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8 (목)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건강칼럼] 감기(感冒)의 식이요법(감기약선藥膳)

이규선 박사(수명산 경희한의원 원장)

건강을 유지하고 병을 회복하는 방법은 잘 먹고 충분히 자고 마음을 편하게 갖도록해 균형잡힌 영양을 섭취하고 정신적·신체적 피로를 예방하는 것입니다. 이 또한 감기에 걸렸을 때도 마찬가지입니다. 그러면 감기에 걸렸을 때 식사는 어떻게 하는게 회복에 도움이 될까요. 오늘은 여기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식이요법의 원칙

 

감기에 걸린 초기에는 감기를 일으킨 기운(사기, 邪氣)이 피부와 근육과 같이 겉부분에서 주로 증상을 일으키므로 열이나고 오한이 들면서 몸살과 같은 근육통을 느끼게 됩니다. 이럴 때는 사기(邪氣)를 밖으로 몰아내어야 하므로 기름지고 맛이 진하며 잘 체하는 음식은 피해야 합니다. 이런 음식들은 인체의 생리기능과 기혈순환을 더디게 하여 사기(邪氣)를 몸 안에 정체시키게 됩니다.

 

열(熱)이 심하면 체액을 손상하기 쉬우므로 물을 많이 섭취해야합니다. 다량의 수분섭취는 가래를 묽게 해주어 배출을 돕고 코, 인후, 기관지의 점막들이 정상정인 면역작용을 유지하도록 도와줍니다. 또한 따뜻한 물을 마시면 땀의 배출을 통해 사기(邪氣)를 몸 바깥으로 내몰도록 도울 수 있습니다.

 

음식은 묽고 부드럽게 만드는 것이 좋으며 죽이나 국이 비교적 좋습니다. 감기에 걸렸을 때는 소화기 기능이 곧잘 저하됩니다. 특히 날이 추워지면서 잘 체하는 분들, 감기시에 장염이나 소화불량을 잘 동반하는 분들은 더욱 유의해야하겠습니다. 따라서 묽고 연한 음식을 주로 먹도록 하면 소화, 흡수가 비교적 쉬워지져 감기회복에도 도움이 됩니다. 

 

음식의 종류는 증상의 차이에 따라 정해야합니다. 한의학에서는 감기를 풍한증(風寒證)과 풍열증(風熱證)으로 나눕니다. 풍한증(風寒證)은 맑거나 물 같은 가래와 콧물, 콧물과 재채기 및 목의 칼칼한 증상이 주가 됩니다. 반면에 풍열증(風熱證)은 끈적이거나 노란색의 콧물과 가래, 목, 귀의 통증, 눈의 충혈, 열이 심함 등의 증상이 주가 됩니다.

 

따라서 풍한증(風寒證)일때는 온열(溫熱)한 성질의 식품을 선택해 몸을 덥혀주고 발산을 돕도록 하며, 차고 시원한 성질의 한량(寒凉)한 식품을 삼가야 합니다. 풍한증(風寒證)이 걸리고도 2, 3일이 지나도 낫지 않은 경우나, 풍열증(風熱證) 환자는 담백하고, 수분을 풍부하게 함유하고 있는 음식으로 열을 내려주고 체액손실을 막도록합니다. 인후나 코 등이 건조한 경우는 더욱 그렇게 해야합니다.

 

더운 계절의 감기에는 수분을 풍부히 함유하고 있는 음식외에도 소화를 돕고 소변을 시원하게 해주는 화습이수(化濕利水)시키는 음식을 선택합니다.

 

감기의 여러 증상이 심한 경우에는 몸의 기능을 돕고 기운을 보해주는 보양식은 적당하지 않습니다. 그렇지 않으면 사기(邪氣)가 체내에 머물러 있어 도리어 병이 오래 끌고 치유가 어렵게 될 수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감기는 오래 걸리지 않아 나으므로 먼저 사기(邪氣)를 쫓아내고 감기 증상이 나아지는 것을 기다려 보양하는 음식처방을 하는 것이 마땅합니다.

