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3.3℃
  • 구름많음강릉 28.2℃
  • 구름조금서울 25.3℃
  • 구름많음대전 24.3℃
  • 흐림대구 27.6℃
  • 흐림울산 26.5℃
  • 구름많음광주 23.6℃
  • 흐림부산 20.1℃
  • 구름많음고창 22.6℃
  • 구름많음제주 22.5℃
  • 구름조금강화 19.1℃
  • 구름많음보은 20.5℃
  • 흐림금산 21.6℃
  • 흐림강진군 22.3℃
  • 흐림경주시 23.6℃
  • 흐림거제 25.6℃
기상청 제공
국회도서관 도서관계 협력 네트워크 확대 등 3대 목표 제시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국회도서관은 ▲4차산업혁명 시대의 성장 동력인 디지털 데이터의 획기적 확충 ▲데이터 서비스와 물리적 공간 등 도서관 자산의 개방과 공유 ▲도서관계 협력 네트워크 확대 등을 올해 3대 목표로 제시했다. 허용범 국회도서관장은 23~24일 경북 경주 힐튼호텔에서 열린 한국학술정보협의회 17차 정기총회 및 콘퍼런스 기조 강연을 통해 "4차산업혁명이라는 시대적 변화 속에서 국가도서관인 국회도서관이 모든 자산을 공유(Share), 개방(Open)하고 도서관계 협력(Connect)을 확대해 변화를 선도하겠다"는 구상을 설명하며 이같이 밝혔다. 이번 정기총회와 콘퍼런스에는 국내 도서관계 전문 인력과 혁신기업 관계자 등 700여 명이 참석해 4차산업혁명 시대에 도서관이 직면한 과제를 논의하고 구체적인 대응책을 모색했다. 23일 열린 개회식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 김석기 국회의원, 이상복 한국도서관협회장, 주낙영 경주시장, 오정훈 한국전문도서관협의회장, 오세훈 한국사립대학교도서관협의회장, 허용범 한국학술정보협의회장 등 정관계와 도서관계 인사가 대거 참석했다. 문희상 국회의장은 영상 축사를 통해 “한국학술정보협의회는 2002년 발족한 이래 대한민
여자축구 국가대표 이민아, 한국미즈노가 선물한 축구화 신고 뛴다
(서울=미래일보) 양은지 기자=한국미즈노가 여자축구대표팀 미드필더 이민아 선수에게 '2019 프랑스 대회' 출전을 기념해 특별한 축구화를 선물했다. 2019 프랑스 대회 국가대표로 선출된 이민아 선수를 위해 세상에서 단 한 켤레뿐인 ‘모렐리아 네오2’ 특별판을 제작한 한국미즈노는 지난 21일 파주 국가대표팀트레이닝센터 인근의 한 카페에서 증정식을 진행했다. 한국미즈노가 이민아 선수의 2019 프랑스 대회 선전을 응원하며 한정판으로 특별 제작한 ‘모렐리아 네오2’는 호주 4개국 친선대회에서 이민아 선수가 착화해 화제를 모은 미즈노의 시그니처 축구화다. 캥거루 가죽을 사용하여 내구성과 볼 터치감을 높인 제품이다. 또한 270mm 기준 45g이라는 매우 가벼운 아웃솔과 슈팅 시 디딤발의 지지력을 강력하게 해주는 스터드 배열을 통해 발의 부담을 최소화한 것이 특징이다. 이번 특별판은 미끄러운 유럽 잔디의 특성에 맞춰 기존 플라스틱 스터드가 아닌 쇠 스터드를 믹스해 접지력을 높이고, 한국 국기와 이민아 선수의 이니셜을 새겼다. 코니시 히로마사 한국미즈노 대표는 “이민아 선수 특유의 끈기와 투지에 큰 감명을 받았다”며 “미즈노는 더 높은 목표를 향한 선수들의 도전을 서


포토리뷰


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 주도식 23일 봉하마을서 거행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 공식 추도식이 23일 오후 2시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 대통령묘역에서 엄수된다. 추도식은 권양숙 여사 등 유족을 비롯해 조지 부시 전 미국 대통령, 문희상 국회의장,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 민주평화당 정동영 대표, 정의당 이정미 대표 등 정당대표, 정영애·윤태영·박남춘·차성수·천호선·전해철 이사 등 노무현재단 임원 및 참여정부 인사, 김홍걸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대표상임의장, 재단회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다. 정부 측에서는 이낙연 국무총리와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추도식에 참석하는 부시 전 대통령은 유족 측에 직접 그린 노무현 대통령 초상화를 선물할 예정이다. 노무현재단은 2018년 12월 경 노 대통령의 초상화를 제작하고 싶다는 부시 전 대통령 측 의사를 접하고 두 정상이 함께 촬영한 사진을 포함해 14장의 사진을 전달했다. 부시 전 대통령은 2010년 발표한 회고록 '결정의 순간들'에서 노무현 대통령의 서거에 대해 "2009년 그의 갑작스런 죽음을 접하고 깊은 슬픔에 빠졌음을 밝히고 싶다"고 언급한 바 있다.

장진영 "손학규 지명직 최고위원 임명 정당"…법원, 최고위원 지명 무효신청 기각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법원은 24일 '바른미래당 지명직 최고위원 무효 확인 소송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모두 기각했다. 바른미래당 임재훈 사무총장과 장진영 당대표 비서실장은 이날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서울남부지방법원 제51민사부(재판장 반정우)는 이날 '신청인의 신청을 모두 기각한다, 신청비용은 신청인이 부담한다'고 판결했다"고 밝혔다. 장진영 비서실장은 "손학규 당대표의 지명직 최고위원 임명에 대해 법원이 정당한 판결을 내렸다"고 말했다.하태경 바른미래당 최고위원은 지난 1일 주승용, 문병호 최고위원을 상대로 '가처분신청'을 했다.재판부는 그동안 모두 11차례의 서면 공방을 벌였으나 피신청인측의 주장을 전부 받아들여 신청인들의 신청을 전부 기각했다. 장진영 비서실장은 재판부는 기각 사유에 사유에 대해 "첫째 이 사건 최고위원 지명은 바른미래당 최고위 구성에 관한 것으로서 정당으로서의 자율성과 자치가 최대한 보장받아야 하는 사안이라고 판시했다"고 밝혔다. 장 비서실장은 둘째 최고위원 지명절차 의안이 최고위 상정과 협의가 있었는지 여부에 대해서는 "손학규 대표는 지난 1일 최고위 개최 하루 전날 채이배 비서실장을 통해 최고위원 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