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28 (목)

  • 맑음동두천 3.7℃
  • 맑음강릉 9.7℃
  • 연무서울 6.2℃
  • 구름조금대전 3.9℃
  • 연무대구 8.9℃
  • 연무울산 9.1℃
  • 구름조금광주 8.5℃
  • 연무부산 10.9℃
  • 구름조금고창 6.2℃
  • 박무제주 10.5℃
  • 맑음강화 5.7℃
  • 구름많음보은 0.8℃
  • 구름많음금산 1.9℃
  • 구름조금강진군 9.0℃
  • 구름많음경주시 8.6℃
  • 구름조금거제 9.5℃
기상청 제공

호남

광주시립교향악단 정기연주회 ‘슈만의 봄’ 개최

3월 8일 오후 7시 30분, 광주문화예술회관 대극장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광주시립교향악단(상임지휘자 김홍재, 이하 ‘광주시향’) 제341회 정기연주회 ‘슈만의 봄’이 오는 3월8일 오후 7시 30분 광주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열린다.

이번 광주시립교향악단의 정기연주회는 상임지휘자 김홍재가 지휘봉을 잡고 노부스 콰르텟 멤버로서 활약했던 비올리스트 이승원이 협연자로 무대에 오른다. 매회 다양한 시대의 음악과 시의적절한 프로그램 구성으로 광주시민들에게 다채로운 클래식 경험을 제공하고 있는 김홍재 상임지휘자의 이번 공연 컨셉은 ‘봄’이다. 주페의 <시인과 농부 서곡>부터, 슈만의 <교향곡 1번, 봄>까지 서정적이면서도 활기찬 곡들로 봄의 시정을 노래한다.

<슈만의 봄> 1부 서막은 주페의 오페레타 <시인과 농부> 서곡이다. 경쾌하고 활기찬 음악으로 생기 있는 봄의 이미지와 잘 어울리는 곡이다. 특히 중간에 흘러나오는 서정적이고 아름다운 첼로 솔로는 음악에 감미로움을 더한다.

이어서 연주될 곡은 20세기를 대표하는 작곡가 바르톡의 <비올라 협주곡>이다. 바르톡의 ‘백조의 노래’인 이 곡은 심오한 서정성과 울림으로 현재 비올라 레퍼토리로 가장 자주 연주되는 곡이다. 이 곡의 협연자는 기품 있는 연주력과 화려한 테크닉을 바탕으로 독일과 한국을 오가며 활발하게 연주활동을 하고 있는 비올리스트 이승원이 광주시향과의 완벽한 호흡으로 광주시민에게 선보인다.

이날 음악회의 하이라이트는 후반부에 연주되는 슈만의 <교향곡 1번, 봄>이다. 슈만이 클라라 슈만과 결혼허가를 받은 그 이듬해, 불과 두어 달 만에 빠르게 완성한 곡이다. 작곡가 인생에서 봄과 같은 시기에 넘치는 영감 속에 탄생한 작품으로 전 악장에 생기와 행복감으로 가득하다.

비올리스트 이승원은 안톤 루빈스타인 국제 콩쿠르를 비롯해 국내외 유수의 콩쿠르에서 입상하였다. KBS교향악단, 코리안 심포니 등과 협연하였으며, 2009년부터 2017년까지는 노부스 콰르텟의 멤버로 잘츠부르크 모차르트 국제 실내악 콩쿠르 우승, 독일 ARD 국제콩쿠르에서 준우승하며 활약하였다. 현재 베를린 한스아이슬러 국립음대에서 지휘전공 석사 과정을 밟으며 베를린 콘체르트하우스 오케스트라, 함부르크 심포니 오케스트라 등을 객원 지휘하는 등 음악가로서 외연을 확장하고 있다.

