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3 (수)

  • -동두천 20.8℃
  • -강릉 17.3℃
  • 흐림서울 22.1℃
  • 구름많음대전 24.5℃
  • 맑음대구 20.3℃
  • 구름조금울산 18.6℃
  • 구름많음광주 22.7℃
  • 구름조금부산 19.1℃
  • -고창 23.0℃
  • 맑음제주 21.4℃
  • -강화 19.3℃
  • -보은 21.7℃
  • -금산 23.5℃
  • -강진군 20.8℃
  • -경주시 19.3℃
  • -거제 19.6℃
기상청 제공

정치일반

6·13 지방선거 60.2%, 국회의원 재·보궐 60.7% 투표율 기록

지방선거 투표율 60% 이상 기록 23년만에 처음...14일 최종 확정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잠정 투표율은 60.2%,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 잠정 투표율은 60.7%로 집계됐다. 지방선거와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의 최종 투표율은 개표가 모두 끝난 뒤인 14일 오전 중 확정될 예정이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중앙선관위)에 따르면 13일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 1만4,134개 투표소에서 치러진 이번 선거에는 4,290만7715명 유권자 중 2,584만1740명이 투표에 참여했다.

이번 지방선거 투표율은 4년 전 지방선거 투표율 56.8%보다 3.4%p 높은 수치며 60%를 넘긴 것은 무려 23년만의 일이다. 역대 최고 지방선거 투표율은 지난 1995년 6·17 지방선거 68.4%이다.

지역별 투표율은 전남이 69.3%로 가장 높았으며 인천은 55.3%로 가장 낮았다.

제주 65.9% 와 경남 65.8% , 전북65.3%, 울산 64.8% , 경북 64.7%, 강원 63.2%, 세종 61.7% 등은 전국 평균을 넘는 투표율을 기록했다.

수도권에서 최대 격전지로 꼽혔던 서울은 59.9%를 기록했다. 경기 57.8%, 인천 55.3%로 모두 전국 평균치를 밑돌았다.

충북 59.3%, 광주 59.2%, 부산 58.8%, 충남 58.1%, 대전 58.0%, 대구 57.3%로 평균투표율에 미치지 못했다.

전국 12개 지역에서 치러지는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의 잠정 투표율은 60.7%를 기록했다.

투표율이 가장 높았던 곳은 71.5%를 기록한 전남 영암·무안·신안군이었고 가장 낮았던 곳은 48.8%를 기록한 천안갑이었다.

재·보궐 선거의 잠정 투표율은 ▲경북 김천시 69.9% ▲울산 북구 65.6% ▲충북 제천시단양군 63.3% ▲서울 송파구을 62.9% ▲경남 김해시을 61.7% ▲서울 노원구병 61.6% ▲광주 서구갑 59.0% ▲부산 해운대구을 57.9% ▲충남 천안병 55.3% ▲인천 남동구갑 54.6% 등이었다.

한편 중앙선관위는 투표율의 주요 상승 원인으로 국민들의 정치의식 향상과 지난해 대선을 거치면서 정치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이 이번 투표 결과에 영향을 미쳤다고 분석했다.

redkims64@daum.net


포토리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