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1 (목)

  • 맑음동두천 8.6℃
  • 맑음강릉 9.9℃
  • 맑음서울 10.2℃
  • 흐림대전 12.2℃
  • 맑음대구 12.5℃
  • 구름조금울산 10.8℃
  • 맑음광주 10.9℃
  • 구름많음부산 12.6℃
  • 구름많음고창 11.2℃
  • 구름조금제주 15.9℃
  • 맑음강화 7.5℃
  • 맑음보은 9.6℃
  • 구름조금금산 9.2℃
  • 맑음강진군 11.3℃
  • 구름많음경주시 12.0℃
  • 구름많음거제 14.2℃
기상청 제공

호남

광주 광산구, ‘생물테러 대응 합동훈련’ 실시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광주 광산구가 11일 광주여자대학교 시립유니버시아드 체육관에서 광주소방안전본부 119특수구조단 등 유관기관과 함께 ‘생물테러(탄저균) 대응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합동훈련은 생물테러가 발생할 경우를 대비해 감염병 확산을 방지하고, 초동대응 요원의 협조체계와 대응능력을 배양해 시민 생명과 재산 피해를 최소화한다는 취지로 실시됐다.

훈련에 참가한 관계자들은, 체육관 주변에 탄저균으로 의심되는 백색가루가 살포된 가상 상황에 맞춰 경찰신고 접수, 대응기관 상황전파 및 출동, 오염물질 탐지·분석 및 확산방지, 인명구조와 인체제독으로 이어지는 대응과정을 시연했다.

광산구보건소 관계자는 “생화학 사고 발생 시 유관기관과 긴밀한 대응체계를 강화하고 위기관리 능력을 기르는 의미 있는 훈련이었다”며 “훈련의 경험을 살려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일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훈련에는 두 기관을 포함, 광산소방서, 광산경찰서, 공군 제1전투비행단 초동대응팀, 육군 503연대 제1대대, 하남성심병원, 광주여대에서 80여명이 참가했다.

chu7142@daum.net
(사)한국현대시인협회, '평화통일시대 전쟁문학 심포지엄' 개최
(계룡시=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국방의 수도인 계룡시에서 평화통일시대의 전쟁문학 심포지엄이 개최됐다. (사)한국현대시인협회(이사장 김용재)가 주최하고 충남 계룡시와 (사)한국문인협회계룡지부, 계룡일보 등이 후원하는 '평화통일시대의 전쟁문학' 심포지엄이 8일 오후 3시 계룡예술의전당에서 열렸다. 2018년 계룡군문화축제를 기념하고 평화통일시대의 전쟁문학을 재조명하기 위해 열린 이날 심포지엄은 (사)한국현대시인협회 김용재 이사장 등 회원 120여 명과 (사)한국문인협회 계룡시지부 박주용 회장 등 회원 30여 명, 최홍묵 계룡시장, 양완용 박사 등 주요 내·외빈이 참석한 가운데 1.2부 행사로 나뉘어 진행됐다. 먼저 식전 행사로 계룡문인협회 낭송가(이수경,현순애 회원)의 시 낭송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제1부 기념행사에서 김용재 (사)한국현대시인협회 이사장은 '평화통일로 가는 우리들의 심포지엄'이란 인사말을 통해 "한국현대시인협회 2018추계문학심포지엄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국방수도 계룡에서 개최하게 되었다"며 “제11회 계룡시 문화축제를 기념해서 '평화통일시대의 전쟁문학'이란 주제로 우리 협회의 명망 있는 권위자들이 발표하고 토론을 벌인다"고 말했다. 김 이


포토리뷰



[2018국감] 송영길 의원, 강명구 평화마라토너 북한 통과 북측에 요청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지난 2017년 9월 1일 네덜란드 헤이그를 출발해 독일, 체코, 오스트리아, 터키, 우즈베키스탄 등을 거쳐 현재 중국 지역을 400여일 달리고 있는 평화마라토너 강명구(62)씨가 북한 입경에 희망의 '파란불'이 켜졌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소속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1일 국회에서 열린 통일부 국정감사에서 조명균 통일부 장관에게 질의를 통해 "(평화를 기원하며 달리고 있는) 강명구 선수가 북측을 통해 남쪽지역으로 올수 있도록 지난주 초 북측에 정식으로 협조해 달라고 요청했다"고 말했다. 송 의원은 "지난 2017년 9월1일 헤이그를 출발해 17개국을 돌며, 400일 동안 달리고 있는 '강명구'라는 사람이 있다"고 상기했다. 이어 "그는 북한에 있는 할아버지의 산소를 성묘하겠다는 일념으로 (한반도를) 횡단하는 평화의 마라토너라고 할 수 있는데, 현재 (중국의)단동에 있다"고 덧붙였다. 송 의원은 강명구선수가 북한지역을 통과해 서울로 오겠다는 의사를 전달했다며 송 의원 역시 조평통의 리선권위원장에게 부탁했으며, 긍정적인 발언도 있었다"며 현황을 질의했다. 조명균 장관은 이에 "지난주초에 북측에 다시한번 정식으로 강명구선수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