티켓은 R 3만원, S 2만원, A 1만원(학생50%)이며 광주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를 통해 예매가 가능하다. 자세한 문의는 광주시립교향악단 062)524-5086로 하면 된다.

chu7142@daum.net

권대근 교수, 국제PEN한국본부 'PEN 번역원' 번역위원으로 선임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사단법인 국제PEN한국본부(이사장 손해일)는 22일 <한국명수필영문번역선>을 지난 해 발간, 우리 문학의 세계화에 앞장서고 있는 권대근 대신대학원대학교 문학언어치료학과 교수를 'PEN 번역원' 영어권 번역위원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손해일 국제PEN한국본부 이사장은 "이번'PEN 번역원'설립과 여러 언어권 번역위원 선임이국내외한글문학의방향을모색하고세계에알리는단초를마련하는계기가될것"이라며 "'PEN번역원'의 번역위원은우리작가들의시와산문집을영문으로대거번역해선보이는 점이 특징"이라고말했다. 손 이사장은 이어 "'PEN 번역원'은 한국문학을 시·공간적으로 확장하고, 세계문학 질서 형성에 기여하기 위해서 꼭 필요한 기구"라며 "국내에서는 국제PEN한국본부에서만 노벨문학상 후보를 유일하게 추천할 수 있는 권한이 주어져 있는데, 이번에도 작품이 여러 나라의 언어로 번역이 되어 세계에 널리 알려져 있는 작가 한 명을 추천했다"고 밝혔다. 1954년 국제PEN한국본부 창립 이래 65년 만에 설립된 'PEN 번역원'은 한국문학번역원에서 소외된 문인들의 번역 업무를 진행하게 된다. 초대 PEN 번역원장은 정정호 중앙대학교 명예교수가
국제수영연맹,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준비상황 만족 표명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국제수영연맹(이하 ‘FINA’) 대표단이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경기시설 및 대회준비 상황에 대해 만족감을 표시하였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이하 ‘조직위’)에 따르면 국제수영연맹(FINA) 코넬 마르쿨레스쿠 사무총장을 비롯한 와킨푸욜 시설위원장 등 대표단 6명이 2월 23일부터 26일까지 4일간의 일정으로 광주를 방문해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준비상황에 만족감을 나타냈다고 밝혔다. FINA는 그동안 준비상황 점검을 위해 광주를 수차례 방문하였으며, 25일 조직위를 방문해 경기장 시설분야를 점검하고, 그동안 미진한 부분에 대해 마무리하는 논의를 진행하였다. 또한, 경기장 시설의 5개 분야, 30여개 세부사항의 진행 경과를 공유하고 추가로 필요한 사항을 협의하였다. 26일에는 대회 주경기장인 남부대 시립 국제수영장 ‧ 염주체육관 등을 방문해 경기장 공사 현장을 점검하고, 경기장 내에서 선수들의 동선 체크, 방송 카메라의 위치 선정 등 경기장 곳곳의 시설 프로그램에 대해 조언하였다. 특히, FINA는 이번 점검을 통해 광주대회를 지금까지 개최한 어느 수영대회보다 최고의 대회로 만들겠다며


포토리뷰


5·18민주화운동기록관, 태극기 특별전 개최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5·18민주화운동기록관은 28일 3층 기획전시실에서 ‘태극기 특별전’ 개막식을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우리 역사의 물결 – 태극기’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전시는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아 5·18민주화운동기록관, 5·18기념재단, 일제강제동원피해자지원재단(국립일제강제동원역사관),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등이 공동으로 마련했다. 특히 3·1운동 등 독립운동 당시 태극기, 5·18민주화운동 및 한국 민주화운동 당시 태극기 등 한국 근현대사 속 역사적 장면에 등장했던 태극기를 전시 콘텐츠로 제작해 선보인다. 전시는 국립중앙박물관, 문화재청, 백범김구기념관, 대한민국역사박물관,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국가기록원, 대통령기록관, 노무현재단, 부산민주공원 등 오픈 아카이브가 개설된 전국 21개 역사·기억 기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태극기(이미지), 사진, 영상 등을 협조 받아 ▲독립의 염원을 담은 태극기 ▲민주주의의 희망을 담은 태극기 ▲국민주권의 꿈과 희생을 담고 있는 5·18 태극기 ▲평화와 통일로 나아가는 태극기 등 4개 세션으로 운영된다. 먼저 일제에 징용돼 남양군도 등에서 미군 포로가 됐던 한인 징용자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