 

고추, 생강 등과 같이 매운 맛을 띠는 식품은 발산하는 성질이 있어 사기(邪氣)를 쫓아내는데 도움이 되므로 음식치료 시에 항상 사용합니다. 또 매운 식품은 체내에 들어가 몸을 덥히는 온(溫)한 성질이 많아 풍한증(風寒證)에 쓰는 것이 마땅하고 신맛(산미, 酸味)을 내는 식품은 기운을 안으로 모으는 수렴의 성질이 있어 사기를 바깥으로 내쫓는데 불리하므로 감기치료시에 잘 쓰지 않습니다.

 

◆음식선택 

 

1. 쌀, 보리, 콩, 마 종류를 주식으로 하고 기호에 따라 임의로 선택할 수 있겠습니다. 찹쌀은 기름기가 많고 끈적거리므로 감기시에 주식으로 마땅하지 않습니다. 싹튼 검은콩은 풍열증에 좋고 메주콩은 풍한증에 좋으므로 증상을 가려 복용합니다. 녹두, 붉은 팥은 열(熱)을 내리면서 열로 인한 증상을 개선하므로 열이 심한 사람에게 알맞고 끓여 국으로 복용하는 것도 좋습니다. 녹두를 싹을 틔워 반찬으로 먹는 것도 역시 좋습니다.

 

2. 채소, 과일은 그 성질이 무겁거나 맛이 진하지 않아 기운을 잘 소통시키므로 감기시에 먹으면 좋습니다. 생강, 파뿌리, 향채(香菜 : 고수)는 풍한(風寒)을 발산하는데 쓰고, 유채(油菜), 비름나물(莧菜), 나팔꽃 나물(蕹菜)은 풍열(風熱) 증상에 좋습니다. 만약 습증(濕症)을 겸해 몸이 무거우면서 소변이 시원치 않으면 수박, 동아, 수세미, 오이 등으로 이뇨를 통해 몸의 회복을 돕는 것이 더욱 좋습니다. 초기의 열로 인한 증상이 나아지면 손상된 체액을 보중하기 위해 토마토, 연뿌리, 감귤, 파채, 사과, 살구, 배 등으로 체액생성을 돕습니다.

 

3. 기름진 음식, 물고기, 비린내 나는 음식 등은 먹지 말거나 적게 사용해야합니다. 만약 몸이 약해 견디지 못할 것 같으면 달걀, 우유 종류를 약간 먹어 몸의 기운을 도와 감기증상을 잘 이겨낼 수 있도록 합니다. 물론 음주를 삼가고, 따뜻한 녹차를 마시는 것이 좋습니다.

 

이규선 박사(수명산 경희한의원 원장)

 

<기고와 칼럼은 본지 편집방향과 다를 수도 있습니다>



포토리뷰



인천시 민주당 의원들, 인천시에 제3연륙교 착공 촉구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 박남춘·송영길·홍영표·윤관석·신동근·유동수·박찬대 의원 등 더불어민주당 인천지역 국회의원들이 유정복 인천시장에게 인천 제3연륙교 조속 착공을 촉구하고 나섰다. 더불어민주당 인천시당 의원들은 2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같이 주장했다. 인천 제3연륙교는 인천 영종도와 청라를 연결하는 총연장 4.88㎞ 해상연륙교로 2005년 개발계획이 수립됐다. 그러나 인근 민자도로인 영종대교와 인천대교의 손실보상 문제로 사업 착수가 12년째 답보상태다. 인천시당 의원들은 "국토교통부는 제3연륙교 건설로 인해 발생하는 민자법인의 손실에 대해 인천시가 부담하겠다고 확약하기만 하면 제3연륙교의 건설을 제한 없이 허용하겠다는 입장"이라고 말했다. 이들은 "인천시가 추정한 제3연륙교 건설에 따른 영종대교·인천대교 손실보전금은 약 6,000억원에 달한다고 한다"며 "그러나 제3연륙교의 손실보전금은 인천시의 의지에 따라 그보다도 훨씬 적은 금액, 경우에 따라서는 손실보전금이 전혀 발생하지 않는 상황도 가능하다는 사실을 밝히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들은 “도로법상 제3연륙교 통행료 책정의 권한은 국토교통부가 아니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