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3 (수)

  • -동두천 27.5℃
  • -강릉 19.3℃
  • 구름많음서울 24.9℃
  • 구름많음대전 27.3℃
  • 구름많음대구 23.7℃
  • 흐림울산 20.8℃
  • 구름많음광주 27.5℃
  • 구름많음부산 22.7℃
  • -고창 27.4℃
  • 맑음제주 25.0℃
  • -강화 23.2℃
  • -보은 25.5℃
  • -금산 25.5℃
  • -강진군 24.3℃
  • -경주시 22.0℃
  • -거제 21.6℃
기상청 제공

호남

전남도, 학생승마체험 승마장 안전 강화

14일부터 10일간 안전요원 배치․안전장비 구비․보험 가입 등 점검

(무안=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전라남도는 초‧중‧고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학생승마체험 교실을 운영하는 승마장의 정기 안전점검을 14일부터 27일까지 10일간 실시한다고 밝혔다.

안전점검 대상은 전남지역 학생승마체험 승마장 21개소다. 안전요원 배치, 안전장비 구비, 보헙 가입 여부 등에 대해 이뤄진다.

안전점검 결과 중대한 위법사항이 적발되면 행정처분 등 엄중 조치하고, 경미한 사항에 대해서는 현장에서 시정 조치한다. 제도 개선이 필요한 사항은 중앙부처 등 관계기관에 건의할 계획이다.

학생승마체험 승마장은 말 조련사 또는 체육 지도자(승마) 자격을 갖춘 1인 이상 안전요원, 안전모‧안전조끼 등 안전장비 보유, 손해보험 가입 등 자격 요건을 갖춰야 한다.

학생승마체험은 희망 학생 5천700명을 대상으로 이뤄지고 있다. 1회당 1시간 총 10회 실시하고 학생당 32만원 기준으로 70% 보조금을 지원한다.

학생승마는 운동량이 부족한 요즘 학생들에게 자세 교정, 균형감각 유지 등 단시간에 많은 열량을 소모함으로써 운동 효과가 뛰어나 학생들과 학부모들에게 반응이 좋다.

전라남도는 말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올해 학생승마체험, 유소년 승마단 운영지원 등 3개 분야에 총 34억원을 들여, 승마인구 저변 확대와 도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배윤환 전라남도 축산정책과장은 “학생승마체험 승마장 정기 안전점검을 실시해 안전한 승마문화가 정착되도록 하겠다”며 “승마장 운영자와 승마인도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승마 체험 시 안전수칙 등을 철저히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chu7142@daum.net


포토리뷰



원희룡, "6.12 북미정상회담…트럼프·김정은 '또라이끼리 만나니까 일 저질렀지" 발언 파문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지난 4월 "특정 정당에 매이지 않고 당파적인 진영의 울타리를 뛰어넘어 진정한 민생과 통합의 정치로 거듭나겠다"며 바른미래당을 탈당, 무소속으로 출마한 원희룡 제주도지사 후보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6.12 북미정상회담을 언급하며 '똘아이'라는 표현을 사용해 논란이 되고 있다. 원희룡 제주도지사후보는 12일 싱가포르에서 6.12 북미정상회담이 진행된 가운데 이날 밤 제주시청 앞에서 열린 선거일 전 마지막 유세 현장에서 트럼프 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장을 '똘아이'라는 비하하는 표현을 사용했다. 원 후보는 "오늘 싱가포르에서 트럼프하고 김정은하고 회담하는 거 보셨느냐"고 물은 뒤 "누가 카톡으로 저한테 그렇게 보냈다. '또라이끼리 만나니까 일 저질렀지. 이것저것 쫀쫀하게 생각해가지고 어떤 역사적인 일을 헐 수 있겠냐'"라고 말했다. 원 후보는 이어 "말이 좀 거칠어서 죄송하다. 이건 제 용어가 아니라 저한테 보내준 사람이 쓴 용어"라며 "중요한 것은 역사적인 일들을 만들어나가려면 작은 계산이 아니라 통큰 결단 통큰 담판을 통해서 역사를 만들어가야 된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원 후보는

배너
배너