이 있다. 고두현 시인은 1963년 출생하여 1993년 중앙일보 신춘문예 '유배시첩-남해 가는 길'로 등단했다. 경남대학교 국어국문학과를 졸업하고, 1988년 한국경제신문사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소병철 의원, "최재형 감사원장 대선 출마설…정치적 중립성 의구심 들어"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소병철 더불어민주당 의원(순천광양곡성구례갑, 법사위)은 18일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최재형 감사원장의 대선출마설을 언급하며 "추후 최 원장이 대선 출마를 하게 되면 그동안 정치적 논란이 있던 사안들 모두 되짚어 정치적 의도를 재검증해야 한다"고 밝혔다. 작년 7월 법사위에서 소 의원은 '작년에 대선에서 41%의 지지밖에 받지 못한 정부의 국정과제가 국민의 동의를 얻었다고 할 수 있겠느냐'는 최재형 감사원장의 발언에 대해 "감사원의 생명은 정치적 중립이다. 정치적으로 편향된 감사원장이 감사원을 이끌 자격이 있는지 의문이 든다"고 질의했을 당시, 최 원장은 정치적 중립성에 대한 본인의 확고한 원칙을 말한 바 있다. 이날 법사위 전체회의에서 소 의원은 "오늘 대선출마설과 관련한 질의에 대해, 감사원장께서 단호하게 '나는 헌법에 부여된 의무대로 내 임기를 지키고 정치적 중립을 철저히 지킬 생각이다' 이런 답변을 기대했다"며 그런데 기대와 달리 "'(대선 관련해서) 생각을 정리하겠다. (직무 마치자마자 대선 출마에 대해) 다양한 판단이 있다고 생각한다'는 감사원장의 답변을 듣고 보니 지금까지 논란이 된 정치적 중립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